아침에 일어나는게 지옥같아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취업/진로
비공개
2년 전
아침에 일어나는게 지옥같아요
최근에 아쉽게 가고싶던 회사 최종면접에서 떨어지고 알바도 가기싫고 그냥 다 내려놓고 싶어요. 엄마랑 아빠는 다 그만두고 쉬어 보라고 지금 많이 안좋아보인다고는 하는데, 엄마 아빠 생활비까지 제가 부담하고있는 상태라서 너무 버거워요. 그냥 자기전에는 내일이 없기를 기도하고 있습니다. 고등학생때부터 지금까지 10년이상 공부와 알바를 같이 병행하면서 열심히 살았다고 나는 괜찮은 사람이라고 제 자신한테 말해봐도 이렇게 열심히 산 결과가 이런건가 싶어서 죽고싶어요.
괴로워자기위로스트레스여유포기취업자기위로스트레스여유포기취업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10개, 댓글 5개
상담사 프로필
이영우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2년 전
자신의 노력에 대한 보상을 해주면 좋겠습니다.
#취업#스트레스#포기#여유#자기위로
안녕하세요 마인드카페 상담사 이영우입니다. 기대했던 회사에서의 최종면접에 떨어져 마음이 힘든 것 같습니다. 지금 하고 있는 일도 다 내려놓고 싶다는 마카님의 마음이 전해집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고등학교때부터 지금까지 공부와 알바를 병행하면서 열심히 살아왔는데...최근에 정말 가고싶었던 회사에 최종면접까지 갔지만 아쉽게 떨어져 마음이 무겁고 축 쳐진 느낌이 저에게도 전해집니다. 안타깝고 힘든 님의 마음에 조금이라도 위로가 될 수 있을까 싶어 글을 남깁니다. 또한 부모님의 생활비까지 부담하는 상태라 쉬고 싶어도 쉴수 없는 것처럼 느껴집니다. "그냥 자기전에는 내일이 없기를 기도"하는 마카님의 마음에 너무나 저도 저려옵니다. 자신의 인생이 이번 실패로 인해 아무것도 아닌 것처럼 여기는 님의 마음에 조금이라도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는 마음을 전해드립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마카님이 얼마나 열심히 살았는지...짧은 글이지만 충분히 이해하고 남습니다. 부모님에게 힘이 되기 위해 경제적 활동까지 병행하면서 학업을 이어나가는 것이 얼마나 치열한 인생이었는지 경험해본 사람은 누구나 알 것입니다. 그래도 자신의 처지를 비관하지 않고 꿋꿋히 살아온 그 힘이 무엇이었을까...생각해봅니다. 자신이 하고 싶고, 바라는 것을 조금 뒤로 미루고 최선을 다해 가고 싶던 회사에 최종면접까지 갔다는 것은 그만큼 님이 얼마나 노력했는지, 어떤 마음으로 하루하루를 보냈는지 알 것 같습니다. 이번 한번의 실패가 큰 충격일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 했던 모든 노력이 수포로 돌아가는 경험은 지금까지 자신을 지탱했던 삶의 이유가 무너지는 것처럼 무력하게 느꼈을 것 같습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 열심히 살았다고 나는 괜찮은 사람이라고 제 자신한테 말해봐도 이렇게 열심히 산 결과가 이런건가 싶어서 죽고싶은" 마음을 어떻게 위로하고 공감해드려야 할 지 모르겠습니다. 그러나 마카님은 지금까지 최선을 다했다고 말해주고 싶습니다. 그리고 지금 부모님도 쉬어보라고 "지금 많이 안좋아보인다"고 말씀하신 것처럼 마음과 몸이 많이 지쳐있는 상태라고 여겨집니다. 누구나 인생그래프처럼 굴곡이 있는 삶을 살게 됩니다. 그러나 그 하락의 순간에 어떤 마음, 어떤 생각을 가지냐에 따라 자신과 인생을 바라보는 관점이 달라진다고 이야기 합니다. 지금이 이런 순간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제가 말씀드리고 싶은 것을 두 가지 정도입니다. 우선, 지금까지 노력한 님에게 충분한 보상을 한번 해보시기 바랍니다. 의외로 너무 열심히, 성실히 살아가는 분들의 경우 주변의 사람이나 일은 잘 챙기면서 정작 자신에게는 소홀한 경우가 많습니다. 작은 것이라도 상관없습니다. 자신에게 지금까지의 노력에 대한 보상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근사한 식당에서 밥을 먹는 것도 괜찮고, 부모님께 말씀드려 하루정도 조용한 길을 산책하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그동안 자신에게 해보지 못한 작은 경험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지금의 님을 인정하고 지금까지의 노력에 대한 보상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두번째는 지금까지 달려온 인생을 한번 그래프로 그려보시는 것도 좋습니다. 인터넷으로 인생그래프를 찾아보시고, 지금까지의 삶에서 어떤 경험을 했는지, 그때는 무슨 일로 힘들었는지, 어느 때가 좋았는지...상황과 감정을 한번 정리해보시기를 권유합니다. 그러면 지금의 상황을 조금 더 객관적으로 보게 되지 않을까..생각해봅니다. 그리고 미래의 인생 전망에서 지금 순간이 또 다른 기회가 될 수 있다는 유연하게 대처하는 마음을 가지게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덧붙이자면 님이 가고 싶었던 회사라면 어느 정도 기대치가 높은 회사로 여겨집니다. 그리고 최종면접까지 가게 되었다는 것은 어느 정도 입사지원에서 님이 경쟁력이 있다는 사실입니다. 또 다른 기회가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인생은 자신의 상황을 경험하는 학습의 장이라고 생각합니다. 님에게는 지금의 시간이 지금까지 노력한 자신에 대한 보상과 그리고 한 달 더 뛸 수 있는 성장의 기회가 되시길 간절히 바래봅니다. 그리고 자신이 바라고, 희망하는 것이 무엇인지 전문적인 상담을 통해 그 길의 방향을 조금 더 숙고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진다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ghkgogkwkdnfl
2년 전
실패는 결과가 아니라 성취로 가는 과정에 계신 거라고 생각합니다. 나쁜 일이 아니에요. 대신 뒤로 주저앉는게 아니라 크게 앞으로 넘어지셨으면 좋겠어요. 수고하셨어요. 지쳐서 회복하고 있는 지금도 좋아요. 잘하고 계세요. 정말 괜찮아요. 생각보다 회복에 시간이 오래걸릴수 있어요. 그것도 괜찮아요. 절대 스스로에게 아무런 압박도 주지 마세요. 쓰니님은 안전해요. 그냥 쓰니님께서 실패를 겪게 되실때마다 '앞으로' 넘어지려고 노력하신다면, 충분히 잘 하고 있는 것이라고 믿습니다. 불안과 걱정을 비우실때에는, 주변에 뭐가 눈에 비치는지, 어떤 향이 맡아지는지, 뭐가 들리는지, 어떤 질감이 만져지고 입안에선 어떤 맛이 나는지 자세히 살펴보세요. 그리고 그것들을 천천히 깊게 숨을 들이켜서 전-부 코로 들이삼키세요. 그리고 눈을 감고요, 가습기처럼 온 몸으로 연기를 뿜어 내 안에 들어온것들을 밀어내겠단 느낌을 갖고, 입으로 숨을 전부 뱉어보세요. 쓰니님께서 깊게 들이켰던 주변에 대한 감각들을 전부 뿜어서 밖으로 밀어내면 돼요. 흩어져서 날아가게 두세요. 내 생각, 내 감정 이런것들이 아니라, 본질적으로 내 감각기관으로 인지하는 것들에 집중하고 그걸 흐트러트리는 연습을 반복하다보면 잠이 오면서 따뜻하고 포근해져요. 잘 되지 않더라도 절대 스스로를 압박하지 마시구요. 뭐가 됐든 본인만의 방법으로 포근하고 안전한 기분을 느낄수 있을거에요. 힘내세요!
비공개 (글쓴이)
2년 전
@ghkgogkwkdnfl 감사합니다. 말씀해주신 방법 마음 속에 새겨놓고 불안하고 힘들때마다 시도해볼께요. 따듯하고 좋은 하루 보내세요!
lozy00044
2년 전
엄마아빠 생활비 보탬하고 있는 20대 케이장녀라 공감되는 부분 있어 댓글 달아요. 그 자체로 참 부담이죠 억울하기도 하고요. 대학생때부터 알바, 학자금대출갚기, 취업해서는 다달이 생활비... 전 왜 남들처럼 내돈 모아서 내계획에만 집중하지못할까 모든 짐을 나 혼자 지는거지 억울할 때도 있더라구요(지금은 부모님이 이렇게 키워주셨으니 직장 다니고 일한다 생각하려고 노력해요..) 더군다나 작성자님은 취직으로 더 맘이 안좋으셨을것같고... 20대 취업시장도 안좋은데 시국까지 겹쳤으니 작성자님처럼 일할 능력이 있는 데도 못하는 친구들이 많아 넘 안타까워요. 최근 힘든 일이있어 정신과를 처음 가봤는데 20대 청년들이 정말 많더라구요.. 그래서 참 씁슬하면서도 이 시기 잘 견뎌보자 말하고 싶었어요. 나를 알아봐주는 회사에 꼭 취직하시게 될거에요. 누가 그러기를 살려고하는 사람한테 결국 살 수 있는 기쁜 일이 찾아온대요. 지금 당장 보이는 것 없어도 젊고 아름다운 당신이니 조금만 더 버텨봐요. 먼 훗날 행복한 날 그랬었지 나 참 고생했지 뒤돌아보는 날이 반드시 오실거에요. 상담사님 말대로 엄마아빠 걱정은 잠시 뒤로하고 온전히 나를 위해 비싼 밥도 먹고 사고싶었던 것도 사보세요. 저도 항상 엄마아빠라는 부담때문에 함부로 나만을위한 그런걸 많이는 못해봤지만 막상 제가 잠시 놓는다고서 엄마아빠가 큰일나지도않더라구요. 결국 부모님은 부모님이고 나는 나이니 젊은 날의 나에게 기쁨도 선사해보시고! 힘내세요! 같이 힘내요!!
비공개 (글쓴이)
2년 전
@lozy00044 많이 위로가 됩니다 감사합니다.. 사람한테 결국 살 수 있는 기쁜 일이 찾아온다는 말 꼭 마음에 간직하고 열심히 살아볼께요. 언제나 행복하셨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