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에게 해가 되는 관계인걸 알면서도 전남친과 섹파로 지내고 있습니다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성생활
비공개
2달 전
저에게 해가 되는 관계인걸 알면서도 전남친과 섹파로 지내고 있습니다
전남친은 제가 제대로 연애한 첫 사람이였고 제가 정말 많이 좋아한 거도 처음인 사람이었습니다. 헤어지고 4개월 지나서 제가 다시 연락했고 만나서 술을 먹고 대실하자는 그 사람의 말의 의미를 알면서도 방을 잡고 잤습니다. 사귈 때처럼 다정하게 말하고 안아주고 뽀뽀해주는 그의 행동에 희망을 가지고 다시 만나자고 했지만 똑같은 이우로 헤어질거 같아서 다시 만나는 건 아니라고 하더라구요. 그 이후에도 계속 연락하고 만났고 만날 때마다 역시 잠자리를 가졌으며, 사귈 때처럼 굴었습니다. 전 몇 번이나 더 다시 만나자고 했지만 저를 또 힘들게 하고싶지 않다며 거절했어요. 한번은 제가 늦은 밤에 술에 취해서 데리러 와달라고 하자 차로 40분 거리를 달려서 데리러왓습니다. 그 모습에 제가 울면서 내가 널 못끊어내겠으니 제발 먼저 날 끊어내달라고 너무 힘이 든다고 마음이 안접어진다고 애원했습니다. 절 데리러 온건 제가 찡찡거려서 온 거였고, 이렇게 찡찡거릴거면 다른 사람 만나라던 전남친에게 저는 한번만 안아달라며 포옹을 했고 전남친은 울어서 눈이 퉁퉁 부어있는 저한테 자꾸 스킨쉽하면 하고싶어진다고 말했습니다. 재가 새로운 사람이랑 하라고 하자 그건 싫다며 저와 속궁합이 잘맞는다고 했습니다. 그 말에도 전 바보같이 정이 안떨어지더라구요. 그 날 저는 생리 중임에도 관계를 가졌습니다. 비참한 기분은 잠깐이었습니다. 사실 사귈 때도 생리 중에 관계를 가졌으니까요.. ***같이.. 그 이후에도 제가 연락했고 그 사람은 제가 울면서 했던 말 때문인지 몇 번 밀어내는듯 싶었지만 결국 만나서 관계를 가졌습니다. 그럴 때마다 여전히 사귈때처럼 절 안고, 제가 다른 남자와 논 걸 봤다며 질투하고, 다른 여자한테 질투하는 절 보면서 좋아하고... 관계를 가질 때 좋은 것도 아닙니다. 그 사람은 많이 거친 편이고 급해서 항상 아프고 따가웠습니다. 이번엔 피까지 나더라구요. 그런데도 계속 만나고 싶습니다. 이 사람이 아닌 다른 사람에게는 마음이 안가요 나무 힘듭니다 제가 더럽고 미련하고 답답하고 ***같은 거 알지만.. 이 관계라도 유지해서 그 사람을 보고싶고 잠깐이라도 사랑했던 그 때처럼 지내고 싶습니다. 그 사람이 다른 사람을 만나는 거 같으면 너무 슬프고 질투가 납니다. 원래 전남친을 만나기 전에는 전 피임없는 관계, 생리 중 관계, 섹파 같은 건 절대 이해하지도 않았고 받아들이지도 않는다는 주의였습니다. 근데 이제는.. 모르겠습니다.. 임신도 걱정이 되는데 그냥 딱 순간일 뿐.. 또 시간이 지나면 다시 원래대로 돌아와 절 만나달라고 부탁하는 연락을 합니다. 제가 미친 거 같고 제발 이 굴레에서 벗어나고 싶은데 어떻게 해야할까요 제가 문제라는 걸 알아서 제 자신이 너무 싫습니다
우울신체증상스트레스불안강박중독_집착
전문답변 추천 2개, 공감 8개, 댓글 10개
상담사 프로필
서영근 코치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2달 전
마카님의 과도한 잠재 욕구를 적절한 수준으로 조절해야 하지 않을까요
#이해할수없는나의모습 #내가모르는나의모습 #내모나 #자기이해및통합 #심리코칭
안녕하세요, 마카님? 심리코치 서영근 입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헤어진 전남친과의 반복되는 관계 패턴을 유지하는 자신이 문제라는 걸 알면서 너무 싫으면서도 벗어나고 싶은데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다는 말씀이군요. 마카님의 고민을 이해하며 따뜻함에 허기진 마카님의 마음에 위로와 함께 안타까움을 전합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마카님이 문제가 있다는 것을 이성적으로는 이해를 하지만 마음으로 정리하지 못하는 이유는 전남친은 <연애한 첫 사람, 정말 많이 좋아한 처음인 사람>이며 마카님의 요구로 만나게 되면 <사귈 때처럼 다정하게 말하고 안아주고 뽀뽀해주는 그의 행동>에서 마카님의 마음속 깊은 곳에서 갈구하고 있는 욕구를 일시적으로 충족 받는 느낌이 나기 때문으로 생각됩니다. 하지만 마카님도 느낌으로 알고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전남친은 자신이 필요한 성욕을 해소하는 대상으로 마카님을 이용하고 마카님이 요구하는 다정함과 따뜻함을 겉으로만 주고 있다는 것을.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생리 중에 관계를 갖거나, 관계를 가질 때 좋은 것은 아니며 항상 아프고 따갑고, 이번엔 피까지 나더라구요.>와 <임신도 걱정이 되는데 그냥 딱 순간일 뿐>라는 말씀을 보면 마카님이 전남친에게 일방적으로 맞춰주는 것으로 보입니다 그런데 그 맞춰주는 것이 마카님 자신의 신체적, 심리적 안녕을 헤치는 방식입니다. 이런 점으로 볼 때 마카님 마음속에 자신의 안녕까지 헤쳐가면서까지 사랑받고 싶어하는 과도한 욕구가 있는 것으로 생각됩니다. 만약, 그렇다면 다른 사람을 만나더라도 비슷한 이런 형태의 연애를 반복하지 않을까 염려됩니다.
저의 말씀에 동의가 되신다면 건강하고 행복한 연애를 위해서는 먼저 마카님 자신에 대해 이해하고 정리하는 시간을 갖는 것이 필요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마카님 자신의 잠재 욕구를 명확하게 느끼고 인식하면 어떻게 변화를 해 가야할지 뚜렷하게 방향이 찾아집니다.
mingzzzz
2달 전
너무 힘드시겠어요ㅠㅠ 저도 최근에 처음으로 진짜 좋아했던 사람이랑 이별했는데 안좋은 사람인데도 불구하고 끊어내기가 쉽지 않더라구요…그래서 님 행동도 이해가 돼요. 그럴 수 있어요…그래도 상대가 저를 더이상 아끼지 않는데 혼자 매달리게 되면 그만큼 무시하고 막 대할거고, 그러면 제가 상처받고 가치가 떨어지는 사람이 되는 거라고 생각하고 힘들어도 꾹 참으려고 노력하려고요. 더 좋은 사람 만나면 이전 사람이 잊혀진대요. 끝나버린 사랑에 매달리지 말고 차라리 소개팅이라도 미친듯이 많이 해서 또 맞는 사람 만나도록 노력해보세요! 제 주위에 진짜 절절하게 사랑하다가 이별한 사람은 그렇게 극복하더라구요. 결국엔 여러번의 짧은 연애를 거쳐 좋은 사람 만났구요. 님을 그렇게 막대하는 쓰레*같은 놈은 차단해버려요. 좋은 사람 절대 아니고 옛날에 님을 사랑해줬던 남자는 이제 이 세상에 없어요. 그 사람은 죽었다고 생각해요 우리..그 놈 머릿속엔 님을 편하게 이용해먹을 생각 뿐일거에요. 날 또 그렇게 사랑해줄 사람은 없을거라고 걱정하지 말고, 본인 가치를 높이도록 자기계발하고 노력해서 더 좋은 사람 만나요 우리. 세상에 절반이 남자고 저희는 고작 한번 사랑해봤을 뿐이잖아요!
NiKiMe
2달 전
몸정 이라는게 쉽게 때어낼수 있는것이 아니라서요 함드시겠지만 다른 취미생활로 자기 관심분야로 집중해서 파고들어보세요 여행도 좋습니다 일단 나서세요 그리고 만끽하세요
qldltgl123
2달 전
저는 솔직히 부럽습니다 관계를 가질때도 좋지는 않는데 그 아직 사랑한다는 감정으로 할수있다는게....제 전 여자친구는 그렇지 않았서서요 관계를 가지는걸 아에 싫어했던 사람이였으니까요 그러고 4년 이나 만낫는데 결국 헤어졌구요 저는 솔직히 섹스할려고라도 저 만나줫으면 좋켓습니다.... 보고싶네요 만날땐 그렇게 싫더니 헤어지니 집중안할때마다 생각이 나네요 하 ...
lost0k
2달 전
다른 사람을 만나보는 걸 조심스럽기 추천드려요... 언제까지나 평생 그 사람과 그런 관계로 사는 건 어려울 것 같아요... 그리고 쓰니님이 고민이 많으시기도 하고요... 그리고 임신 걱정이 되신다고 했는데 정말 어느 날 정말 불운으로 설마가 현실이 된다면 전남친분은 쓰니님을 정말 다시 여자친구로 사랑하고 책임지고 같이 가정을 꾸릴 분이신 지... 잘 생각해보시는 게 좋을 것 같아요...
daemot
2달 전
그렇게 함부로 남의 손에 놀아나라고 부모님이 낳아주신게 아니에요 본인은 그 자체만으로 가치있는 사람입니다 그 사람 없이도 나아갈 힘이 있는데 모르고 계신 것 같습니다
hh2345
2달 전
내가 내 자신이 싫은데 누가 날 좋아해줄 수 없어요. 내가 먼저 내자신을 사랑해주고 아껴줘야해요.
wishuwell
2달 전
누구한테도 속시원하게 말 못할 연애 하지마세요.ㅜ ㅜㅜ그나마 익명이라서 이렇게 털어놓으신거죠? 생각보다 찾아보면 좋은 사람 많아요 진짜로..
roseyoung
2달 전
ㅣㅈ기ㅣ
carpaccio34
2달 전
건강은 건강할때 지켜야해요 섹파같은 경우 감정없이 아무렇지 않을 자신 있음 본인 건강 관리하면서 계속 하세요 근데 그게아닌거잖아요 특히 성관계는 생명하고 연관되니 좀더 신중하게 하셔도 돼요 자신을 포기하고 그분을 자신처럼 잡고있는 것 같아요 순서가 뒤바꼈어요 이 사랑 실패했다고 세상 무너지는거 아니에요 거기에 다 걸지않아도 괜찮아요 사랑은 또 와요 좋은 사람으로 올거에요 토닥토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