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가해자가 계속 떠오릅니다.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성생활
ovo0u0
2년 전
성폭행 가해자가 계속 떠오릅니다.
저는 7살무렵 처음으로 사촌 오빠에게 성폭행을 당하고 약 9년연간 쭉 그 행위는 이어져 왔습니다. 처음에는 그것이 잘못된 행위인 줄 몰랐고, 무언가 잘못되었음을 인지 한 뒤에는 누군가에게 알려지게 된다는 것이 너무 두려웠고, 그 뒤에는 제가 너무 더럽게 느껴져 아무에게도 말하지 못하다가 고등학교 입학 즈음에 처음으로 알바를 시작한 뒤 저의 자살을 준비하며 장례비를 모았습니다. 그러나 가해자를 찾아가 그의 앞에서 투신하겠다는 결심이 무색하게도 막상 저는 살고 싶었나봅니다. 힘들다면서 죽을 용기조차 없던 저는 고등학교 2학년에서 3학년이 되던즈음 교제했던 남자친구에게 처음으로 사실을 털어놓게 되었고 그는 가족에게 반드시 알려야 할 문제라며 저를 설득했습니다. 지금에서야 돌아보면 그 과정이 굉장히 권위적이고 주관적인 관점과 판단으로 저의 상황을 고려하지 않은 채 본인의 가치관에서 한 행동들이었지만 그때는 저의 과거를 처음으로 말 한 사람이었기에 그 사람이 유일한 사람일줄 알았습니다. 그렇게 한달여간 저의 장례비를 펑펑쓰며 일탈아닌 일탈을 해 보았습니다. 그리고 가해자를 제 앞에 무릎 꿇혀보기도 하고 사과를 받기도 했습니다. 그 과정에서 많이 무섭고 힘들었는데 하나도 후련해지지 않았습니다. 그냥 덧없게 느껴지더군요. 몇달이 지난 뒤 가해자는 저와 합의를 하고 공증을 받고 싶다고 요청했고 지칠대로 지친 저와 저희 가족은 그에 응하게 되었습니다. 달에 10만원씩 9년. 속이 뒤집히는 것 같았습니다. 그 사이 저는 교제하던 남자친구에게 가스라이팅과 폭력을 당하며 강간을 당하게 됩니다. 중절수술을 하고 느낀 그 감정. 그 날 저는 살인자가 되었지요. 그 뒤 저는 학교측의 권유로 심리 상담을 받게 되었고 당시 불면증과 불안함. 악몽을 꾸는 일과 잠에 들고 30분을 채 넘기지 못하는 생활을 세달여간 반복한 뒤 정신과를 추천받게 됩니다. 그때는 뭐가 그리 두려웠던건지 약은 도저히 먹지 못하겠더군요. 그것이 문제였던걸까요. 1년여간의 방황과 상담끝에 저는 안정을 찾았고 지금은 스물 한살이 되었습니다. 그런데 요즘 저의 남자친구와 성관계를 할 때 계속 전 남자친구와 사촌 오빠의 모습이 가끔 떠오릅니다. 1년여간 교제를 하며 그런적이 없었는데 한두달 전부터 가끔씩 떠오르기 시작하더니 이제는 남자친구를 보기가 조금 버겁게 느껴집니다. 이따금 전 남자친구나 사촌 오빠 생각이 날때면 죽이고 싶다는 생각, 제발 제가 느꼈던 불행보다 많이 불행하고 절대 자살하지는 말았으면 하는 생각에 휩싸입니다. 전 어떻게 하는 게 좋을까요. 지금이라도 병원을 다시 찾아야 할까요. 그 때 의사 선생님이 약물 복용을 권하셨을 때 받아들이지 않은것이 문제일까요. 그냥 제가 나약한걸까요. 다들 힘들게 사는데 저는 왜 아직 과거에서 벗어나지 못하는걸까요. 분명 괜찮아졌었는데.
의욕없음트라우마답답해우울우울해분노조절충동_폭력괴로워무서워스트레스받아스트레스너무나모르는힘든경험들아무도
전문답변 추천 2개, 공감 8개, 댓글 4개
상담사 프로필
천민태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2년 전
마카님의 편이 되어드릴게요
#아무도 #모르는 #너무나 #힘든경험들
안녕하세요. 마인드 카페 상담사 천민태입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마카님께서 오랜기간 성폭력에 노출되어서 힘든 시간을 보내셨네요. 저는 마카님을 전혀 알지 못하고 성별도 다르고 살아 온 경험도 달라서 마카님의 아픔을 조금도 공감할 수는 없겠지만 마카님이 겪은 것이 얼마나 이겨내기 힘든 일인지 머리로라도 이해하고 있습니다. 마카님이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는 사실에 대해서 스스로 자책하시는 것 같아서 마음이 아파 글을 남깁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성폭력이 얼마나 괴로운 경험인지 저는 전혀 알지 못합니다. 하지만 그 경험들이 얼마나 편안해지기 힘든 일임은 지식적으로 라도 알고 있습니다. 마카님이 스스로 나약하신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드시겠지만 그렇지 않을 겁니다. 마카님이 나약한 것이 아니라, 그만큼 상처가 큰 것입니다. 누구도 알 수 없을만큼의 깊은 상처입니다. 누구도 감히 함부로 공감한다고 말할 수 없는 상처입니다. 한 번도 감당하기 힘든 일을 너무나 오랜 시간 반복해서 혼자서 감당했어요. 이제서야 겨우 털어놓으셨잖아요. 힘들었던 기간에 비하면 최근에서야 그나마 조금, 아주 조금 편안해지신 것뿐이잖아요. 아직, 조금 더 상처를 치유하셔야 해요. 그 사이 마카님이 죽으셔도 안돼고, 상대를 죽이셔도 안돼요. 상대를 죽이게 되면 결국 그 피해는 다시 마카님이 지시게 되잖아요. 이런 사실이 너무나 화가나고 어이가 없고 답답하겠지만, 저는 마카님이 과거에 피해를 입었던 일들 때문에 지금의 마카님이 피해보시지 않으셨으면 해요. 그리고 마카님 스스로 자책하면서 괴롭히지 않으셨으면 합니다. 아직 더 위로를 받으셔도 되고, 아직 더 도움을 받으셔야 해요. 이런 일들을 겪은 게 마카님의 잘못이 아닌 걸요. 마카님의 잘못이 아니잖아요.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성폭력 심리치료를 꼭 받으시기를 바랍니다. 마카님은 국가에서 운영하는 한국여성의전화에서 성폭력 무료상담을 받으실 수 있는 대상이 되실 겁니다. 아직 더 많은 위로를 받으셔도 되고 도움을 더 받으시는 것이 좋을 것 같아요. 한국여성의전화 홈페이지를 찾아보셔도 되고 (지역번호-) 1366으로 전화하셔서 문의하셔도 됩니다. 심리적인 증상이 나타나서 너무 괴로우시다면 약물치료도 받아보시는 것도 좋습니다. 하지만, 약물치료만 주로 하시기보다는 치료를 통해서 조금 더 힘든 이야기를 많이 털어놓으시고 위로를 받으시면 지금보다 더 수월해지실 거예요.
제가 마카님을 이해할 수 없겠지만, 조금이라도 마카님의 편이 되었기를 바라며 편안한 나날들이 찾아오기를 간절히 기원할게요.
ihml
2년 전
약.. 저도 원하지 않았지만 약을 먹게 되었어요.. 그런데 머리가 약을 안믿으니까 몸도 약이 듣지 않더라고여..
dhsk10
2년 전
힘내세요. 님 잘못이 아니에요.
xoxoioi
2년 전
힘드셔서 잠을 못 자나 보군요...지금은 수면을 취하셨길 바래요 토닥토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