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가는게 너무 버겁고 힘드네요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살아가는게 너무 버겁고 힘드네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감성치유
·한 달 전
너무 외로워서 사람이 그립습니다..하지만 사람이 무서워서 내가 다 끊어버린 인간관계..그리운데 무서워서 혼자버팁니다..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전문답변 1, 댓글 1가 달렸어요.
상담사 프로필
김영미 상담사
1급 심리상담사 ·
한 달 전
관계라는 것..
#대인관계
#외로움
#공황
#자아/성격
소개글
마카님 안녕하세요. 김영미 상담사입니다. 만나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 사연 요약
마카님은 사람들과의 관계가 그립지만 동시에 두려움 때문에 관계를 단절한 상황인 것 같습니다. 외로움을 느끼면서도 관계가 무서워 혼자 힘들게 견디고 계시네요. 그리운 마음과 무서운 마음 사이에서 갈등을 느껴 괴롭고 버거울 듯합니다.
🔎 원인 분석
마카님이 과거에 어떤 일을 경험하였는지 알 수 없어 조심스럽지만 사람이 그리워도 과거에 사람이 주었던 상처로 인해 두려움이 생긴 것 같습니다. 이로 인해 자연스럽게 인간관계를 피하게 되고, 그 결과로 외로움을 느끼고 있지만 반복될 까 두려워 혼자서 버텨야 한다는 압박감을 느끼시는 것 같습니다. 그만큼 그때의 경험들이 마카님의 마음 속에는 무서움을 느낄만한 공포를 경험했기 때문이겠지요. 사람이 무섭지만 그런 사람이 한편으로는 그립다는 지금의 상황이 아이러니 하지만 마카님에게는 참 괴로울 것 같습니다.
💡 대처 방향 제시
관계라는 것이 참 어렵고 복잡미묘합니다. 모두 나와 같지 않고 각자가 가진 개인의 고유함이 있기 때문에 관계를 잘 유지해나가는 일이 쉬운 일은 아닙니다. 마카님의 마음의 두려움의 정도가 어느 정도 일지 가늠할 수 없지만 사람에게 얻은 상처는 오래갑니다. 하지만 반대로 생각하면 사람에게 얻은 상처는 때론 사람을 통해서 치유되기도 한답니다. 생각해보면 과거의 사람들이 이 세상의 전부는 아닙니다. 그런 사람들만 있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 과거의 기억을 일반화하기 보다는 아닌 상황도 올 수 있다는 가정을 머릿속에 늘 기억하셨으면 합니다.
생각의 변화와 용기가 마카님에게 필요한 때인 것 같습니다. 하지만 서두를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동네 카페에서 책을 읽거나, 산책하며 이웃과 간단한 인사를 나누는 것부터 시작하면서 조금씩 사람에게 신뢰의 경험을 쌓아보는 것은 어떨까 권해봅니다. 지금과 같은 상황이 지속된다면 전문가와의 상담을 통해 조금씩 함께 개선해 나가 보는 것도 좋습니다. 마카님이 할 수 있는 것부터 조금씩 시작해보세요. 또 마카님의 마음은 준비가 되었는지도 스스로 자문해보세요. 제 글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로니_아이콘
RONI
AI 댓글봇
BETA
· 한 달 전
마카님, 정말 힘든 시간을 보내고 계신 것 같아요. 외로움과 두려움이 함께 찾아오면 정말 어려울 것 같아요. 하지만 작은 용기를 내서 조금씩 사람들과 다시 연결해보는 건 어떨까요? 처음엔 어렵겠지만, 천천히 다가가면 분명 좋은 사람들이 있을 거예요. 혼자가 아니라는 걸 잊지 마세요. 힘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