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동생이 잘하는걸 나한테 강요하지 말아요.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커피콩_레벨_아이콘madnesss
·한 달 전
엄마, 동생이 잘하는걸 나한테 강요하지 말아요. 그냥 동생이 잘해주는 걸 받으면 충분하잖아?? 뭐 동생이 엄마한테 보낸 카톡과 내가 엄마한테 보낸 카톡을 굳이 비교할 필요까지가 있나요?ㅋㅋ 그나마 우리 착하고도 똑똑하고 언니한테도 잘하는 동생이가 나는 밉지 않은데, 엄마가 굳이 비교해서 이간질하려는게 너무 어이가 없네요ㅋㅋㅋ 물론 엄마의 의도는 이간질 하려는게 아니라 '니 동생이 이만큼 엄마인 나에게 신경써주니 너도 본받아라.'겠지만, 나는 나고 동생은 동생이예요. 내가 엄마한테 잘하려 해봤자 똑똑하고 눈치 빠르고 능력있는 동생만큼 해줄 수가 없다고요. 나는 아무리 엄마한테 잘하려고 해도 엄마 기준에는 모자랐잖아. 그런면에서 엄마가 나한테 카톡을 비교해서 보내는건 동생과 나를 이간질하려는 뜻으로 밖에 안보여요ㅋㅋ 내 평생 내가 하는 것엔 딴지만 걸고, 빼앗고, 방해하고, 동생은 가만 놔두었으면서 이제와서 나한테 뭘 바라는거야...ㅋㅋㅋ 나도 진작 동생처럼 키우지 그랬어요 그럼...ㅠㅠ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따옴표

당신이 적은 댓글 하나가
큰 힘이 될 수 있어요.
댓글을 한 번 남겨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