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요되는 종교가 너무 힘들고 그만두고 싶어요.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강요되는 종교가 너무 힘들고 그만두고 싶어요.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한 달 전
20대 초반 학생입니다. 저희 부모님은 신천지예요. 신천지긴 한데 막 맹신이라 집안 돈 갖다바치고 직장때려치고 신앙생활에만 몰두하고 길거리에서도 막 전도하고 그런 건 아니고 그냥 교회 다니듯이, 직장 다니시면서 주일에만 가서 예배를 드립니다. 타인에게 본인들이 신천지인건 숨기고 있고 전도도 하지 않아요. 제가 태어났을 때부터, 저희 부모님 두분 다 기독교이셨고 신천지에 다니고 있으셨어서 저에게는 종교의 선택권 따위는 없었어요. 밥 먹기 전에 기도를 했고, 힘든 일이 있을때도 중요한 일이 있을 때도 기도를 하라고 했어요. 어릴 때는 마냥 아무 생각 없이 부모님 말을 잘 들었죠. 가끔 성전에 데려갈 때도 있었는데 그럴 때도 군말없이 따라갔습니다. 그런데 점점 고등학생, 대학생이 되고 나니 신앙생활을 하는 것에 대해 회의감이 들기 시작했어요. 말씀을 들어도 이게 맞나 싶고, 영생을 할 수 있다고 하는 것도 믿기지 않았어요. 상식적으로 말이 안 된다고 생각이 드니까 그 이후에는 귀에 들어오지도 않더군요. 공부하기도 바빠 죽겠는데 짬내서 교회 가라고 하는것도 짜증나고 힘들었고, 왜 마음도 없는데 계속 다녀야 하지 싶었습니다. 대학생이 되니 종교에 대한 회의감은 더 심해졌어요. 타지로 대학을 갔는데도 불구하고, 과제도 산더민데 시시때로 줌을 켜서 말씀을 들으라고 하고, 말씀시험을 보라고 하고, 교회 사람이 계속 전화가 오고 직접 만나자고 합니다. 저는 친구들한테 들킬까봐 노심초사였고, 이런거 부담스럽고 어렵다고 의사를 밝혔지만 하나님과 너를 위해서라며 오히려 제가 다니는 지역 근처 성전으로 나와서 예배를 드리라고 하는 모습에 완전히 마음이 없어져 버렸습니다. 어머니한테 이에 대해 말해 보니 네 안에 말씀이 부족해서 그렇다, 사탄이 꼬드기는 거다, 영이 죽었다, 지옥가고 싶냐 너 그러면 안되는거다 하나님이 다 듣고 계신다, 같이 가스라이팅처럼 저를 매도합니다. 너무 화를 내셔서 항상 알았어, 그냥 들으면 되잖아로 언제나 제가 져주고 끝나는게 반복되고 있어요. 너무 답답하고 다 그만두고 싶습니다. 말이 전혀 통하질 않아요. 어떻게 해야 할까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2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카프리기스
· 한 달 전
요새 이상하게 주변서 강제 포교 당하는 입장으로서 남 일 같지 않군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카페회원1
· 한 달 전
와..... 넘사벽 힘들듯요.... 안전탈출 응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