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민감도가 보편적인 경우일까요? 도와주세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아/성격
merr12
2달 전
이 민감도가 보편적인 경우일까요? 도와주세요.
사회생활을 하다 보면 별 일들이 다 생기죠. 한번 보고 안 볼 타인의 나를 향한 오해의 소지가 다분한 말, 가까운 친구의 대답의 애매한 어조와 기호도, 소통도 딱히 없었던 동료의 이유모를 차단, 대화의 흐름에 따른 언급된 주제의 빈도수, 이 모든 순간들이 저에게 너무 크게 다가오고 스스로 사회 속에서 생존을 못 할 같다는 두려움이 큽니다. 모든 순간을 지나치게 판단하려 합니다. 저를 짓누르는 두려움 때문에 자기검열을 지나치게 함에 따라 자기표현을 지나치게 억제하여 보편적으로 괜찮다고 하는 것들, 대외적으로 문제 되지 않을 간단한 노래취향 마저도 숨기게 됩니다. 그리고 사회에서의 생존이 중요하기 때문에 타인의 평가가 내 본연의 가치는 아니지만 적어도 사회라는 공간에서의 내 추상적인 이미지를 결정하는 것이라고 생각하여 항시 자신감이 없고 의욕도 없습니다. 가장 힘든 것은 한 번이라도 압박감을 받은 기억이 있으면 관련 대상을 다시 마주했을 때 부정적인 기억이 함께 떠올라 그 대상을 다시는 마주하지 못하게 됩니다. 그래서 살아오면서 포기한 것들이 많습니다. 예를 들면 내가 독서라는 행위에 대해서 언급을 할 때 타인이 저를 향해 안 좋은 낌새를 보이는 대답을 하여 제가 압박감을 받게 되면, 그때부터 독서라는 행위가 극도로 두려워져 독서를 하지 못하게 됩니다. 1) 제 정서적인 민감도가 일반적인지 궁금해요 2) 이 이슈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이나 해결방법이 있다면 댓글로 자유롭게 제안해 주세요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트라우마불안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9개, 댓글 5개
상담사 프로필
서영근 코치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2달 전
자기노출의 두려움을 극복하고 싶다면
#자기노출두려움 #자기이해및통합 #내모나 #내가모르는나의모습 #심리코칭
안녕하십니까, 마카님? 심리코치 서영근 입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짓누르는 두려움으로 지나치기 자기검열하고 자기표현을 극도로 하지 않으며 아주 사소한 정보도 숨긴다는 말씀이군요. 그런 부분 볼 때 마카님의 정서적인 민감도는 일상생활에 지장을 줄 만큼 과도하게 예민한 상태인 것으로 보입니다. 많은 어려움을 겪고 계실 것으로 보이며 그 부분에 대해 먼저 이해와 위로의 말씀 드립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아주 사소한 부분까지 감춘다는 것으로 볼 때 과거 마카님 자신의 생각이나 의견 혹은 관련 정보를 말하거나 표현했을 때 심리적으로 큰 충격을 받았던 경험이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그런 경험 이후에 자신을 보호하는 방식으로 자기표현이나 노출을 하지 않는 행동전략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마카님의 자기표현 두려움과 관련 있는 과거 경험을 생각할 때 떠오르는 과거 사건(경험)들을 회상해 보십시오 떠오르는 기억 중에 가장 어린 시절의 사건을 생각해 보십시오 그 사건을 가능한 생생하게 기술하고 실감나게 정리해 보십시오. 그 순간에 정말 두려웠던 자신의 모습에 대해 가능한 구체적으로 상세하게 적어 보십시오 그리고 그 때 하고 싶었지만 못했던 말들도 가능한 구체적으로 상세하게 적어 보십시오 그리고 혼자 있을 수 있는 공간에서 감정을 실어서 하고 싶었던 말을 모두 표출해 보십시오 이 작업을 충분히 한 다음에 두려워했던 어린 자신에게 하고 싶은 말을 해 보십시오 그리고 그런 어린 자신의 모습에게 스스로가 충분히 연민하는 마음을 표현해 주십시오 그리고 정말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물어보십시오 원하는 것을 이루기 위해 어떻게 행동하고 싶은지도 가능한 상세하게 구체적으로 적어 보십시오. 위 과정을 충실하게 거치면 마카님의 마음속 두려움의 원인이 옅어진 것을 느낄 수 있을 것입니다.
마카님의 자기표현 두려움을 해소할 수 있는 방법을 말씀드렸으나 각 단계를 효과적으로 진행하려면 유의해야 할 사항들이 있습니다 심리코칭의 도움이 필요한 부분입니다.
sumna
2달 전
압박감을 받게 될 때의 상황이 상대가 부정적인 낌새만을 보였는데도 그런 거라면 일상에 불편함이 많으실 것 같아요. 이곳의 판단보다는 병원의 도움을 받으시는 것도 좋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merr12 (글쓴이)
2달 전
@sumna 의견 감사합니다. 말씀대로 일상생활에 지장을 과도하게 주는 이슈라 스스로 답을 찾기가 어렵다고 판단되면 병원 방문도 생각하고 있습니다.
merr12 (글쓴이)
2달 전
코치님 전문답변 감사합니다. 원인 분석부터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까지 제 이슈에 대입할 수 있는 부분이 많았고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merr12 (글쓴이)
2달 전
제 글에 공감을 하시는 분들이 생각보다 많아서 놀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