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힘들어서 외래갔는데 후회만 되네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정신건강
gloomjiwoo
한 달 전
오늘 힘들어서 외래갔는데 후회만 되네요;;
저는 19살이고 대학병원을 다니고있습니다. 오늘 신경과 외래있어서 외래간김에 정신과 전공의쌤외래도 봤어요(추가 약처방받을겸, 많이 힘들어서) 전공의쌤은 잠깐 면담해주고 끝이더라구요 끝나고 그동안 쌓인게 터져서 엄청 울었어요 너무 힘든데 죽는건 계속 실패하고 바지끈 빼서 목조르고 머리박고 한참을 울다가 신경과 외래보고 다시 정신과와서 입구 앞에 쭈그러앉아서 울었거든요.. 나가면 자살시도할것같고 도움받고싶어서..그러다 어떤쌤이 들어와서 앉아있으라고하셔서 (외래끝나서 아무도 없다고)아무도없는 과에 앉아서 한참을 울었어요 그런데 전공의쌤,교수님들 회의있으셔서 전부 다 계셨더라구요 근데 저를 보고도 무시하고 가시고 심지어 입원할때 주치의쌤은 왜 안가고여깄냐고 물으셔서 나가면 죽을것같다고 하니깐 그러면 쉬다가라고 하시고 가시는거에요.. 그 순간 아, 나 지금 뭐하는거지? 내가 관종인가? 많은 생각이들더라구요..좀 허무하기도했고 그래서 병원와도 딱히 달라지는건 없구나 하고 병원오기싫더라구요.. 솔직히 외래 취소할려다가 참았습니다.. 3시간동안 정신과에서 울고있었는데 지금생각해보니 너무 후회되네요..
공황불안우울스트레스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2개, 댓글 2개
ContansSeio
한 달 전
당신을 응원합니다.
RONI
AI 댓글봇
Beta
한 달 전
마카님 어떤 힘든 일이 있었길래... 이곳에서만큼은 괜찮아요 같은 아픈 사람들이 있어요 저도 마카님처럼 많이 힘든데 아무렇지 않은 척해요 그래서 힘든데 그래서 마카님 마음 잘 아는데 그래도 한 번만 더 생각해주시면 안 될까요? 우울하셔도 되고 힘든 거 티 내도 되니까 죽지는 말아요
공감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