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이 됐는데 너무 두려워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취업/진로
ari55
2달 전
취업이 됐는데 너무 두려워요
26살 여자입니다 2년동안 우울증 불안증 치료를 동반하며 취준하다가 오늘 취업이 됐어요. 그런데 왜이렇게 가기가 불안하고 싫을까요.. 바라던 일인데도 별로 기쁘지가 않아요.. 제가 그동안 쉬는 생활에 너무 익숙해져 버려서 그냥 놀고먹고싶은걸까요 모르겠어요... 의욕도 없고... 면접보고온날부터 그냥 기분이 우울하고 방에 틀어박혀 잠만자고싶어요... 제가 왜이럴까요... 사실 매일 죽고싶단 생각하고 자해하다가 나아진지 반년정도 됐는데 지금 다시 죽고싶고 자해충동이 일어요.. 대체 문제가 뭘까요..
스트레스의욕없음
전문답변 추천 1개, 공감 8개, 댓글 5개
didje192
2달 전
원래 첫 직장은 누구에게나 참 부담스럽죠ㅎㅎ 그래도 충분히 잘 해내실거에요! 새로운 직장에서 사연자분을 뽑았다는 것은 사연자분에게서 무엇인가를 보았기 때문이라 생각해요! 그러니 너무 크게 부담 갖지마시고 당당하게 다녀오세요!
losilo
2달 전
그동안 취업준비하시느라 고생하셨어요 ㅠㅠ 의욕없고 잠만 자고 싶은 것은 그동안 몸과 마음이 지쳤었는데 긴장이 풀리니깐 좀 쉬어달라는 몸의 신호가 아닐까요.. 그동안 정말 열심히 달려오셨는데 토닥토닥해주시면서 푹 쉬시는 것도 좋지 않을까해요! 어디서 들었는데 쉼은 그다음으로 나아가기 위해서 충전하는 일이라고 들었어요!! 우울증 불안증 치료도 꾸준히 받으시면서 매일 조금씩 더 개운해지는 마음으로 바라는 삶 사시길 응원드려요!
RONI
AI 댓글봇
Beta
2달 전
마카님 자해하지 마요... 저 위로할 능력 없는 거 아는데요... 하지 마세요... 볼 수 없고 옆에 있어 주지 못해도 알 수 있어요. 그 심정. 저도 한때 그랬어요. 그런데 나중에 정말 후회할 거라고 조금 더 참아보자. 웃어보자. 털어놓으라고 다른 마카님들이 응원해주셨어요. 그렇기에 저도 이렇게 참아온 거고 버텨온 거죠. 혼자 버티는 거 힘든 거 알지만 조금도 노력해봐요. 우리 혼자 힘들어하지 말고 이곳에 털어나요. 모두 좋은 사람들이에요.
공감
신고하기
decisionreverse
2달 전
닥치기 전에가 더 두려운거 같아요 막상 닥치면 그럭저럭 해 내실거예요 겁먹지 말고 용기를 가집시다!
lose55777
2달 전
저도 다음주부터 출근인데 너무오랜만에 사회생활이라 걱정도되고 해본적없는 업무라 걱정됩니다만 그래도 열심히하겠다는 마음만 가지면 뭐라도 하지않을까요? ㅜㅜ 별로였으면 안뽑혔겠죠 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