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가 너무 미워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가족
solmeus
일 년 전
엄마가 너무 미워요
안녕하세요 결혼한지 6개월된 30대 여자입니다. 결혼 후부터 친정엄마가 너무 밉고 싫어요. 생각 안하고 싶어도 자꾸 떠오르고 가시 걸린 것처럼 거슬려서 스트레스가 심해요.. 엄마는 20살에 결혼하셨는데 불행한 결혼생활을 하셨고 제가 다섯살때 사별 후 9살때 재혼 하셨습니다. 저를 탓하고 나무라고 깎아내리고 칭찬은 받아본 기억이 없네요 항상 원망하는 마음이 느껴졌고 학창시절엔 길에서 마주쳐도 조카라고 말하고 다니셨어요. 큰딸이 있다는게 부끄러워서요 제 핏줄 자체가 문제라고 자주 말씀하셨어요. 학창시절까지 엄마랑 죽어라 싸웠고 도저히 버티질 못하겠어서 대학진학하며 독립했습니다 거리를 두니 사실 맘 편하고 엄마 신경 안써서 좋았어요. 그래도 엄마고 엄마의 삶이 고달팠단걸 아니까 왜그러는건지 이해해보려고 애쓰고 엄마가 불쌍하고 안쓰럽다는 마음은 항상 있었어요. 실제로 엄마한테 잘지내고 싶다 나 좀 미워하지 말아달라고 좋게 봐주면 안되냐 엄마 마음도 이해한다 호소한적이 있는데 그때 뿐이고 대화하다보면 제가 고민하는 일은 쓸때 없는 일이고 실수라도 하면 니가 그렇지...하면서 깎아 내리십니다. 남한테 한없이 관대하고 오로지 본인과 저한테 관대하지 못합니다. 밑으로 동생 둘이 태어 났고 터울이 커서 가깝진 않지만 나름 잘 지내고 새아버지도 잘해주셔서 친아버지와 다름 없으세요. 엄마는 주변 사람들에게 평판도 좋고 동생이나 아빠한테는 전혀 문제 없는 사람이지만 왜 저에게만 그러시는 걸까요 좋은딸이 되려고 장녀 노릇하려고 부단히 노력해봤지만 기분 좋거나 뿌듯한게 아니라 갈수록 지치고 공허해져요 결혼 전엔 신경 끄고 살수 있었는데 결혼 후 엄마의 무관심한 말투와 귀찮다는 태도가 너무 섭섭해요 심지어 결혼 후 첫 명절인데 본인 힘들다고 오지말라 아직 젋은데 할머니 되기 싫다 사위가 부담스럽다...불편하다.. 전 결혼하면 엄마와 사이가 좀더 나아질거라 생각했는데 오히려 시어머니가 친정엄마 같이 느껴져요 주변에서 엄마 좋은 사람이다 나를 잘 키웠다 이런말들 하는데 그전엔 엄마 그런말 듣게 해주고 싶어서 한 행동들이 결혼 후로 자꾸 억울한 마음이 생겨요. 하루종일 머릿속에서 섭섭함이 떠나지 않네요. 엄마가 나한테 한 언행들을 주변엔 아무도 믿어 줄 사람이 없고 저는 엄마 인생의 악역같아요 저도 제 마음이 건강하지 못한거 같아 너무 우울합니다... 엄마와 상담을 같이 받는건 거의 불가능에 가깝습니다 어떻게 하면 제 마음이 엄마에게서 자유로워질수 있을까요 이젠 좀 벗어나고 싶어요
불안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6개, 댓글 4개
상담사 프로필
이연실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일 년 전
마카님이 스스로 자신의 내면을 재양육할 수 있습니다.
#부모자녀관계 #애착관계 #자기양육
안녕하세요. 마인드카페 상담사입니다. 저의 답변이 도움이 되기를바랍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마카님께서는 어머니와의 관계에서 어려움을 겪고 계시는 것으로 보입니다. 어머니께서 일찍 결혼을 하셔서 마카님을 낳으셨고 불행한 결혼 생활을 하시다가 사별 후에 재혼을 하셨고 새아버지와 두 동생들에게는 잘 대해주는데 마카님께 무심하고 냉담하게 대하시는 것 같습니다. 마카님께서 어머니의 사랑과 인정을 받기 위해 많은 노력을 했지만 어머니의 반응은 크게 다르지 않은 것 같습니다. 학창 시절에는 다른 사람들에게 어머니께서 마카님을 조카라고 말씀하시기도 하고 마카님의 실수에는 비난하는 반응을 보이시는 것 같습니다. 마카님의 결혼 후에도 어머니의 태도에는 변함이 없는데 마카님의 마음은 어머니께 향해 있어서 속상하고 슬플 것 같습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마카님께서는 어머니께서 일찍 결혼을 하시고 불행한 결혼 생활을 하셨던 것을 몸으로 기억하고 계실 것입니다. 의식적인 기억은 없어도 몸에는 그때의 기억이 있고, 뇌에 기록이 되었을 것입니다. 어린 마카님은 어머니의 보살핌으로 생존해야 했기 때문에 어머니께 절대적으로 의지를 했을 것이고 어머니는 불행한 결혼 생활로 여력이 없어서 마카님을 잘 돌보기 어려웠을 것으로 보입니다. 마카님은 어머니의 보살핌이 충분하지 않아서 불안함을 느꼈을 것이고, 그 결과 자주 울거나 보채게 되었을 것입니다. 어머니와 마카님의 관계는 악순환이 되었을 것이고, 어머니께서는 남편과 불행한 결혼 생활에 대한 부정적인 감정을 마카님께도 전달하셨으리라 봅니다. 마카님께서는 어머니의 사랑과 관심이 절대적으로 필요하고 생존과 직결되는 시기부터 어머니를 향한 이 감정이 시작되어 강렬한 기억으로 저장되었을 것입니다. 어머니께서는 자신의 결혼 생활을 부정하고 싶었을 것이고 그런 결혼을 한 자신과 결과물인 마카님까지도 부정하게 되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마카님을 향한 무심하고 냉담함은 아마도 어머니 자신에게 주는 벌일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마카님께서 원하는 어머니의 사랑과 관심은 어린 시절부터 강력하게 기록된 기억 때문이므로 쉽게 극복하기 어려울 수도 있지만 우리의 뇌는 가소성이 뛰어나니까 인내심을 갖고 노력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어린 시절의 마카님께 다가가 따뜻한 보살핌과 사랑으로 양육해 주는 방법을 권합니다. 그때 어머니께서 해주셨을면 좋았을 것, 어머니께 그토록 바라던 것을 마카님께서 마카님 자신에게 해주면서 돌보는 것입니다. 그때 많이 슬프고 외로웠을 자신의 마음을 들어주고 이해해주고 안아주는 것, 불안해하지 않아도 괜찮다고 함께 있어주겠다고 해주시기를 바랍니다. 그러면서 어머니를 향한 감정을 쏟아내셔도 괜찮습니다. 안에 눌러둔 감정을 쏟아내고 나면 후련해질 것입니다. 누구도 마카님의 이 힘든 감정을 이해해주지 못했지만 나 자신은 이해하고 안아준 것으로 많은 위안을 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어머니께서는 괜찮은 사람, 좋은 사람이 되고 싶은데 마카님께 사랑을 주지 않은 엄마라는 것을 인정하면 자신이 괜찮은 사람, 좋은 사람이 될 수 없다는 생각이 들어서 마카님을 이해하고 인정하기 어려울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어머니께서도 사는 동안 충분한 이해와 공감을 받아 본 경험이 부족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마카님께서 자신을 잘 돌보고 마음이 편안해지시면 어머니와의 관계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입니다. 그러나 지금은 마카님께서 상처를 받기 쉬우므로 마카님을 먼저 잘 돌보시면 좋겠습니다.
심리상담을 통해 마카님의 애착과 성장 과정, 그 영향력 등을 살펴봄으로써 마카님이 자신을 더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도움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마카님을 스스로 잘 돌보는 방법을 훈련함으로써 일상에 적용하고 자신을 돌보는 데 도움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어머니를 향한 감정이나 소망을 살펴보고 표현함으로써 부정적인 감정을 해소할 수 있고, 긍정적인 관계를 위한 실행 방법을 찾는 데 도움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until0675
일 년 전
엄마의 사랑을 갈구하는군요. 하지만 엄마는 사랑을 줄 생각이 없어보여요. 엄마에게 의존하지 마세요. 홀로 서세요. 조심스레 추측합니다. 엄마에겐 님의 존재가 어떤 상처나 부끄러운 과거여서 그런 거 아닐까 싶어요. 사랑받으려 하지 마세요.
decisionreverse
일 년 전
저랑 너무너무 비슷한 부분이 많아서 깜놀 ᆢ입니다 저도 시어머니가 친정엄마 였으면 했었는데 애기 낳고 친정에 가니까 얼마나 귀찮아하던지 다른건 더 말할 필요도 없겠죠ᆢ ㅎ 엄마는 그냥 수준이 그것밖에 안 되시는 거예요 엄마를 엄마로 보지 마시고 아이처럼 여기시길 추천드립니다 아이니까 이기적인 말하고 딸 마음 당연 헤아리지 못하죠 그냥 나를 낳고 길러준 어린 아이 아이니까 내가 바래선 안 되죠 잘 대해드리면 좋아하시죠 근데 딱 거기까지죠 저는 40대 후반이고 요 마카님 10년 후에도 아마 엄마는 변하지 않으실거예요 저의 경험상 그래요 엄마 계속 미워하면 답도 없고 본인만 괴로우니 그냥 어린 아이처럼 여기고 뭘 바라지 마세요 감정적교류든 뭐든 바라지를 마세요 (저희 엄마도 가족외 사람들에겐 엄청 잘 하고 교회에선 천사표에요 한때 저도 얼마나 화가 나던지) [ 내 엄마는 엄마가 아니다 아이이다] 이게 저의 결론이고 해결책이였습니다 고통속에서 벗어나 시길 ♡
mango999
일 년 전
엄마와 인연 끊으세요ᆢ죄책감 가질 필요없이 내인생에 부정적인 에너지를 불러일으키는 존재는 그 누구라도 일단 끊어내는 단호함이 필요합니다. 그렇게 부정적 에너지 차단후 본인을 추스리고 긍정에너지를 채워넣은 후에 엄마 재회해야 관계 개선이 가능합니다. 엄마는 안바뀌니 그런 엄마를 인정하고 온전히 받아줄 내 마음의 여유와 근육을 우선 키우세요. 그 전에는 인연유지해봐야 서로 지옥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