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모님이 돌아가시는 상상을 자꾸 하게되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가족
wlclwldksgehfhr
일 년 전
부모님이 돌아가시는 상상을 자꾸 하게되요
제목대로 자꾸 부모님이 돌아가시는 상상을 하곤 합니다. 부모님보단 엄마..가 돌아가시는 상상을 많이 한다고 봐야겠네요. 저는 엄마한테 화가 날 때, 답답할 때, 공감받지 못했을 때 등등 부정적인 감정이 들면 저는 그걸 표출하지 않고 참으려고 합니다. 그게 제 맘대로 참아지지도, 엄마가 제가 참는다는 것 조차 모르실정도로 꾹 참는 것도 아니지만 제 나름 할말 안하고 대화가 끝난 후 혼자 곱씹으며 속상해합니다. 혼자 곱씹을 때, 이러이러한 말을 하고 싶지만 못했다로 끝나는 게 아니라, ‘엄마한테 왜 엄마는 늘 나를 초라하게 만들지 못해서 안달이야? 왜 단 한번도 나를 그대로 인정해주지 않아?’ 같이 감정적인 말을 쏟아내는 상상을 합니다. 이런 상상을 하고나면 늘 뒤따라서 ‘하지만 엄마가 없으면 너무 슬플거야. 죽기 전에 잘해드려야지, 내가 참는게 맞아,’ 라고 엄마가 돌아가시는 상황을 떠올리고 속상한 마음을 가라앉혀왔던 것 같습니다. 근데 최근엔 위에서 끝나는게 아니라, 제가 온갖 눈물을 흘리고 악에 받쳐서 소리를 지르다가 이렇게 살바엔 죽겠다면서 자살을 하는 상상도 합니다. 근데 문제는 여기서 엄마가 절 잃고 슬퍼하는 상황, 자살하려던 절 말리다가 되려 엄마가 돌아가시는 상황 등이 머리 속에 연출되면서 다시 너무 슬퍼지다 못해 몸이 덜덜 떨릴정도로 스트레스를 받고 아니야 내가 잘해드리는게 맞지..하고 생각이 돌아옵니다. 위와 같은 상상들 때문에 죽음이 너무 두려워지기도 했습니다. 저의 죽음, 부모님의 죽음이 너무나도 큰 슬픔일 것 같아서 교통사고나 엘리베이터 사고 추락사 갑자기 어디가 아프면 어떡하지 두려움도 커지구요. 정말 뜬끔없이 강도가 들어서 죽으면 어떡하나 정말 별별 생각을 다 합니다. 이런 상상을 안하려고 머리를 흔들어도 보고, 일부러 다른 생각도 해보고, 노래도 불러보고 나중엔 머리를 퍽퍽 치기도 해봤습니다. 최근엔 뺨을 세게 치면 몇번을 생각이 멈추기도 하던데 공부하다가 딴 생각이 들어도 뺨을 치는 제 모습을 보고 습관이 될까싶어 자제하고있습니다. 어렸을 적 외할머니가 돌아가셨을 때 엄마가 서럽게 우시는 걸 본 후로 나는 후회없게 잘해드려야지 하고 다짐했던 것도 영향이 있을 것 같습니다. 하지만 아무리 그래도 자꾸 이렇게 극단적인 상황을 상상하면서 마음을 다잡는 게 맞는 일인가 의문이 듭니다. 사실 이게 고쳐야하는 건지도 잘 모르겠습니다. 고쳐야한다면 너무 오랫동안 습관처럼 자동으로 이어지는 상상들이라 어떻게 고칠 수 있을지도 모르겠고,, 도움을 받을 수 있을까 싶어서 글 남깁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불안망상스트레스트라우마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11개, 댓글 3개
상담사 프로필
이연실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일 년 전
자신이 느끼는 감정을 존중하고, 자신을 먼저 돌보기를 바랍니다.
#트라우마 #감정 #자해
안녕하세요. 마인드카페 상담사입니다. 오랜 기간 힘든 시간을 보내신 마카님께 저의 답변이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마카님께서는 부모님께서(특히 어머니) 돌아가시는 상상을 자주 하고, 그에 대한 죄책감과 슬픔에 빠지는 것 같습니다. 어머니와의 갈등 상황에서 부정적인 감정을 적절하게 표현하지 못하고 참다가 조절되지 못한 분노가 폭발하는 방식으로 표현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어머니게서 마카님을 이해하지 못할 때 답답하고 있는 그대로 인정해 주지 않아서 초라하게 느껴지시는 것 같습니다. 어머니께서 돌아가시는 상상을 한 후에는 어머니께 죄송한 마음이 들고 슬픔을 느끼는 것 같습니다. 죽음에 대한 두려움과 비현실적인 상상을 자주 하게 되고, 이런 상상을 하지 않기 위해 자해를 하는 것 같습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마카님께서는 어머니와의 상호작용에서 자신을 이해받지 못하는 경험을 주로 하고 계시는 것으로 보입니다. 어머니와의 갈등 상황에서는 부정적인 감정을 표현하지 못하고 혼자 있을 때 어머니가 돌아가시는 상상을 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이는 자신을 이해해 주지 못하고 초라하게 만드는 어머니로부터의 탈출에 대한 소망일 수도 있고 분노 표현일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어머니와의 상호작용에서 마카님께서 심각한 수준의 고통을 느끼고 이런 기억이 트라우마가 되었을 가능성도 있어 보입니다. 어머니의 죽음을 상상한 것에 대한 죄책감을 느끼고, 자신의 죽음을 슬퍼할 어머니에 대한 죄책감이 반복되면서 죽음에 대한 두려움이 생긴 것으로 보입니다. 마카님께 죽음은 자유, 해방감을 의미하는 동시에 어머니에 대한 죄책감을 의미하는 것으로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마카님께서는 오랜 기간을 이렇게 살아오셨다면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상황에서 심리적 고통과 혼란 속에서 살아왔을 것 같습니다. 어머니께 인정과 이해를 받고 싶은 마음과 어머니께 잘 해드리고 싶은 마음이 마음처럼 되지 않아서 자신을 비난하고 자책하는 것을 반복하고 계실 것 같습니다. 이런 패턴이 반복되면서 자동화가 되고 자극이 될 만한 상황이 되면 자동적으로 상상이 되고 자책으로 이어지게 되었을 것입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어머니와의 상호작용에서 어머니로부터 받고 싶은 인정과 이해를 받지 못한 좌절감과 수치심은 충분히 느낄만한 감정입니다. 그 감정을 마카님게서 있는 그대로 존중해 주시고, 위로해 주시면 좋겠습니다. 충분히 그렇게 하고 나면 어머니를 향한 감정이 억압되지 않고 폭발하지도 않으면서 조절 가능해질 것입니다. 어머니의 말과 태도로 인해 받은 감정이 조절 가능해지면 어머니의 어떤 말이나 태도가 마카님을 좌절하게 하고 수치심이 들게 했는지, 어머니의 생각이 타당한 근거가 있는지 살펴보시면 좋겠습니다. 마카님과 어머니의 의견이나 생각의 차이가 두 분의 갈등 상황을 만들 수는 있지만 어머니의 의견이나 생각으로 마카님께서 자존감이 손상되는 일은 없기를 바랍니다. 어머니의 생각과 의견이 마카님께 중요한 영향을 주는 것 같습니다. 어머니의 말과 태도가 마카님의 인정과 관심, 자존감, 가치 등과 연결되어 있어 갈등 상황이 되었을 때 상처를 많이 받는 것 같습니다. 마카님 스스로 자신은 가치 있고 존중받을 권리가 있는 존재임을 기억하시면 좋겠습니다. 어머니께서 죽는 상상이나 자신이 죽는 상상은 자유와 해방을 의미하므로 그만큼 힘들다고 느끼고 있고 자유롭고 싶은 자신의 마음을 스스로 충분히 이해해 주신다면 점점 줄어들 것입니다. 이해받지 못한 감정이 상상으로 표현되는 것 같습니다. 어머니와의 갈등 상황에서 어머니를 바라보는 것보다 상처 입은 자신에게 집중하여 충분히 안아주시는 것이 중요해 보입니다. 자신의 감정을 스스로 타당하다고 여겨주고 이해해 주면 자동화 된 상상과 이어지는 죄책감과 후회에서 자유로워질 것입니다.
어머니와의 갈등 상황을 구체적으로 살펴보고, 그 안에서 마카님께서 느끼는 감정을 표현하고 이해하는 과정을 도움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감정을 인식하고 적절하게 표현하는 훈련을 방법을 배움으로써 일상에서 감정을 억압하고 통제되지 못한 감정으로 인한 어려움을 방지할 수 있습니다. 어머니와 자신이 죽는 상상을 하는 부분에 대해서도 살펴보고, 적절한 대처법을 찾을 수 있도록 도움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어머니와의 갈등 상황에서 좌절감과 수치심을 느끼지 않고 자신을 지키는 방법을 함께 찾아볼 수 있을 것입니다.
commond11
일 년 전
도움이 되실진 모르겠지만 저도 예전에 비슷한 경험을 했어서 답변드려요~ 그래도 지금은 일을 하며 바쁘게 살아가야해서 잊고 살때도 있지만 순간순간 다시 꿈에서도 나오더라구요..근데 꿈은 심리적으로 가족을 너무 생각해서 그런 꿈을 꾼다고 주변에서 그러더라고요ㅎㅎ그 만큼 사연자님도 어머니께 잘해드리고 싶다고 되새기면서 생각을 많이하게 되서 그런게 아닐까요? 저는 사연자님이 고친다고 생각하시지 마시고 좀 편하게 마음을 가졌음 좋겠네요ㅎㅎ '엄마에게 내가 잘해야지' 생각보다 엄마가 뭘 좋아하시는지 알아서 같이 해드리는게 어떨까요? 그리고 너무 꾹 참지 마세요..힘든 부분을 어머니께 나 이런 부분이 너무 힘들다 어찌해야될지 모르겠으니 진지하게 생각하시고 가르쳐주세요 라고 부탁드려보세요~ 참고 있으면 세월이 지나서도 오해가 생기고 부모님을 뵐 때마다 힘드실 수도 있을 거에요..힘내시고 용기를 가지세요^^!!
luckysmile
일 년 전
자살도 자살 충동이랑 자살 시도 두가지로 나뉘는데요. 두가지의 차이가 억압과 다른 한가지는 기억이안나는데. 아무튼 충동은 억압에 의해서 일어난대요. 충동이 일어나는 것은 내가 생각 안하는데도 안에서 일어나는 것인데 그것이 계속 억압하면 억눌린 에너지가 폭발해서 튀어나와서 그러는데 망상도 억압에 의해 생기시는 것같아요. 제가 이런 증상이 강했는데. 불안하지도 않은데 너무 불안하고 죽고 싶지도 않은데 속에서 계속 죽고싶다는게 튀어나오고 망상처럼 싫은것들이 계속 시뮬레이션되서 괴로웠어요. 제가 억압을 잘하고 통제를 해야한다는 강박같은게 강했거든요. 그래서 나아지게된 방법이 그런 것들이올라올때 "yes"하고 그렇구나. 인정해주는 거였어요. 그냥 주구장창 계속 올라오는 모든것에 yes!! 계속 해줬어요. 이게 세도나 메서드라는 책이랑 자기사랑이라는 책에서 나오는건데 거부하고 싫어하고 피하려고하면 그감정이나 생각이 계속 남는대요. 그게 쌓이면 폭발해서 도망도 못가고 엄청 커지더라고요. 그래서 그것을 인정해주고 그렇구나... 불안하구나 하면서 책사서 연습해보시는 것 추천드립니다. 상담도 추천드리는데 경험상 억압하는 스타일들은 상담사 잘못만나서 더 힘들어져도 참아서 상태 더 안좋아져도 참거든요. 절대 그러지 마시고 절대 참지말고 나의 억압한 이 압력을 내려가게해주는 사람이랑 상담 받으세요. 엄마아빠한테 너무 잘해주고 싶은집착이 너무 커지니까 뭔가 너무 힘들었는데 그런것들을 계속 지니고있느면 샇여서. 몸에 영향을 끼치더라고요. 뭐든지 쥐고 있으면 흘러가지못하게해서 불균형이 생겨서 나타나는 것이니 여러방법을 사용하셔서 마음의 올라간 압력을 잘 내리시면 좋겠습니다. 축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