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의 우울증. 망상과 혼잣말이 시작되었어요. 지치고 힘이듭니다.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가족
비공개
일 년 전
엄마의 우울증. 망상과 혼잣말이 시작되었어요. 지치고 힘이듭니다.
엄마는 20년이 넘게 우울증약을 복용해왔습니다. 감정기복이 심하고 신경은 늘 예민해 생각하기 싫으니 매일 수면제를먹고 잠을 잡니다. 약물을 오래 복용해서 말투는 어눌하고 무기력합니다. 기분의 업다운이 심해지고 어눌한 말투가 걱정되어 약물을 점차 줄여보자 가족끼리 대화하고 노력을 시작했지만 엄마의 약물의존은 좀처럼 고쳐지지 않습니다. 1년전부터눈 원인을 알 수없는 통증질환이 생겨 신경과. 통증의학과 등 여러 병원을 전전하며 원인을 찾아보았지만 찾을 수 없었고 진땀이나고 살갗을 찌르는 간헐적 통증을 안고 살고계십니다. 수십년간 먹어온 약물을 끊어보는 것을 권유받았지만 그걸 끊고는 죽을 것 같다는 말에 조금씩 줄이며 두고보자고만 하시더라구요. 원인모를 통증이 오래 지속되니 정신도 많이 쇠약해진것인지 요즘은 마귀가 말을 시킨다. 마귀가 나를 아프게한다. 예수님이 고쳐주실거다 하는 말들을 하기 시작합니다. 혼잣말을 하고 어떨때는 누군가가 대화를 하듯 합니다. 이런지는 2주정도 되었어요. 이상한 소리 그만하라고 하면 알겠다고 안그러겠다고 하고 좀 있으면 또 혼잣말을 시작합니다. 이러다 정말 겉잡을 수 없이 나빠지실까 너무 걱정이 됩니다. 너무 무섭고.. 우울증을 넘어 조현병의 증상인걸까요.. 너무 오래된 엄마의 우울에 아버지도 많이 지치시고 아버지 마음까지 새까매지는걸 보고있는 저도 힘이듭니다.. 정말 어떻게해야할까요..
망상혼란스러워우울무서워걱정돼힘들다
전문답변 추천 1개, 공감 3개, 댓글 3개
상담사 프로필
이재규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일 년 전
우울증을 넘어 조현병의 증상인걸까요
#힘들다 #무서워 #걱정돼 #혼란스러워 #우울 #망상
안녕하세요. 마인드 카페 상담사 이재규입니다. 제 글이 엄마를 걱정하는 마카님에게 도움이 되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마카님의 어머니께서 20년 동안 우울증 약을 복용하고 있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호전 되기 보다는 더 악화되는 것으로 보입니다. 말을 어눌해지고 계속되는 우울증상으로 인해서 원인 모를 통증도 나타나고 어머니를 힘들게 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정신도 쇠약해져서 누군가와 혼잣말로 대화도 하는 것으로 보아 망상도 생긴 것으로 보입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어머니는 우울과 불안이 있다고 보여집니다. 우울과 불안이 신체화로 변화되고 이런 증상이 몸의 통증으로 나타나는 것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우울약만으로 치료를 하다보니 다양한 증상을 줄여주는 것으로는 한계가 있다고 생각이 듭니다. 조현병으로도 보여집니다. 망상이 일어나는 것을 보면 가능성이 있어 보입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입원을 하는 것도 고려해 보면 어떨까? 합니다. 어머니 스스로 가정에서 약으로 통제하기는 쉬워보이지 않습니다. 또한, 적절한 상담치료도 함께 해야 할 필요도 있는 것으로 보여집니다. 약만으로는 한계가 있어 보입니다. 인격이 취약한 사람의 경우 인격을 성장시켜야 심리적 증상에서 회복할 수 있습니다. 약물만으로 한계가 있어 보입닏.
마카님에게 제 글이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보다 적극적인 치료와 상담을 권하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sweetcoffeemilk
일 년 전
전문가가 아니라 정확한 진단을 내릴 수는 없지만 글쓴이분이 더 힘드실텐데 와중에 부모님 걱정을 하시는 것이 정말 너무너무 대단하신 분이라는게 느껴져요.. 정신과에 가서 의사선생님께 이런 증상들을 더 자세하게 말씀드려보는 것이 어떨까요? 입원도 한 번쯤은 고려해보시는걸 추천드려요.. 그리고 상황이 되신다면, 아버님과 글쓴이분들도 정신과나 상담센터에 가보시는게 어떨까요? 환자분들은 분명 주변 분들의 지지가 필요하지만, 주변 가족들도 사람인지라 계속 참아줄 수만은 없을테니까요.. 혹시 그렇게 하기엔 부담스러우시다면.. 어이 없으실 수도 있지만... 햇빛을 자주 보세요! 그리고 맛있는걸 많이 드시고 좋아하는 일을 조금씩이라도 더 자주 해보세요! 정말 사소하지만 확실한 효과가 있답니다.. 진짜루요!! 그것조차 바쁘시면 햇빛 드는 시간에 집에 창문이라도 화알짝 열어보세요! 이제 제법 쌀쌀한 이 가을날씨랑 공기 덕분에 환기도 되고, 별거 아니지만 정말 효과가 있어요! 글쓴이님의 가족들분들이 매일매일 조금씩이라도 행복해지셨으면 좋겠고, 분명 그럴거라고 믿어요!! 오늘밤은 편안하게 푹 주무시고 이럴 때일수록 든든하게 먹고 잘 지내셔야 한다는거 잊지 마시구요!!
twinee22
8달 전
저도 이유를 알수없는 근육통 안아픈곳이없어요 환자가아닌분들은 약을 줄이라 먹지마라 얘기하지만 본인들도 약안먹고싶지만 내맘대로 안되니 괘롭더라구요.어머니도 많이힘드시겠네요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