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만한 사람이 되지 않는 법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일반 고민
비공개
2년 전
만만한 사람이 되지 않는 법
집에 오면 나를 거들떠도 안보고 한숨쉬고 방에 들어가버린 엄마, 초등학생이 됐을 땐 밥 먹을 때 마다 직장 내 괴로움 부조리를 나에게 푸셨던 아빠, 나는 내가 태어난 것 자체가 눈치 보였고 밖에 나가서도 어딜가든 내 잘못 인것 같아 눈치 보는 성격이 굳어버렸다. 성인이 되고 사회에 나오니 남 눈치 보는 성격이 나를 가치 없고 자존감 낮은 사람으로 보여졌고 모든 사람의 행동과 말이 나를 공격하고 모욕하는 것처럼 느껴진다. 어디까지 수그려야할까? 나도 고집 세고 다른 사람 말은 신경도 안 쓰는 사람이 되고 싶다.다른 사람의 말을 개무시하는 건 도데체 어떻게 하는 거고 내가 만만해지지 않고 기에 눌리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23개, 댓글 1개
상담사 프로필
김소영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2년 전
자존감이 있는 사람이란
#자존감#유년시절#눈치#우울감
안녕하세요 마인드 카페 상담사 김소영 입니다 이렇게 만나게 되어 반갑습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어린시절 가정안에서 평한함을 느끼기 어려운 환경이었던것 같아요. 그때문에 성장한 이후에도 어딜 가도 눈치가 보이고 자존감이 낮은 사람으로 보여졌던것 같고요. 그런 마카님 자신의 모습이 불편하게 느껴지신것 같네요.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짧게 들려주셨지만 무관심 하셨던 엄마와 스트레스를 나에게 이야기하며 풀었던 아빠 이야기를 해 주셨는데요. 부모님도 그런 행동을 하신 배경이라는 것이 있겠지만 어린 시절이 얼마나 외로우셨을까 싶어 참 많이 안타까웠습니다. 태어난것 자체가 눈치가 보였다고 하셨는데요. 아버지도 그렇지만 어머니는 어떤 이유로 그토록 무심하셨던 건가요.. 집에서 줄곳 내가 뭔가를 잘못한 느낌으로 지내셨다면 이후의 다른 관계들도 비슷하게 이어지지 않았을까 예상 해봅니다. 무슨일이 있어도 내 잘못인걸까 자꾸 눈치를 보게 되고 심지어 다른 사람의 행동과 말이 나를 공격하고 비난 하는것 처럼 느껴지신다면 생활이 얼마나 힘드셨을까요.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일단 마카님께서 호소하신 고민은 사람들이 나를 공격하는것 처럼 느껴진다 라는 부분이고요 나도 그런 사람들의 기에 눌리지 않으려면 어떻게 행동해야 할까 라는 생각도 하고 계시는것 같습니다. 말씀하신대로 마카님의 무드가 줄곳 눈치를 보고 주눅이 들어있다면 주변사람들이 그 영향으로 어느정도 쉽게 대하게 되는 작용을 할 수 있습니다. 또 상대방은 그런 의도가 아니었음에도 내가 작은 신호로도 나를 공격하고 무시했다 라고 생각하게 되는 편집증적인 성향이 원인이 될수도 있습니다. 자세한 부분은 마카님과 좀더 깊이 탐색을 해 보아야 알 수 있겠지요. 대인관계 패턴과 마카님이 주시는 느낌은 이후 기회가 되신다면 상담사와 함께 탐색하고 피드백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다른사람의 기에 눌리지 않고 상대방의 말을 무시하고 신경도 쓰지 않는 사람이 되고싶다 라고 하셨는데요. 어떤 의미에서 이런 마음을 갖게 되셨는지는 짐작이 가지만 무시당하고 존중받는 느낌을 받기 위해서는 다른 각도의 생각이 필요할것 같습니다. 다른사람을 무시하고 다른사람의 말에 신경쓰지 않는 사람은 독불장군이겠지요 상대방에게 불쾌감을 줍니다. 그것 보다는 스스로 자존감을 높이고 당당한 사람이 되는 것이 중요합니다. 외형적인 모습이나 말투도 물론 영향이 있겠지만 나 스스로를 존중하는 마음을 앞서 가지셔야 합니다. 물론 말이 쉽지 한번에 이루어 지지는 않겠지요-
어린시절 부터 계속된 상처라면 시간을 두고 상담을 통해 내면을 치유할 기회를 가지시는 것이 좋을것 같습니다. 당장 상담을 받을 여건이 되지 않는다면 당분간 나를 위하는 방법에 대해서도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나를 존중하는 방법에는 뭐가 있을까요? 나의 장점은 무엇인지도 생각해 보시고 적어보시고 소리내서 읽어보셨으면 좋겠습니다. 이런 마음들이 습관이 되면 자존감이 되기도 합니다. 저의 짧은 글이 마카님에게 도움이 되었기를 바랍니다 오늘도 조금더 행복해지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