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서 어떻게 시작해야 될지 모르겠지만 그동안 살면서 못했던말을 적어볼까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rudaji
2년 전
유서 어떻게 시작해야 될지 모르겠지만 그동안 살면서 못했던말을 적어볼까 합니다 1999년12월6일에 태어나 2021년2월19일까지 참 많이 외로웠던것 같습니다 무남독녀 외동딸로 태어나 지금까지 부모님께 받은건 씻을수 없는 상처와 애정결핍 그리고 조금의 아니 좀 큰 트라우마가 지금까지 제 발목을 잡은것 같습니다 사랑만 받아도 모자를 유치원때부터 성인이 된 지금까지 저에게 집은 편안히 쉴수있는 공간이 아닌 감옥과 지옥 그 자체였습니다 가족에게 많은걸 바란건 아니였습니다 그저 그냥 무섭고 불안해서 벌벌 떠는 저를 한번만이라도 진심으로 안아줬으면 했습니다 한번만으로도 진심으로 미안하단말 하나면 됐었습니다 이게 그렇게 어려*** 제가 집을 뛰쳐나올때까지 미안하단말 한마디 없더군요 집에 나와 산지 몇달 되진 않았지만 작은월세방에 코로나로 인해 일자리가 잘구해지진않지만 매일매일 일자리를 구하고 어떻게던 살려고 발버둥 치며 살아내고 있었지만 이젠 너무 지쳐 떠날려고합니다 가족에게 못받은 사랑을 남한테 받을려고 하니 상처는 더 커지더라구요 전에 만났던 이성친구들은 하나둘 제가 부담스럽다고 떠나버렸고 제가 제 자신을 좀 사랑해보자니 사랑하는법을 몰라 아직까지 제자신을 싫어하고있습니다 이 못난 제 모습이 너무 싫어 이제는 놓아주려합니다 그동안 힘들게 버텨온게 억울하긴하지만 놓아주는게 저를 위한 일이 아닐 수 있지만 이제는 편안히 쉴수있도록 떠날려고합니다 제가 저를 사랑하지 못한 죄와 가족을 용서하지 못한죄는 하늘에서 받겠습니다 이 유서를 읽게되는 분이 누구실지 모르겠지만 당신은 사랑으로 가득찬 인생을 사셨으면좋겠습니다 그동안 저의 인생에서 따뜻함을 주셨던 몇몇분들은 제가 하늘에서 천사가 되어 지켜드리겠습니다 이 세상에서 사랑을 나눠드리면서 따뜻한사람으로 살면서 따뜻한 세상을 만드는게 꿈이였던 저지만 이 유서를 읽으시는 당신이 제 꿈을 이뤄주셨으면합니다 그동안 못난 저를 만나주셨던 모든 분들 죄송했고 감사했습니다 행복하시길 바라겠습니다 다음생에 태어난다면 그대들의 길에 꽃이 되어드리겠습니다
스트레스불안외로워공황우울
전문답변 추천 13개, 공감 60개, 댓글 11개
상담사 프로필
최중휘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2년 전
마카님의 잘못이 아니에요
#죄의식 #분노 #사랑 #애정
안녕하세요. 마인드카페 상담사 최중휘입니다. 용기내서 마카님의 마음을 나눠주셔서 감사합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마카님은 외동딸로 살아오시면서 집이 굉장히 불편하고 고통스러운 공간이셨던 것 같습니다. 부모님으로부터 씻을 수 없는 상처를 받고, 애정을 받지 못한 것이 집에 나와 살면서도 계속 고통으로 남아있습니다. 한번만 진심으로 안아줬으면, 한번만 진심으로 미안하다는 말을 들었으면 한다는 마카님의 말에서 굉장히 서운하고 서러운 마음이 느껴집니다. 형제들도 없고 집안에서 의지할 데가 없어서 그 두려움이 컸을 것 같습니다. 이런 상황에서도 용기를 내서 홀로 월세방을 구해 집을 나오겠다는 결심을 한 것, 저는 여기서 마카님이 '그래도 살고 싶다'는 열망이 강하게 느껴졌습니다. 이 부분이 마카님의 강한 힘이라고 생각되며, 응원해주고 싶습니다. 하지만 어린 나이에 홀로 나와 살아가는 것도 쉽지 않겠지요. 일자리를 구하는 것도 어렵고, 이성친구와의 깊은 관계를 유지하는 것도 만만치 않은 일입니다. 이성친구에게 사랑을 받고 싶었지만, 부담을 느껴 떠나버리는 상대를 보고 또 상처를 받게 되어 견디기 힘들었을 것 같습니다. 지금의 나 자신을 받아들이고 사랑할 수가 없어 싫어한다고 하셨습니다. 그래서 이제 놓아주고 싶으시다고요. 하지만 이렇게 시간을 들여 여기에 글을 올려주신 것이 결국은 '나를 좀 도와줘'라는 마음으로 생각됩니다. 그래서 저는 마카님이 스스로를 사랑할 수 있게 도와 드리려 합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어린 시절에 부모님에게 충분한 사랑을 받지 못하면 아이는 자신을 있는 그대로 사랑하기 어렵습니다. 마카님이 애정결핍이라고 느낄만큼 부모님이 따뜻한 마음으로 마카님을 돌보지 못한 것 같습니다. 사랑하는 법도 누군가에게 배워야 할 수 있습니다. 부모님이 안아주지 않고, 미안하다는 말을 한번도 하지 않았다고 하셨지요. 무섭고 벌벌떠는 마카님에게 이런 것을 주지 않은 부모님이 원망스럽게 느껴집니다. 사랑을 받지 못했던 마카님에게는 누군가의 애정을 받는 것이 상당히 중요할 것 같습니다. 그래서 이성친구와의 관계에서도 사랑을 받는 것에 많이 애쓰셨을 것 같습니다. 그런 과정에서 이성친구들이 부담을 느끼고 떠나가기도 했겠지요. 이런 과정에서 마카님은 자신을 탓하고 더 비난했을 것 같습니다. 이제는 부모님을 미워하는 대신 마카님 자신을 미워하기로 선택하신 것 같아요. 날 사랑하지 못한 것도, 가족을 용서하지 못한 것도, 다 자기 탓으로 돌리려고 합니다. 그러면서도 다른 사람들의 앞길을 축복하는 모습에서 마카님이 누군가를 사랑하고자 하는 마음이 충분히 느껴집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마카님의 잘못이 아니에요. 저는 마카님의 글을 읽으면서 '저를 사랑하지 못한다', '가족을 용서하지 못한다' 라는 것이 너무나 이해가 되었습니다. 어린시절 부모님에게 정서적 학대를 받으면, 아이는 부모님을 원망하는 대신 자신에게 그 원망을 돌리며 죄의식을 느끼게 됩니다. 그래서, 지금 마카님이 자신을 미워하는 것이 너무 자연스러운 일입니다. 그래서 저는 마카님이 자신을 미워하는 것 자체로 자신을 탓하지 않으면 좋겠습니다. 가족을 용서하지 못하는 것이 죄라고 하셨는데, 용서하지 못하는 것이 당연합니다. 부모님이 나에게 사랑을 주지 않고 상처만 주었다고 하셨는데, 용서가 아니라 화가 나고 미운것이 자연스러운 감정입니다. 그리고 역설적이게도, 부모님을 정말 진심으로 미워하고 나서야, 용서가 가능하게 됩니다. 용서하려고 하지말고, 마음껏 미워하세요. 용서는 그 다음입니다. 하늘에서 천사가 되어 사람들을 지켜주시겠다고 하셨습니다. 저는 이 말에서 마카님이 그래도 사랑할 수 있는 힘이 남아있구나 생각했습니다. 누구보다도 사랑받고, 사랑하고 싶은 사람입니다. 이런 사랑을 나눌 수 있는 공간은 우리 사회에 많이 남아있습니다. 그 힘을 도움이 필요한 다른 사람들에게 나눠주시는 것은 어떨까요?
또한 이런 마음을 충분히 남들에게도 털어놓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좀 더 섬세하게 자신의 이야기를 다루고 털어놓고 싶으시다면 전문 상담자의 도움을 받으시는 것도 좋겠습니다. 지난 20년간 내가 해소하지 못했던 아픈 기억들을 충분히 다루고, 더 자유롭게 살아가실 수 있을 것입니다. *자살에 대한 충동성이 들 때에는 아래 전화의 도움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24시간 전화 상담] 자살예방상담전화 1393 청소년전화 1388 정신건강상담전화 1577-0199 한국생명의전화 1588-9191
setgrrtgg
2년 전
잠깐만요 근데 이렇게 가기엔 너무 아쉽지 않을까요?
setgrrtgg
2년 전
아직 우리가 경험해보지 못한게 얼마나 많은데요 은하수도 보고 맑은 날에 푸른바다도 봐야대고 이렇게 가기엔 너무 아쉬워요 그동안 힘들었던만큼 더 재밌게 살수있어요 언젠가 마음을 이해해주는 사람도 만나고 충분히 행복하게 지낼수있어요
skr0912
2년 전
누군가는 이렇게 힘들때 모니터로 글보면서 힘내라는 말 밖에 할 수 없는것도 너무 괴롭네요. 저는 엄마없이 커서 따돌림도 많이 당하고 여자애들 사이에서 적응도 잘 못하고 집은 가난해서 겨우겨우 원하던 대학가서 졸업했습니다. 못다한 말 안에 엄청난 고통과 외로움이 있을거라는 생각이 들어요. 그 당시에는 이 괴로움이 언제 끝날까 이 지옥같은 삶이 수치스럽고 괴롭고 외롭다 라고 생각하지만 내 안에 힘이 조금이라도 남아 있다면 충분히 이겨내실 수 있을 거라는 생각이 들어요. 글만 읽어도 마음씨가 이렇게 이쁘신데 충분히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 받으실 만한 분이라는 생각만 들어요.
mindful110
2년 전
사랑받고싶은 그마음..저도 알아요. 저도 정서적으로 불안하게 컸고, 나중에 연인을 만나서도 사랑을 갈구하게되고, 표현을 많이 받고싶고 그렇더라구요.. 상대방은 부담스럽다고 하거나 이 관계가 건강하지 못한 관계같다 라고 하기도 했어요. 마음약한 저보고 너무 나약하다는둥.. 이래서 우리는 안맞는거다 라는등등.. 저 그래서 많이 상처받고, 울고, 우울했고, 아무것도 못하고 며칠을 보내기도 했어요. 글쓴이님. 위로해드리고싶어요. 인터넷상으로라도.. 글쓴이님 혼자 아니라고 말해주고싶어요. 가정에서 받지못한 사랑, 이전 이성친구한테 받지못한 사랑 지금 못받았다고 끝 아니에요 우리 인생. 길어요. 아직, 많이 남았어요. 글쓴이님 그자체로 사랑해주고 많이 아껴주는 사람 꼭 만날거에요. 부모님에 대해서는 .. 계속 얼굴을 보게 되는 가족이다보니 피하는게 힘들겠지만, 상담사님 말씀처럼 맘껏 미워하세요. 용서는, 때가 있는거같아요.. 이렇게 유서를 쓰기까지 한자한자 쓰기까지 얼마나 괴롭고 힘들었을지.. 제가 다는 알지 못하더라도 공감이 가요. 우리 조금만 버텨봐요. 이게 끝은 아니에요. 아직 일어나지않은 일들중에, 좋은일들이 더 많을텐데요? 사람들이 꽃길 꽃길 그러는데.. 글쓴이님한테도 꽃길 올거에요. 온다고 확신해요. 본인 너무 소중한사람이에요. 시간이 흐를수록 그렇더라구요.. 가족도 친구도 아닌, 언제나 어떤 상황이던 아껴줄 수 있고, 언제나 힘내라고 말해줄 수 있을 수 있는사람은 결국, 나 자신이고, 나 스스로가 가장 좋은 친구인것같아요. 그러니까 글쓴이님 스스로에게, 그래, 너 여태까지 힘든상황 버텨서 잘했어. 위로해주고, 아직 포기하지말자, 앞으로 일어날 좋은 일들 겪어봐야지 그때까지 으쌰으쌰하자, 해주는건 어때요? 멀리서나마 진심으로 응원해요.
Simoori
2년 전
같이 살아서 따뜻한 세상 만들어봐요. 과거의 불쌍한 나를 안아주듯 어딘가에서 고통받고 있을 사람들에게 직접 햇빛이 되어주자구요 전 이거 하나 붙들고 살아요.
songbree
2년 전
안녕 나 너랑 4일밖에 차이 안나는 생일을 가졌고 동갑이야. 정말 고생많이했고 나와 같이 부모님을 미워하는 친구고 생일도 나이도 다 같아서 많이 놀랐다. 내가 너무 늦었다면 미안하고 금전적으로 도움을 못 줘서 미안하다. 그리고 글 적어줘서 내가 읽게 해줘서 고맙다
rudaji (글쓴이)
2년 전
@songbree 나는아직 날 사랑하기까지 부모님을 용서하기까지 인생에 해답을 찾기까지 많이 어려운길을 걷고 있는 너의 랜선친구(?)지만 너도 그렇겠지? 나와 같은 어려움을 겪었다고하니 얼마나 힘들지 얼마나 외로울지 100%로는 몰라도 어느정도는 알겠어 나는 아직 감정기복이 심한 채로 정신과 약을 복용하며 하루하루 견디고있지만 내가 이겨내고 잘살아간다면 너한테 힘이되지않을까싶네 답글달아줘서 고맙고 이 답글과 너의 존재만으로도 힘이돼 힘든길 끝까지 걸어와줘서 고맙고 어디사는지 모르겠지만 네가 살고있는 주변들이 너를 위한 안락하고 따뜻한 곳이 되기를 응원할게 너와 내 생일이 아직 멀었지만 미리 태어나줘서고맙고 생일축하해 이쁜아 ❣️
songbree
2년 전
이거 지우지망 나 힘들때 또 봐야게썽 ! 힘들면 또 글 써! 너도 생축생축!♥️
rudaji (글쓴이)
2년 전
@nannan13 고마워요 동생도 행복하세요💕
rhfdm1004
2년 전
힘들고 아프고 외롭고...그맘 너무 잘 아는 엄마 뻘 되는 사람 입니다. 당신은 너무 소중하고 이쁜 사람 이에요. 제가 압니다. 사랑 받고 싶어 애쓰고 노력해도 상처가되어 돌아오고..많이 힘들고 아팠을 당신께 너무 수고했고, 고생했 습니다. 그러나 잊지 마세요. 당신은 너무 이쁘고 소중한 사람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