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가 죽고싶을 만큼 힘들다고 합니다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연애
hyeon0008
3년 전
남자친구가 죽고싶을 만큼 힘들다고 합니다
저는 고민이 두 가지라고도 말 할 수 있을 것 같네요 첫 번째는 남자친구가 지금 군복무를 하고 있는데 너무 많이 힘들어 하는 것입니다.. 저에게 힘들다고 말한지는 한 달이 되었구요. 남자친구는 어렸을 때 권위주의적이고 억압적인 환경에 놓여져 있던 경험이 있던지라 군대의 위계질서가 더 답답하게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관계에 영향을 잘 받는 사람인데, 후임도 힘들게 하고 간부들도 억압하고 코로나 때문에 내내 부대 안에만 있어야 하니 더 힘들어 하는것 같아요. 특별히 최근에 허리가 다쳤는데 병원을 잘 보내주지도 않고 계속 일을 시킨다고 하더라구요. 이 부분에 대해서도 존중받지 못하는 기분이 들어서 더 우울해 하는 것 같아요. 남한테 싫은 소리도 잘 못하고, 지는 것도 싫어해서 부대 사람들한테 힘들다는 소리도 못하는 것 같습니다 제가 상담을 받으라는 권유를 해도 눈치가 보인다고(병원도 잘 안보내 주는데, 일 안하려고 하는 것 처럼 보이기 싫다) 계속 거부를 하더라구요. 그런데 요즘 입맛도 없다 하고 계속 체하고 두통이 있다고 하니 그냥 힘든때구나 하고 넘어갈 시기는 아니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저도 도와주는 게 한계가 있으니, 답답합니다. 계속해서 상담을 받아보라고 권유할 생각인데 어떻게 마음을 돌릴지 어떤 말로 설득을 해야될지가 첫 번째 고민입니다. 두 번째로는 이런 남자친구를 보는 저도 점점 지치고 너무 화가납니다. 처음에는 남자친구의 입장이 다 이해가 되어서 들어주고 공감해 주었지만, 계속 이 이야기를 듣자니 그 시간이 제 무기력을 확인하는 시간이 되는 것 같고 정말 남자친구가 죽을까봐 불안해서 다른 일에 집중이 안될때도 있습니다. 점점 제 판단력도 흐려지는 것 같고.. 예전에는 방법을 찾아서 상황을 개선해야겠다고 생각했으나 지금은 저도 지치고 하다보니 회피하고 싶은 생각이 많습니다... 또 군부대다 보니 상담이 정말 전문적인지도 신뢰가 잘 가지 않습니다. 남자친구를 도와주고 싶으면서도 도망가고 싶습니다.. 이상황을 어떻게 대처해야 좋을까요..?
짜증나신체증상힘들다의욕없음속상해우울증답답해군인신체화걱정돼괴로워스트레스받아무기력해무서워스트레스혼란스러워군인남친군상담답답함군인남친군상담답답함군인남친군상담답답함군인남친군상담답답함
전문답변 추천 9개, 공감 47개, 댓글 7개
상담사 프로필
이유진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3년 전
할 수 있는 만큼만 남자친구를 돕기
#군인남친 #답답함 #군상담
안녕하세요 마카님. 상담사 이유진입니다. 위의 프로필을 클릭하시면 저에 대한 내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사랑하는 사람이 힘들어하는 모습을 보는 것도 힘든데, 멀리 떨어져 있어서 돕는데 한계가 있으면 얼마나 답답하실까요. 마카님께서는 여태껏 여자친구로서 도리를 다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신 것 같아요. 이런 나의 애씀과 달리 남자친구가 아무런 행동도 하지 않는다면 말하는 사람 입장에서도 지칠 수 있지요. 도와주고 싶다가도 도망가고 싶다는 마카님의 말씀이 마음 깊이 공감되는 바입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남자친구에 대한 걱정은 날로 늘어나고, 그에 반해 바뀌는 건 없으니 마카님의 일상생활에도 피해를 입고 계신 것으로 보여져요. 이 상황이 지속되면 마카님께서도 더 깊은 무기력과 분노로 번질까봐 걱정됩니다. 참다가 무너지면 두분 다 모두에게 안좋은 영향력을 미칠 수 밖에 없으니깐요.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첫째, 우선 마카님의 마음을 돌보아주세요.내 일상에 집중도 안되고, 판단력이 흐려졌다고 보여진다면 마카님의 지친 마음을 우선 살펴야 될 때가 아닌가 싶어요. 이것은 단순히 회피하는 것과는 달라요. 그저 마카님의 마음을 살피는데 좀 더 집중하는 거지요. 비슷한 방식으로 남자친구를 설득한다고 한들, 지금 현재 상태로는 서로에게 에너지 낭비만 될테니깐요. 사회적 거리두기처럼 관계에서도 마음의 거리가 어느정도 필요하답니다. 마카님의 흐려진 판단력을 정상화시키고, 더 나아가 사랑하는 관계를 지키기 위해서라두요. ‘지금 ~생각과 감정이 드는구나’ 와 같이 지치고 회피하고 싶은 마음을 바라보고 수용해주세요. 곪아터지기 직전인 내 상처를 알아차리시고, 약을 발라줘야 새살이 돋아날 수 있답니다. 둘째, 남자친구가 스스로 도움을 요청할 여력이 없을 만큼 많이 심각한 상태로 보여진다면 국방헬프콜 (1303)에 마카님께서 직접 한번 문의를 해보는 건 어떨까요? 국방헬프콜은 병영생활 고충을 해소하고 각종 부적응, 인권 침해 등 다양한 분야를 폭넓게 상담하는 곳입니다. 이곳에도 전문자격증을 보유한 심리상담사들이 상주해 있구요. 손놓고 있으면서 지금처럼 둘 다 괴로운 상황을 반복하는 것보다는 마카님께서 직접 나서는 게 자신의 마음의 안정에도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최선을 다해서 도와줄 수 있는 부분은 도와주되, 나의 설득으로 되지 않는 부분은 어쩔 수 없음을 수용하는 것. 그것 또한 마카님을 지키는 최소한의 도리임을 잊지 않으셨으면 좋겠어요.
현재 상황에서 마카님이 할 수 있는 선에서 최선의 시도를 해보시고, 답답하고 화나는 마음을 극복하는데 지속적인 어려움을 겪으신다면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마카님의 고민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almostm0nk
3년 전
신고 하세요. 국방신고는 효과 없을거에요. 경찰이나.. 아예 고소를 할 수 있는 조건을 갖춰요. 군대는 답 없어요
sultang01
3년 전
저도 공감이 많이 가네요 .... 그런데 정말 무엇보다 중요한건 자기 마음을 돌보는거같아요... 너무 남친분한테 신경을 쏟지말고 자기자신도 돌보고 생각해주는거요.. 아직 저도 완벽한 해답을 찾진못햇지만.. ㅜ 마카님을 응원합니다.. 잘 해결되길바래요 !
strroooo
3년 전
공감되네요.. 근데 자기자신이 제일 중요한것같아요 남자친구도 상황이 너무 힘들겠지만 그걸 듣는 사연자님도 힘들테니까요.. 힘내세요..
yellowsubmarine
2년 전
님께서 너무 공감능력이 좋으시고 내 일처럼 마음쓰셔서 더 힘드실거에요. 마음의 거리란게 어렵지만, 조금은 더 현실적으로 생각한다면 사실 내가 어떻게 해줄 수 없는 상황이란걸 받아들이고 들어주고 공감하되 남친스스로가 극복 할 수 있도록 조금 물러서서 지켜봐주세요. 뭘 하든 네 편이니 네 맘 편한대로 해. 하고 확신만 주시고 전화 통화 이외의 시간엔 신경을 꺼도 좋아요. 남자친구의 감정이지 내 감정은 아니며 나는 단지 그의 감정을 존중해주는 역할만으로도 충분한것같아요.. 남자친구가 그것때문에 서운해하거나 실망한다면 그때부터가 더 문제인것같아요. 지금은 님의 지금을 사셨음 좋겠습니다~
hczZXCG
2년 전
화이팅
reprip123
10달 전
하 군대가 그렇게 힘드거였다니 참..저같아도 머리가 아플것 같아요 두통약이라도 보내심이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