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혼자가 좋은데 사회는 자꾸 사람과 섞이라고 강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바람]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6년 전
난 혼자가 좋은데 사회는 자꾸 사람과 섞이라고 강요한다. 섞여보려고 노력했지만 늘 상처받는 건 나였고, 내가 소중하게 생각했던 사람들에게 난 그만큼 소중하지 않았다. 난 원래 생각도 많고, 걱정도 많고, 내성적이라 인간관계가 너무 어려웠다. 그래도 처음엔 이리저리 친구를 사귀어보려고 노력했다. 남들의 작은 행동에도 이런저런 신경을 쓰고 혹시나 내가 상처줬을까봐, 화가 났을까봐 걱정했고 불편하지 않도록 배려해주었다. 하지만 날 신경써주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내 방식이 잘못되었던 건지, 나란 사람이 싫었던 건지는 모르겠지만 그런 관계가 반복되고, 지속될수록 지쳐갔고 결국 돌아봤을 때 남은 건 정말 그냥 상처. 그 뿐이었다. 나도 신경쓰기 힘든데, 이젠 누가 나 좀 신경써줬으면 좋겠는데 남 신경써주기는 너무 벅차다. 기댈 곳이 없다. 차라리 혼자일 수 있다면 좋을텐데. 그건 어째서인지 허락해주지 않는다. 어차피 만날 사람도 없는데. 부정하고 있지만, 아마 난 외로운 거겠지. 혼자가 될 수 없다면, 좋은 사람이 내 곁에 와주었으면. 무책임한 말이지만 난 그런거 신경 쓸 여력이 없으니까. 이 정도 바람은 괜찮지 않을까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2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mocacaffein
· 6년 전
저도 한때 그정도 바람은 갖고있었지만, 돌아가는 사회가 허락해주지 않더군요. 우리나라환경이랑 적응해서 지금은 무뚝뚝해지면서 솔직해 진거같구요. 오히려저한태 플러스가됀거같고, 님의 그런 고통이 언젠가는 플러스가 됄수있는 성격으로 돌아오게 될겄입니다 ㅎㅎ 화이팅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6년 전
@mocacaffein 저도 언젠간 무덤덤하게 적응할 수 있을까요... 말씀 듣고 조금 더 힘내보도록 하겠습니다...! 응원해주셔서 감사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