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에게 아무소리못하고 남에게 거절도잘못하고 남고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고민]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6년 전
남에게 아무소리못하고 남에게 거절도잘못하고 남고민은 잘들어주지만 막상내고민은 털어놓지못하는....가끔 ***같단소리들어도 아무말못하고 속으로 삭히는...왜 사람들은 소심한사람을 괴롭히고..왜 적극적이고..말많이하고..활발한성격을 강요하는걸까...난 소극적이지만 조용한걸 좋아하고..꼭활발해져야할까..?힘들다...내성격을바꿔야할까..내성격바꾸고싶지만 바꾸고싶지않은기분을 알까...강요안했음좋겠다..나랑안맞으면 그냥떠나갔으면좋겠다..날바꿀수있다고괜히건들지말아줬으면좋겠다..여전히난조용한것이좋다...사람마다 다성격이다르고특성이다르듯이 이런내성격도이해해줬으면..날바꾸려하지마 그냥 내버려둬 이젠지친다..진짜진정한친구한명만있어도성공했다는말이 이제뭔지알것같다...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2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fuckin
· 6년 전
아무 소리 못하고 거절을 못하는건 착한아이콤플렉스가 아닐까?나도 모르게 인정받고싶다 미움받기싫다 이런 마음이 있기때문에 그 기대를 저버리고 싶지않은게 아닐까?나는 내 고민은 들어주면서 자기 고민은 털어놓지 않으면 불공평하다고 생각하는데 왜냐면 나는 나의 고민을 말해서 위로를 받고싶어서 털지만 상대는 자신의 고민을 위로받을수도 없으니까.근데 안맞으면 내가 먼저 끊어요.그 사람은 그래도 내가 득이 되니까 놓지않고 있는걸테니 혹시 내가 끊으면 나쁜 사람이 될까봐 두렵나요?근데 욕할 사람은 내가 뭘해도 욕해요.조금은 하고싶은대로 살아요.말은 이게 더 편하다고 하지만 남모르게 속은 타들어가잖아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bbbm1
· 6년 전
내성적인것이 나쁜건 아니지만 본인의 생각을 표현해야할때 바로 안하면 답답해서 공격하듯 말하는거 같아요.. 조용한데 무시 안당하려면 침묵속에서도 버틸수 있는 평화가 본인에게 있어야 할거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