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 어른들은 이상해 청소년의 자살을 걱정하고 도와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자살]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커피콩_레벨_아이콘wanttobeok
·6년 전
참 어른들은 이상해 청소년의 자살을 걱정하고 도와줘야한다면서 정작 내가 그렇다고하면 니가?그런거 다~겪는거야 곧 지나가 라고한다 다 겪는다고?다 자해하고 다 죽고싶고 다 힘들어해?나뿐아니라?모두가 겪는다고 내 아픔이 없어져? 왜 무시해?왜 안믿어?도와달라고 용기를 냈잖아 죽고싶지만 죽고싶지않다고 말했잖아 이젠...어른들에게 말하기도싫어 그 용기를 모아서 차라리 죽는데 쓸래.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5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goos
· 6년 전
어른들도 너무 힘들어서그래요 어른이돼면 다 청소년 이니때로 가고십어서그래요 많히 힘들지요 근대 25살 되는지도 그남아 그때 살아야 있으니 조금 이라도 행복 하더라고요 저도 조금은 힘든점도 있지만요 그래도 살아있는게 낮아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pppark
· 6년 전
진짜 인정해요 나도 꾹꾹 눌러참다가 모든게 지치고 힘들고 죽을거같아서 자살시도 하려다가 어떤 아저씨가 구해주셔서 살았어요 그 이야기를 힘겹게 다른 어른들께 꺼내면, 누구나 겪는거라고, 너만 그런거 아니라며 별로 신경도 안써요 그때 날 구해준 아저씨만이 나한테 용기와 위로를 해줬어.. 나는 그래도 그 아저씨 덕분에 아직도 힘이 나요 힘들때 지칠때마다 생각나더라구요 쓰니도 힘내요 내가 어떤 말하든 위로가 잘 안될거라는거 알지만, 정말 힘들어하지 않으면 좋겠어요. 때로는 힘들어도, 조금만 더 견디다보면 꼭 좋은 날도 오더라구요 ㅎ 쓰니 앞으로 꽃길만 걸어요 죽으려는 생각보다 죽고싶어도 한번만 더 이겨내서 살아보자 살아보자 항상 마음속으로 외치세요 제가 항상 응원할게요 살아있어줘서, 살아줘서 너무 고마워요 앞으로 웃으면서 살아가요 우리 ㅎ
커피콩_레벨_아이콘
hyewonida
· 6년 전
저도 그랬어요. 죽고싶다고 너무 힘들다고 하니까 돌아오는 반응은 "원래 그래" , "남들도 다 힘들어 너만 힘든거 아니야" 등등 그냥 저의 희망을 완벽히 부셔버리고 다들 잘 만 살아갔죠. 나는 이게 마지막 용기라고 낸건데 너무 쉽게 무시당하니 바로 이런 생각이 들더라구요 ' 인생이 이런거면 더 이상 살기 싫어 ' 하고 근데 죽을 힘이 없어서 그리고 용기가 없어서 이렇게 살고있어요. 힘도 있고 용기가 있었으면 저는 이 세상에 없었겠죠..? 아직도 매일매일 다른 강도로 자살을 생각해요 그런데 참 웃긴게 저는 살고 싶어요. 참 인생이란 뭘까요. 마카님 미안해요 내가 옆에 있었으면 서로 같이 공감하면서 조금이라도 힘듦을 덜어줄 수 있었을텐데.. 미안해요. 그리고 부탁할게요 저와 같이 버텨봐요. 언젠가는 눈을 뜸에 감사한 그런 행복이 찾아올거라고 믿어봐요. 좋은 꿈 꾸세요 :)
커피콩_레벨_아이콘
elisha
· 6년 전
사람들은 자신의 힘듦과 남의 힘듦을 자로 재고 저울로 재며 비교하려는 경향이 있는 것 같아요. 타인이 힘들다고 하면 자신이 더 힘들다는 것을 내세워서 어려움 자랑이라도 하는 것처럼... 상대의 어려움과 고통, 상처에 신경쓰고 보듬어줄 여유가 없을만큼 그들도 힘들기도 하고, 한편으로는 이기적이어서 그렇죠. 사실 그럴수록 더욱더 서로를 끌어안고 토닥이며 가야 하는데, 자신이 힘들었던 것이 생각이라도 나는건지, 괜히 '내가 더 힘들었어.', '너만 그런 줄 알아?' 하며 역정과 생색을 내고 말아요. 마카님의 말씀이 맞아요. 모두가 겪는다고 그 아픔이 사라지는 게 아니죠. 다들 힘들고 괴로울수록 서로에게 공감해주고 도와주어야 하는데 되려 상처입은 사람을 비난하는 행위는 악순환을 이을 뿐이죠... 많이 힘드셨겠어요. 특히 지금은 더 외로우실 것 같아요. 주변에 진심으로 공감해주는 사람이 없으니... 그래도 주변 어른이 될 수는 없어도, 마인드카페 내의 수많은 사람들이 마카님을 응원하고, 진심으로 행복하기를 바란다는 걸 알아주셨으면 좋겠어요. 저도 그 중 한사람이고요. 죽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kokuri22
· 6년 전
진짜 죽고싶고 힘들때 겨우 용기내어 말했는데 상대방한텐 아무것도 아님을 입밖으로 소리내어 들을때와 생각만하는거랑 달라요 ㅠㅠ 진짜 슬퍼요 ㅠㅠ 더욱이 앞으로 이런건 말하지 않게되고 숨겨버리게 되요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