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마음이 좀 약해요. 그래서 거절도 잘 못하고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7년 전
제가 마음이 좀 약해요. 그래서 거절도 잘 못하고요. 거절하거나 좀 반대하는 말을 하면 그 사람이 기분 나쁠까봐 나랑 사이가 안좋아 질까봐 무서워요. 그래서 그런지 사람들이 만만하게 보는 것 같아요. 또 *** 같이 도와주고 하기 싫은 거 해주고 생각은 안 그런데 그래서 내내 머리속으로 욕하고요. 서운 한 것도 말 못하고제가 *** 같아요 너무.. 성격을 고칠수 있을까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5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gugugugu9999
· 7년 전
이거 진짜 고쳐야되요,참으면요 병되요. 진짜 정신이상 생깁니다ㅠㅠ 바로 고치기는 힘든데,조금씩 거절하는 연습은 하셔야되요. 다른 핑계를 대거나 거짓말을 해서 조금씩 피하는 연습을 하 시고, 그 다음엔 (하나도 안 미안하지만)미안해..하며 거절을 하시고, 상대방이 계속 요구를 하면 미안..하며 자리를 뜨세요! 계속 상대방 앞에 있지 마시고, 다른 곳으로 피하세요. 이렇게 거절하시면 뒤에서 뒷담소리가 들려옵니다. 착한애인줄 알았는데 잘못봤다면서 아니라면서, 네 다 무시하시궁 인생은 한번뿐이에요,내가 살고싶은대로 살아야죠 저도 거절 못하고 계속 참으면서 속으로 씩씩대는 소심쟁이였는데, 계속 알겠다 하니까 사람을 ***로 보더라구요 뒤에서 쟤는 ***라면서,멍청하다는 뒷담같은 앞담을 듣고서야 깨달았죠, 감히 남의집 귀한집 딸에게 멍청하다고? 그때부터 조금씩 피하고,거절하니까 이제는 말도 안 하더라구요! 앞에서 욕하는건 변함이 없지만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despite
· 7년 전
저도 그래요. 그치만 고칠 수 있어요. 저도 조금씩 아주 조금이지만 나아지고 있으니까. 상대방이 자신이라고 생각해봐요. 그 정도의 거절으로는 우리 기분은 나빠지지 않잖아요. 상대방도 그래요. 생각보다 상대방은 그정도로 상처받지 않아요. 솔직하게 싫어. 라고 말해도 괜찮아요. 세상은 그렇게 생각보다 나만을 바라보고 있지 않으니까. 거절에 미안하다는 말을 붙일 필요도 없고요. 솔직함은 생각보다 멋진 무기예요. 거절해도 괜찮아요. 내가 거절한다고 해서 아무것도 변하지 읺아요. 진짜로 괜찮아요. 상대방은 다른 사람을 찾*** 뿐인걸요. 꼭 당신이 해야할 일은 이 세상에 없는걸요. 니가 하라 그래요. 조금 이기적이어도 하느님이 벌같은 건 주지 않으니까.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7년 전
@gugugugu9999 아 그렇군요 좋은 말 감사합니다. 노력할께요ㅎ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7년 전
@despite 정말 그런 것 같네요. 감사합니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
as13
· 7년 전
저랑 똑같습니다.. 하지만 마음을 먹은다면 고칠 수있답니다 저도 친구들에게 싫어. 안돼. 니가 할 수 있잖아. 이런 식으로 점점 바꿔나가고 있답니다 안 고치면 절 만만하게봐서 지금ㅂㅎ다 더 그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