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의 상처를 지닌 사람에게 연애란, 시한폭탄을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연인|죄책감|책임감]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7년 전
마음의 상처를 지닌 사람에게 연애란, 시한폭탄을 안고 가는 것과 별반 다르지 않은 것 같다. 누구에게 향해 있는지, 누구를 향해 터져버릴지, 누가 그 고통을 감내할지도 모른채 연인과 함께 껴안고 있는 것만 같다. 상대방에게, 그리고 나에게 책임감의 무게를 얹어 끝내는 죄책감에 짓눌려 터져버리게 만드는 것만 같다. 그래서인지 나에게 연애는 두려움으로 짙게 기억되어 갖을 수도, 가지고 싶지도 않은 것이 되어버렸다. 사랑이란 애정어린 이름으로 상대방에게 책임감을 얹어주기엔 나라는 존재가 그리 대단치 못하다는 것을 잘 알고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가끔은 그 애정이라는 것을 그리워 하는 이기적인 내 모습에 괴롭다.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1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closetoyou
· 7년 전
반대로 그 마음에 상처를 치유할수 있는 계기와 과거의 기억을 벗어날수 있게도 해주니 때론 조금 이기적이여도 괜찮다고 봅니다. 벗어난후에도 잘해줄 시간은 있으니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