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데 정말 안 맞눈 사람이라는 게 있꾸나. 화내눈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7년 전
근데 정말 안 맞눈 사람이라는 게 있꾸나. 화내눈 이유 말해줘도 모르겠음이댜. 솔직히 내가 이렇든 저렇든 그 쪽은 신경쓸 바 아닌 거 아닌가? 내가 뭘 좋아하든 어디까지는 나에게는 괜찮다고 생각하든. 뭐, 어쩌다 트라우마 후벼팠나봄. 피곤해서 부둥부둥해줄 상태가 아니라 부둥부둥 안 해줬는데 해줘야했나? 근데 재미있는 건 나도 한참 전부터 불편했눈데 자기만 불편했던 것처럼 말한다. 넌 나랑 좋은 기억있다고 말하지만 난 솔직히 첫만남 빼고는 질색팔색이었눈대. 그래도 계속 서로 불편한 거보다 시원하게 헤어져서 다행이야. 계속 불편한데 부대낀다면 어떨까 생각해봤눈데 좀 끔찍했음. 이런 거보면 누가 놀다가 간다고 하면 사실 피곤하고 지쳐서 제발 그만 놀았으면하는데도 반사적으로 가지말라고 하곤하는데 나는 참 미련쟁이인가봄. 먼저 안녕 안 했으면 불편해하면서도 내가 안녕은 못 했을거아냐. 너는 나에게 너의 트라우마가 가볍다고 했지만 너한테는 나의 강박증이 가볍네. 걔는 정말 왜 그렇게 나한테 자신을 강요하는지 모르겠다. 생각해보면 그래서 싫어했던 것 같음.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1가 달렸어요.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7년 전
진짜.ㅋㅋㅋㅋㅋㅋ 왜 내 자존감이 낮든 대인기피하는 경향이 있든 왜 굳이 너한테 맞춰서 자존감 끌어올려야하는데?ㅋㅋㅋㅋ 너가 하는 말은 알겠고 나는 그렇게는 못하겠다는데 왜 계속 나한테 강요하니? 그리고 사실을 말하면 안 되는 건데? 피곤해서 배려 못해주겠고 사실을 말하겠다는데. 그래도 그 사실을 듣고 너가 헤어지자고 해줘서 정말 다행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