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진로를 미술(디자인)쪽으로 정한 올해 중2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진로]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7년 전
저는 진로를 미술(디자인)쪽으로 정한 올해 중2 여학생입니다.. 그런데 요즘 미술을 할때 내가 이길을 가야하는게 맞는건가 라는생각이 들어요..일단 다른사람들과는 다른 길을 걷는거여서 두렵기도 하고요..저는 어른되서 아파트에 사는게 꿈인데 이쪽은 돈을 잘벌지 못하더라구요..제꿈이 앨범디자이너라 엔테테인먼트 쪽은 돈이 정말 조금밖에 안준다고 들었거든요..또한 요즘 정물화를 그리는데도 계속 귀찮고 하기싫어해요..지금 미술하는것을 포기하면 저는 공부로는 애들을 이길수 없는데..제마음을 제가 컨드롤 못하겠어요..어떻게 해야할까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4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haho
· 7년 전
미술쪽이 적성에 맞아 진로를 정한 것이죠? 그럼 불안해 말고 쭉 가세요~ 돈을 잘 벌지 못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림 실력만 뛰어나다면, 반대로 돈을 더 잘 벌 수 있기도 합니다 그림 그리기 싫을 때도 있지요 하지만 자신을 믿고 꿈을 향해 앞으로 나아갔으면 좋겠어요 적성이 중요합니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
vjujin
· 7년 전
제 지인중에 게임 캐릭터디자이너가 되고싶다는친구가있었습니다 남들 다 야자하는데 자기는 야자를빼고 미술학원가니까 남들이 안가는길을 가는거같다고 불안하다고요 그때 제가 너 이일 하고싶지 미칠거같지 그럼 게속하라고 이야기했어요 남들이 가지않는 길이라 두려운건 당연한거라도 그 힘든거 알고있습니다 주변에 이런 분을뵈서요 힘내시고 위에분님말이 맞다고 생각이들지만 진지하게 생각할 시간을가져보는것도 나쁘지않을거같습니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
himneyaji
· 7년 전
쭈욱 밀고 가시길 권해요. 님때 되면 좋다는 직업 절반은 없어져요. 영업등 서비스업, 디자인창작, 엔터테인먼트 스포츠 정도등 감성자극 직업은 살아 남겠죠. 지금부터 길을 정하신 건 남들보다 두세발 앞선 겁니다. 지금부터 학생부를 관리하세요. 수능에 의한 정시입학은 점점 시들해 지고 수시입학 문이 넓어질 겁니다. 흔들리지 말고 준비하세요. 수시모집은 하루라도 먼저 준비하고 관심진로를 깊이 파고드는게 중요합니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
csh914
· 7년 전
디자인 일을 하고있는 27살 직장인이예요. 저도 같은 고민으로 10년을 고민했지만 항상 목표에서 벗어난적은 없네요. 야근도 많고 박봉이라 몸도 맘도 지칠때가 많은게 사실이예요. 그래도 어떤 직업이든 안힘든 일은 없고, 일의 결과물에 대한 보람으로 하루하루 지내고있어요. 요즘 야근이 너무 많아서 지쳤는데 저도 그렇고 본인도 그렇고 이쪽으로 방향을 잡은 초심을 생각해봐야할거같아요. 재능때문이건 흥미때문이건 미술쪽을 공부하면서 재밌고 즐거웠던 기억을 항상 되새기길바라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