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3년차 주부입니다 신혼때는 신랑 겜질해서 가끔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부부|스트레스|화병]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7년 전
결혼3년차 주부입니다 신혼때는 신랑 겜질해서 가끔 싸웠구요.. 지금은 가정에 무관심한 남편때문에 화병날거 같아요ㅠ 외벌이에 주말까지 직장서 스트레스받는거 이해가지만 집에오면 밥차리는거 조금하곤 하숙생 모듭니다. 아이케어는 제가 다하구요. 예민한성격탓에 아이때문에 잠못잘까 각방서 자는데 지 스트레스푼다고 겜하거나 잡니다. 사소한 대화는 많이하는편이구요. 임신후로 거의2년 부부관계도 손에 꼽을정돕니다. 나름 동갑내기에 잘통하는구석이 많아 좋앗던 사람이라 대화로 될줄알았습니다. 내가 여자로안보이는지. 다른비밀(외도ㆍ 발기부전?)이 있는지. 맘이 변한건지 . 혼자하는게 더 좋은건지.. 자존심 다버리고 여러번 얘기해봐도 돌아오는 답은 한결같아요 자긴 변한게 없고 여전히 사랑하고 가족을위해 일하고있으며 스트레스로 집에선 쉬고싶단겁니다. (한번은 그런얘길하고 밤에 혼자 한걸알게되서 또 한판했네요 그와중에도 친구와 찜질방서 잔다고 외박했구요. 인증샷보내랫더니 못믿냐고 되려 화를 내더군요) 아이와 좋아하긴하지만 놀아주는것도 길어야 1ㅡ2시간이구요 . 술ㆍ담배안하고 타지역서 지내는지라 친구모임도 없고 집ㅡ직장이 다인사람 인데.. 제가 너무 기대를 많이 하나요? 집안일과 부부관계에 무심한게 절 사랑하지 않는것과 같이 느끼는건..제가 잘못된건가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1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nanamin613
· 7년 전
진짜 정답이 없는거같아요... 여자는 애보느라 잠도 잘 못자고 지쳐서 도와주길 바라고 나혼자 두는거 같고 남자는 일하고와서 보니 애보느라지쳐서 꾸미지않는 전과 다른 와이프를 보고 일하고오니 안도와준다 머라하는 걸 스트레스받아하고... 둘다 힘들다 생각해요 제주변도 대부분 아이낳고 나서 그렇게 되드라구요 남자가 혼자하는건 본능이라 생각하시면 될꺼 같아요 와이프가 잇다고 해서 혼자 안할꺼 같나요? 절대 안하진 않을꺼에요 그리고 와이프분과 하지않는게 아니라 못하는것도 잇을수잇어요 일 끝나고와서 힘들다 도와달라는 와이프보고 잠자리하자는 생각이 들까요? 일하고 온 남편에게 따듯한말 피곤해도 오기전에 밥차리고 그동안 힘들엇지? 하고 좋은 이야기로 대화를시작하는거도 나쁘지않을꺼 같아요 그리고 절대 외박은 아닌거 같아요 그것도 약속 꼭 하시구요 아무리 싸우거나 힘들어도 외박은 하지마라고 술담배하고 아이와 한두시간도 놀아주지 않는 남편들도 많아요 작은것부터 고맙다고 해보세요 생각보다 잘 풀릴수두 잇을꺼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