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저는 이제 중학교1학년이 되는 여자입니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자살|중학교]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7년 전
안녕하세요 저는 이제 중학교1학년이 되는 여자입니다. 저는 엄마때문에 많이 힘이들어 자살을 수도 없이 생각합니다.. 사실 엄마는 말씀을하실때 저랑 살기 싫다라는 것에 중점을 두고 말씀하십니다. 저는 오늘 엄마가 짐싸라고 반지하 얻어줄테니 나가서 알아서 살으라고 하셨습니다. 거짓말로 믿으시겠지만 저는 저번에 정말 아무것도 않들고 쫒겨난 적이 있습니다. 제가 빌고빌어서 다시 들어 왔지만 들어온지 하루도 않되서 이렇게 되네요... 엄마는 어쩌다보면 화풀이를 저한테 하십니다..저는 정말 듣기 싫고요.. 정말 저는 가족한테 많이 거리를 느껴요..어쩌면 무뚜뚝한 제가 문제는 아닐까 많이 생각합니다..오늘은 정말 진지하게 제가 없어져야 한다고 느꼈어요..엄마는 저와는 죽어도 같이 못산다고 하시고..막상 쓸려니 감정 붇바쳐 올라 여기까지 씁니다...저의 이야기 아무한테도 말못해보고 이렇게 처음으로 말 꺼내보네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2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happyhappy1
· 7년 전
글쓴이님과 살기 싫다고 말씀하시는 어머님 때문에 상처받기에는 글쓴이님이 아까워요 가족임을 떠나 사람 대 사람으로서 그런 막말은 무례해보이고 부모로서 보기 싫다고 자식을 쫓아내는 것은 무책임해보이네요 무뚝뚝한 성격을 탓하실 필요는 없어요 무뚝뚝함은 보기에 따라 우직함, 책임감, 진중함으로도 해석될 수 있으니까요 어떤 면을 볼지는 사람 성향의 문제겠지요 확실한 건 어머니께서 싫어하신다고 글쓴이님이 나쁜 사람인 것은 아니에요 사람 열 명이 있으면 두 명은 이유 없이 나를 싫어하고 일곱 명은 관심 없고 한 명은 좋아한다고들 하지요 안타깝게도 그 두 명과 가족이 될 수도 있는 것이고요 그건 그냥 누구의 잘못도 아닌 우연에 불과해요 아직 여덟 명의 사람이 있는데 없어진다면 나를 좋아하는 한 명은 *** 못 한다니 너무 아깝잖아요 대개 중학생부터는 가족보다 친구가 차지하는 비중이 높아지니 학교에서 절친한 친구를 만드신다면 한결 나으실 거 같아요 아니면 책이든 영화든 음악이든 마음에 드는 분야에 빠져보시는 것도 큰 힘이 될 거에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purpleclouds
· 7년 전
무뚝뚝한게 잘못인가요? 작성자님은 잘못되지 않으셨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