얽매이는 게 답답하고 그렇다고 내 생각대로 그림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7년 전
얽매이는 게 답답하고 그렇다고 내 생각대로 그림 그려 설계하고 일을 하려니 그럴 시간과 기회도 주어지지 않으니 답답할 노릇이네요. 나름 내가 없어도 될만한 공간과 집단이라 생각해서 슬슬 빠지고 다른 걸 하겠다 했는데 인력 땜빵 언제 할지 모르니까 나보고 항상 예비인력으로 있어달라는 얘길 들었는데. 어이 없기도 하고. 예비인력이고 싶지 않은데. 사실 예비 인력이라고 생각되는 거 자체가 기분도 나쁘고 귀찮고 답답하기만 한데. 정작 당사자인 저는 집단을 나오려 하는데 집단의 사람들이 굳이 꾸역꾸역 저를 '대단하고 잘나신 예비인력'이라 치켜세우려 하니까 짜증나네요. ..그렇다고 돈을 많이 받는 것도 아닌데. 빠지겠다고 건의 하나 했다고 책임감없고 찡찡대는 놈으로 만들고. 이럴거면 여기 뭐하러 있나.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따옴표

당신이 적은 댓글 하나가
큰 힘이 될 수 있어요.
댓글을 한 번 남겨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