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진짜 친하다고 생각하는 친구가 한명있습니다.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상담|고민|외로움]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7년 전
저는 진짜 친하다고 생각하는 친구가 한명있습니다. 저는 그 친구가 도덕적으로 어긋나는 행동을 하지않는 이상 무엇이든지 이해해줄수있어요. 혼자 살아가는 인생에서 그렇게 라도 서로 의지되면서 살아가는게 진정한 친구라고 생각했거든요. 근데 그 친구는 아닌가 봅니다. 원래도 저랑은 성격이 다르게 냉정하고 칼같은 친구인 걸 알고 있었지만 제가 남친문제로 고민상담을 많이 했는데 저도 매번 마다 헤어져야 하는게 맞다고 생각했지만 친구한테 상담을 다 받고 난뒤에 결국은 헤어지지 못하고 순간의 외로움을 제가 견딜 자신이 없어서 못헤어지겠더라구요. 제 친구는 여기서 냉정하게 앞으로는 더이상 그 남친얘기 꺼내지도 말고 못헤어지면 자기 앞으로 볼생각 하지말라고 하더라구요. 정말 평생 보고 살 친구라고 생각했는데 그렇게 말해서 너무나도 상처받고 멀어진 느낌이들고 이제 거리를 두게 됩니다...그게 저는 너무 가슴 아프고요...저는 그 친구가 어떻게 하든 다 이해하고 들어주고 받아줄마음으로 그 친구를 대해 왔는데 그 친구는 자기가 정한 선에서 넘어가면 쉽게 끊어낼 사람으로 저를 봐왔다는 사실이 너무나도 가슴 아프네요.. 다들 진정한 친구 있으신가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3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givemygalaxy
· 7년 전
진정한 친구.. 그게 참 어렵죠
커피콩_레벨_아이콘
puremelody
· 7년 전
오히려 제가 보기엔 그 친구가 제대로 된 친구라고 생각하는 바에요. 그 친구는 앞으로 자기 볼 생각 하지 말라고 하는게 쉬웠을까요?? 아닐거에요. 얼마나 심각해 보였으면 못헤어질거면 볼 생각하지 말라고 했겠어요. 그게 아무리 덜 친한 친구라도 그런 말은 하기 쉽지 않아요. 그리고 저 같은 입장에도 정말 걱정되고 정말 잘 챙겨주고 싶은 친구들에게나 저렇게 냉철하고 객관적이지 별 관심 없는 친구들한테는 저런 말도 안해줍니다. 잘 생각해 보세요. 저런 상황에 무조건 자기 편을 들어주는게 진짜 친구일지 아님 객관적으로 상황 판단해서 말해주는게 진짜 친구일지!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7년 전
@puremelody 절 걱정해서 하는 말이 아니라 저의 그런 우유부단한 성격을 왜 자기가 받아줘야하냐고 매번 그런말을 자기가 왜 들어줘야하냐는 뉘앙스여서 상처받은거같아요..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