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실수가지고 드럽게 욕먹는다 참 방법을 제대로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죄책감|세뇌]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7년 전
작은 실수가지고 드럽게 욕먹는다 참 방법을 제대로 알려주지도 않고 꼭 이렇게 실수하면 조심성 없다, 여자애가 왜그러냐 까불대지좀 말라 이런이야기들로 나를 공격한다 그럴거면 낳지를 말던가 지들 실수하면 그냥 넘어가고 내가 실수하면 다른 일까지 짬뽕을 시켜서 다시 뒤끝 풀이 오지네 여자라는 이유만으로 전혀 조신하지 못한 나는 이미 가족 전체에게 미움 받는다. 조심성이 없다는 말을 수천번 듣고 세뇌시키니까 사회에서도 모든지 빨리 하려하고 피해안끼치도록 투명인간으로 지내고 실수하면 죽을것 같은 죄책감이 든다 또 이러면 뭐가 이렇게 급하냐는 등 별***을 다 떨거면서 그런 소리가 악영향을 끼친다고는 생각을 못하나? 자신감도 떨어지고 모든지 자신때문이라는 생각부터 갖게 됬는데 너희같으면 웃으면서 생활 할 수 있겠니?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5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camomail
· 7년 전
부모님이 나만 혼내시니 동생까지 날 혼내려들고 명령하고 아주 에혀 하는 방법도 안 알려주고 실수하면 온갖 인격모독에 전에 일까지 들먹이면서 내가 좀 그러면 뒷끝이 쩐다느니 아주 그냥 자존감은 낮아지고 맞아요 미리미리하면 머 그리 서두르냐그러고 성격이 너무 급하다느니 털털하다느니 여자애가 그것도 못해서 시집가겠냐는데 난 안갈거에요 퓨 공부를 못해도 나만 혼나니 동생이 ***취급했는데 그때 내가 점수 한참 더 높았음 ㅉ 에혀 저도 먼가 잘못되면 일단 내가 멀 잘못한건가 살피고 남의 눈치를 보죠 ㅋㅋ 와 충격이었던건 가족이 밥을 빨리먹는 편이라 천천히 먹으면 욕들어요 제가 좀 뚱뚱한데 너는 다이어트할생각이 있니 없니 재정신이니 아니니 가시나가 정신을 어디다 두고 다니니 마니 또 머 시킬땐 이름도 재대로 부름 못하면 겁나 무시 개쩜 니가 그렇지 뭐 ... 그럴줄알았다 그것도 못해 휴 그러면서 동생이 해도 안되면 그냥 물건탓 하나 말씀드리자면 남들이랑 있으면 오히려 굉장히 도움되는 인간입니다 생각보다 쓸데없이 잡지식많 그런데도 항상 주눅들어 있고 남들 신경쓰고 그래서 신경이 날카롭고 그렇죠 뭐 힘냅시다 작성자님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7년 전
@camomail 헐 저랑 상황이 많이 비슷하네요 ㅜㅜㅜ 진짜 남 눈치보고 사는거 힘들어요ㅜㅜ
커피콩_레벨_아이콘
camomail
· 7년 전
충격적인 이야기 하나드리자면 빨리 밥머는것때문에 속도맞추려고 이리 저리보고있으니까 친구가 하는 이야기가 어디 쫒기는 사람 같았데요 저랑 밥먹기 싫어질뻔했데요 자신이 자신을 믿지 못하니 남들도 자신을 인정하지 않더라구요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7년 전
@camomail 그렇죠.. 저런게 오히려 악영향이 되는데 부모님들은 또 그렇다고 말하면 뭘 그런거가지고 그러냐고 그래서 저는 사람들을 상대하는게 힘들어서 여러 가족들 모이는 곳에가는거 진짜 싫어하는데 저번에 갔거든요.. 근데 거기서 눈치로 일좀 도와라 언제까지 그러고 있을꺼냐 그런식으로 봐서 일 도우려고했더니 피해되니까 앉아나 있으라고 하고 도대체 어쩌라는건지.. 그래서 표정이 많이 썩어있었더니 애가 왜그러냐 관심받고싶냐는 둥 여러가지고 저를 묶어놓더라고요 정말 3일동안 방안에서 울고 집 나와서 친구네에서 자고 난리도 아니였어요.. 그럴때 너무 힘들어요ㅠㅜ
커피콩_레벨_아이콘
camomail
· 7년 전
그러니까요 도우랬다가 가만히 있는게 돕는거라느니 여자애가 되서 가만히 있으면 되냐는둣 시집 어떻게 갈거냐는둥 시집은 가야한다는둥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