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도 나에게 관심을 가져주지 않는다는 사실이 너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결핍]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7년 전
아무도 나에게 관심을 가져주지 않는다는 사실이 너무 힘들다. 나는 누군가의 관심과 애정이 필요해서 발버둥치고 있는데 사람들은 나같은건 안중에도 없다. 다들 자기인생사느라 바쁘고 나같이 귀찮은 애와는 어울리고 싶어하지도 않는것 같다. 나에게 당신들은 필요하고 간절한 사람들, 당신들에게 나는 지나가는 개미쯤일까. 나는 상처가 많고 결핍한 사람이다. 용기도 모자라고 약하디 약하다. 아무리 괜찮은척해도 결국 채워지지않은 빈공간은 나를 춥게한다. 평생 이 빈공간이 나를 힘들게 할것같아 질식 할 것만같다. 사람은 잘 바뀌지 않는다는데, 그럼에도 행복한 생활을 바라고 바뀌려고 하는 나의 움직임들이 우스운 몸부림에 지나지 않을까봐 두렵다.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2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lllllllllo
· 7년 전
스스로에게 더 관심과 사랑을 줘보는건 어떨까요 글쓴님도 자기인생사느라 바쁘시고 다들똑같습니다 다들 행복한생활을 바라고 움직이고있는거에요 행복을 위해 움직이는 어떠한 행동들도 우스운 꼴은 될 수없습니다 자신감을 가지세요 사소한 행복을 찾아가세요 상처에 자꾸 얽메이지말아요 그것들이 글쓴님의 행복을 앗아가버립니다 그 빈공간만을 계속 쳐다보지 마시고 채워져있는 공간들을 바라보세요 억지로라도 움직이세요 두려워하지말아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quietbird
· 7년 전
다들 자신의 허전함을 채우기 급급해서가 아닐까요.. 약한 자신을 안타까워하는 사람. 강한척하는 사람 다양할거에요. 님을 무시해서가 아니라 그저 님처럼 다들 외로워서 미처 주위를 보지못해서일거에요 너무 서운해마시구요 추운겨울 몸과 마음 잘 챙기시길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