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동성애자라는 걸 받아들인지 1년이 채 안됬다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짝사랑|바람]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8년 전
내가 동성애자라는 걸 받아들인지 1년이 채 안됬다 동성애가 죄악인지 모르는 초등학생때부터 같은반 여학생을 좋아했다 이러면 안되는 걸 알기에 내게 짝사랑은 당연했다 그러던 내게 17살때 첫연애를 하게 해준 사람이 있었다 이쁘진 않았지만 당당하고 매력적이고 귀여운 사람이였다 지금 다시보면 사랑에 빠지지 않더라도 굉장히 매력적이라고 느낄거 같은 사람이였다 그아이와 2년동안 매일같이 싸우고 헤어지고 처절하게 서로를 붙잡기도하고 매몰차게 버리기도 하는 서투른 사랑을 하면서 19살을 맞이할때쯤 그아이의 일방적인 통보로 헤어지게 되었다 울고 불고 매달려도 매정했기에 붙잡을수도 없었다 22살때 남자를 사귀었다 외모는 누가봐도 별로였지만 잘해주고 키가작고 귀엽게 생기고 섬세한것이 마치 여자를 보는 것 같았다 그 아이에게 미안하지만 여자였으면이라는 생각을 했던적이 많다 2년을 사귀면서 3번을 싸웠다. 그사람의 바람때문이거나 나의 술자리 때문이였다 난 절대로 내 술자리와 바람이 대등하다고 느끼지 않지만 그아이 기준에서는 그랬을거라고 합리화하며 줄여보려했다. 그리고 나도 이사람을 많이 사랑한다고 난 동성애자가 아니라고 잠시나마 기뻐했었다. 24살 일하던곳에 이쁘장한 아이가 왔다가고 그아이가 나에게 이것저것 묻고 관심을 표했었다. 처음엔 뭐지싶다가도 설레고 그 아이를 기다리는 내 모습을 보면서 남자가 아닌 여자에게 끌리는 내 모습을 보며 경멸을 느꼈다 수도없이 고치려고 해봤지만 마음이 뜻대로 안됐다 나에게 정말 잘해주던 남자친구와 깨지고 싶지 않았지만 이미 그 여자를 기다리고 생각하고 보고싶은 내 모습을 보게 되었다 그리고 나를 위해 살고 내가 하고 싶은 사랑을하고 누군가에게 들키게 되면 미련없이 후회없이 죽어버리자는 결심을 하게되었다 25살 5월 그 여자아이와 200일을 사귀다가 헤어졌다 200일 내내 롤러코스터를 타는것 같았다 싸우면 최악으로 사랑하면 천국으로 가는 그런사랑을 했다 그리고 그 아이는 내게 너무 많은걸 바랬다 너무 사랑했지만 한편으론 너무 미웠다 자기가 아픈것만 말하고 나보고 고치라는 사람에게 기대기 힘들었다 지금와서 생각해보면 충분히 고치고 그 아이를 보듬어 줄 수 있었을텐데...사랑을 그렇게 한 내가 밉고 후회가 되었다 25살 7월 억지로 잊기위해 가벼운 만남을 하던중 정말 좋은사람을 만나게 되었다 전과는 다르게 나를 나무라는게 아니라 배려하고 내 입장에서 이해해주었다 가끔 나의 서투른 모습에도 괜찮다고 그럴수있는거라고 말해준다 연락이 늦어도 화내지않고 보채지않고 하나만 보내도 기다렸다는 듯이 연락이 온다 이렇게 성격적으로 맞는 사람이 없는데도 난 자꾸 전사람의 연락을 기다리게 된다 나는 알고있다 내가 사는 방식이 잘못되었다는것과 이렇게 살면 후회한다는것 새로운사람에게 죄짓는다는것 확실한건 그냥 나는 부모님에게도 친구에게도 사랑했던 사람들에게도 용서받지 못할 쓰레기라는거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6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qvjd
· 8년 전
지금도 사귀고잇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evie
· 8년 전
글쓴이님은 단지 여성을 사랑하느냐 남성을 사랑하느냐로 따졌을때 소수의 입장일뿐이지 그게 나쁜건 아니라고 생각해요. 선천적질병을 가지고 태어난 사람이 죄인이 아니듯 글쓴이 분도 죄인이 아니니까요. 이성을 사랑해야만 사람인것은 아니잖아요... 그건 틀린게 아니라 그냥 좀 다른 거 아닐까요? 모두 성격이 다르고 취향이 다르듯이요. 그렇게 생각하면 조금은 덜 괴롭지 않을까 싶어요. 아주 조금씩이라도 천천히 자기 자신을 사랑하려 해보세요. 내 모습이 싫고 미울때 다른사람도 자신과 많이 다르지 않다는걸 떠올렸음 좋겠어요. 힘내요. 이성이든 동성이든, 여성이든 남성이든 사랑은.. 그리고 사람은.. 늘 아름답고 소중해요. 어디서나 소중하게 여김받고 스스로도 사랑할수있으시길 바래요. 누군가에게 사랑받는것만이 아니라 누군가를 사랑할줄 아는 것도 멋진 일이랍니다. 저는 글쓰신 분을 모르지만 지금보다 더 행복해지시길 바라고, 글쓴이님의 사랑도 응원합니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
hermit07
· 8년 전
그냥 마음가는데로 행동하면 어때요? 쓰레기면 어때 살아가는데 틀린건 없다고 봅니다. 저마다의 삶이 다를뿐이지.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8년 전
@evie 감사합니다 좋은말씀듣고 많이 배우게 되네요 사랑은 그리고 사람은 늘 아름답고 소중하다고 어디서나 소중하게 여김받고 스스로 사랑하자는말 항상 마음깊이 새기고 살게요 감사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mooncat
· 8년 전
혹시 그거 알아요? 이 세상에 양성애자가 50%나 되고 동성애자도 30% 정도나 된대요. 사회적 시선 때문에 자신을 드러내지 못할 뿐이죠. 저 또한 양성애자고요. 남자를 사랑하는지, 여자를 사랑하는지가 글쓴이 분의 결함이 될 수는 없어요. 그걸 결함이라고 몰아가는 이 사회가 잘못하고 있는거죠. 저는 글쓴이 분의 사랑이 참 예쁜 마음이라고 생각해요. 그러니 자책하지 말고, 행복해지세요. 늘 응원할게요 :)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8년 전
@mooncat 감사합니다 어떤 사랑이건 어떤형태건 부끄러움이나 죄짓는다는 생각없이 행복할수 있는 세상이 오고 저도 이런 사상과 개념에 구애 받지않고 사랑할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moonvat님도 어떤 사랑을 해도 행복할수 있는 세상에 사셨으면 좋겠고 저도 항상 응원할게요 감사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