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 마음이 점점 식어가는것만큼 두려운 것이없다 니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8년 전
니 마음이 점점 식어가는것만큼 두려운 것이없다 니가 나를 한없이 사랑해 줄 때로 돌아가고 싶다 너의 그 우수에 찬 눈빛과 나를 안아주던 따뜻함 이 차디찬 냉정함으로 돌아왔다 내진심은 조롱이 되고 널 위하는 마음은 샅샅히 밟혔다. . 내가 뭘 그렇게 잘못했길래. . 내 마음이 웃음거리가 됬니. . 내가 아파할동안 넌 아무렇지 않았구나 . . 난 너를 사랑한 게 아닐지 몰라 너에 대한 달콤한 환상 속에서 달콤한 사랑을 받고 싶었나보다 좀 오래 이제 그 사랑을 받을 수 없단 사실이 마음이 아프다 너가 아니라 그 사랑이 고팠나보다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따옴표

당신이 적은 댓글 하나가
큰 힘이 될 수 있어요.
댓글을 한 번 남겨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