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학교로 올라오니까 친구가 없는 기분이다 누가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우울증|고등학교|중학교]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커피콩_레벨_아이콘chard
·8년 전
고등학교로 올라오니까 친구가 없는 기분이다 누가 고등학교때 친구가 진짜 친구라고 한건지. 나에겐 해당사항이없는 이야기 같다 중학교 친구들이 나에게 정말 잘맞고 좋은 친구들이었다는걸 이제 와서 깨달아도 늦었다. 중학교때 나는 한번 싸우면 다시는 같이 지내지 않으니까 맞는 아이들하고만 하고 지냈는데 학교가 학교인지 도통 모르겠는 아이들만 넘쳐나고 나같은 우울증아이들도 많다. 원래 친구를 사귀면 그 친구가 어떤 아인지 다 파악을 해서 내가 할 수 있는 선까지 맞춰주고 엄청 친해지는 과정을 즐겼는데 지금 주위에 있는 아이들은 어떤 앤지도 모르겠고 서로 연락도 잘 안하는 스타일이라 얘는 나랑 친해라는 생각이 드는 아이가 없다 최근에서야 서로 친구라도 싸우고 화해하고 같이 지내지만 불편한 것도 있고 그런다는 걸 알았다 그냥 이게 사회겠거니 하고 지내는데 그래도 마음 두는 곳은 한명정도 있을 수 있는 거 아닌가 싶다 외롭다 내가 아무리 퍼주어도 돌아오질 않으니. 그런데 그 아이가 원래 그런 아이니까 내가 주지 않는 것에 대해 뭐라고 할 수도 없고. 싫어하거나 안맞으면 아예 말을 섞지도 않고 인식을 안하는데 사정상도 그렇고 여러가지로 지낼 수 밖에 없는데 그러다보니 약간 가식을 담아서 인간관계를 지내다보니까 회의감이 든다. 가식을 싫어하니까 그 가식에도 회의감이 들고 그런 가식을 하게 하는 인간관계도 싫고 가식을 싫어하는데 가식을 떨고 있는 나에게도 회의감이 든다 정말로 인생친구라고 생각한 친구와는 떨어져 있기도하고 그 친구도 그 친구 나름대로 생활을 해야하니 예전같지 않아서 슬프다 너무 좋은데 항상 통했으면 좋겠는데 하는 이야기도 환경도 사건도 인식도 달라져서 세상에 나 혼자 인거 같다 혼자 살고 싶은데 그러면 외롭다는 것에 괴롭다는걸 알아서 사람이 필요한데 사람을 접하면 또 회의감이 들고 피곤하다 그러다보니 사는 것에도 의문이 들어 힘들다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3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belgium
· 8년 전
공감합니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
belgium
· 8년 전
저도 그랬거든요 지금도 그렇고
커피콩_레벨_아이콘
bbbbb
· 8년 전
딱 지금 제 얘기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