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하지 않겠죠 전 글 쓰는 학생이거든요 돈 벌이도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8년 전
흔하지 않겠죠 전 글 쓰는 학생이거든요 돈 벌이도 안 되는 글 몇줄이 무슨 소용있을까 괜히 있어보이고 멋있는 것 같기도 해서 부럽다 주변 사람들은 이렇게 저를 의식했습니다 문과와 이과를 살벌하게 나누는 사회에서 저는 어느 축에도 속하지 못하는 학생입니다 예체능이라 말하기도 애매하니까요 가끔 친구들과 이런 얘기를 합니다 '평생 독자로 살았으면 좋겠다' 제게도 웃지 못할 슬럼프라는 것이 왔었는데 글을 쓰는 내내 뭘 하고 있는 건지, 몇 천개의 생각이 들더라구요 돈은 돈 대로 수백만원이 나가는 중이고 어른들이 원하는 글을 쓰지 않으면 대학을 가지 못하는 경우도 많지요 네가 쓰고 싶은 대로 쓰렴! 이라는 말을 편하게 하는 사람들이 부럽습니다 제가 쓰고 싶은 글이 뭘까요. 어린 나이에 뭘 안다고 쓰는 걸까요. 이 길이 바른 길은 맞는건지. 자기전에 생각해야 하기에 저는 밤이 무섭습니다. 글이라는 놈이 알게 모르게 저를 누르고 있어요. 전 커서 어떤 사람이 되어있을까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8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tt
· 8년 전
내 안의 가능성과 직접 이루는 눈 앞의 현실을 잇는건 나의 선택이라고 봐요 그러니깐, 그 선택이 다양하니까 사람마다 여러 방법이 나오고 결과의 가짓수도 다양한거 아닐까요 자신의 선택... 소중히 중요하게 이루시길 바래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hermin
· 8년 전
음... 작가입니다. 대학때문에 쓰지말고 어른 눈치*** 말구 쓰세요. 그렇다고 맘대로 쓰란 건 아니구.. 본인이 글을 왜 쓰게 됐는지 첫 이유를 잊지마세요. 그래야 쓰고 싶은 글도 잊지 않습니다. 길을 잃지 않게 자기 안의 이유를 잊지마세요. 답은 늘 자신안에 있는 거에요. 남과 비교하지마세요. 그럼 절대 못 버팁니다. 전 그래서 일부러 문창과도 가지 않았구요, 어디서 배우지도 않았어요. 그냥 일반대학가서 술먹고 공부하고 졸업하고 데뷔했죠. 제 방법이 옳다 말은 못하겠는데 (왜냐면 여유있게 말해도 *** 힘든 길이긴 해서요ㅋㅋㅋ아무 도움도 연줄도 없이 ***마이웨이) 그냥 이런 사람도 있습니다. 자신의 삶을 살게 될 때 자신의 글도 쓸 수 있는 거 아닐까요? 뭐 누구나 글이 안 써질 때는 있어요. 저는 일이년도 그래봤는데.. 압박감 느낀다고 더 빨리 벗어나지지는 않는답니다. 그땐 그냥 노세요. 대선배님이 저한테 그러던데요. "그래. 어차피 그 나이(20대)에는 좋은 작품 쓰지도 못해. 연애나 많이 해." 그걸 바탕으로 30대부터 열심히 쓰라며 ㅎㅎ 10대면 더더더 마찬가지에요. 치열하게 지금을 산 게 바탕이 될거에요. 그러니 안 써지면 놀아요. 날 좋으니 소풍도 가보고 학교도 째보고ㅋㅋ 그러다보면 또 잘 풀리는 날도 올거에요! 작가의 길 *** 외롭고 고독합니다! 그리고 보통은 인정도 못받구요(저처럼ㅋㅋㅋ) 전 그래도 계속 써요. 어떻게든 계속 쓰려면 자기 안의 이유를 잊지 말아야 해요. 처음에 왜 글을 쓰게 됐는지, 그 이유 :)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8년 전
@hermin 제 글에 대한 칭찬을 받은 적이 없어서 저도 계속 작아지고 있어요 그래도 뭐 어쩌겠어요 더 많이 쓰고 읽어야겠지요ㅎ 긴 글 감사합니다ㅠ 글을 쓰는 이유 각인하러 갑니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
hermin
· 8년 전
ㅋㅋ저도 10대때는 칭찬 그다지? 뭐 애초에 누굴 잘 보여주질 않았구요! 꾸준히 쓰는 게 답이구, (있다면 ) 글 가르치는 선생이나 글 같이 쓰는 친구들에게는 되도록 적게 보여주세요~ 대신 글 안 쓰는 다른 친구들에게 보여주는 걸 추천해요! 필요한 건 중립적이고 새로운 시각^^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8년 전
@hermin 선생님 취향과 제 글이 맞지 않을때가 있거든요. 그럴 때면 말대꾸를 할 수도 뭐 어쩔수 없는 상황이 옵니다. 전 만족스럽기만 하고 며칠이 걸려서 쓴 글을 이게 글이냐고 다 고쳐오라고 하시기도 하고.. 잘 쓴다는 거 벌써부터 바라지는 않지만 성장하고 싶을 뿐입니다ㅠㅠ
커피콩_레벨_아이콘
hermin
· 8년 전
작성자분께 필요한 건 비판보다 격려인 시점 같은데 ㅎㅎ.. 선생님께서 해주실거 같진 않으니 밖에서 찾는것두 방법이죠. 어느 부분이 잘못되어서 다 고쳐오시라던가요 ㅎㅎ 보통 문장 수식이 너무 과하거나 표현 욕심때문에 정확한 내용전달 실패를 가장 많이 합니다ㅎㅎ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8년 전
@hermin 맞아요ㅠ 그럼 너무 작위적이라는 말 정말 많이 들었어요ㅠ 수식어도 많고 이것도 붙여보고 저것도 붙여보고 그러다보니 이야기는 산으로 가고 그게 또 반복이 되고.. 오늘 저에 대한 문제 많이 알아가네요 :) 제가 가장 잘 알고 있었네요 하..하
커피콩_레벨_아이콘
hermin
· 8년 전
네 산문, 특히 소설을 쓰신다면 소설의 아름다움은 결국 서사에 있지 않은가 합니다ㅎㅎ 소설은 노랫말이 아닌 이야기니까요. 그런 말이 있죠 미문과 비문은 한끗차이라구... 플롯에 대해 깊게 생각해보세요! 기승전결 얼개를 머리로라도 대강 짜보시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