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 글올렸던 사람인데요, 엔젤링님께서 제 글을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왕따|고등학교]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8년 전
예전에 글올렸던 사람인데요, 엔젤링님께서 제 글을 보시곤 원가족들에 대한 기대를 버리고 내가 가치로워질 것들에 힘을 쏟으라고 하셨어요. 머리로는 알고 있고 그렇게 해야된다는 것을 알아서 기댐없이 늘 혼자 스스로 다 해왔는데요 이제 벅차달까 힘이 조금 들어요. 할순 있지만 마음이 늘 텅비고 공허해서 저한테 무례하고 마음없이 구는 가족들에게 자꾸 목을 매게 돼요. 왜냐면 전 사회친구가 하나도 없어요ㅎㅎ...;; 그게 고등학교때 왕따를 심하게 당하면서 이후로 사람들한테 마음편히 교류하질 못해요 그래도 정상생활은 충분히 가능하지만 늘 조금씩 겉돈달까. 그정도요. 그래서 그런가 마음이 너무 허전하고 외롭고 그러네요. 저도 마음에 채워지는게 있어야 내 세계에만 집중하고 앞을 향해 잘 걸어갈수 있을것 같은데. 그래서 자꾸 아프게하는 가족에게 매달리고 돌아가는것 같아요..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애완동물이라도 키워볼까요? 어떤 방향으로 움직이는 것이 좋을지.. 엔젤링님, 그리고 여러분 조언 주실수 있나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1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djgk
· 8년 전
제가 님께 도움이 될 수 있을지는 모르겠어요. 상처를 많이 받으셔서 마음의 문을 굳게 닫으신거예요. 그렇지만 한 편으로는 애정이 필요해서 가족아닌 가족에게 애정을 갈구하시는 것 같아요. 애정을 주면 받아야지 사람이 사람다워지죠. 당신을 사람으로 *** 않으시는 분들을 내게 애정을 줄 사람으로 대하시지마세요. 좋은 사람에게 한 발자국 다가가는 것도 사랑을 받는 하나의 방법이랍니다. 저는 님을 응원해요. 얼굴도 이름도 모르지만 늘 응원할게요. 애정을 애정으로 갚는 사람을 만나셨으면 좋겠어요. 애정을 배신으로 갚는 사람을 만나지 않으셨으면 좋겠어요. 당신의 마음이 다 나아서 다시 이 앱을 쓸 만큼 힘들지 않으셨으면 좋겠어요. 힘내요. 제가 님도 모르는 곳에서 열심히 응원할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