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자신이 내 성격은 자기중심적이고 어린애같아서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커피콩_레벨_아이콘heeryu
·8년 전
제 자신이 내 성격은 자기중심적이고 어린애같아서 주변에서 사랑받지못한다는 걸 잘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중간이라도 가려고 밝은척 성격좋고 사교적인척 잘웃어주고 이야기도 많이 나누려하고 그러다보니 표면적으로는 같이 웃고 떠들 사이가 된것같은데 저 자신이 너무 힘드네요. 그렇다고 나하고싶은대로만 살수도 없고. 미움받고 혼자인건 또 너무 무섭고 싫어서요. 정말 사람관계는 왜이렇게힘든지..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3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sadD
· 8년 전
아직 준비안된상태에서그러면 스트레스만 쌓여서 더 힘들어져요 자기 고유성격이란게 있잖아요? 너무 가식을떨다보면 내 고유모습을 받아들이고 다가오는 참모습의 친구를 잃을수도있으니 지금은 천천히 페이스를 유지해보심이어떨까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ivorylily
· 8년 전
공감합니다... 제 어두운 면을보면 사람들이 싫어할것같고 그게 두려워서 밝고 착한척 하고... 사회생활하려면 밝은게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니까... 미움받을 용기가 님이나 저에게나 필요하네요 ㅜㅜ 어흐흑
커피콩_레벨_아이콘
kkotnim
· 8년 전
이 세상에 완벽한 사람은 없습니다. 물론 자기관리가 철저하고 어른스러운 사람이 있지만 그들에게 자기중심적인 마음이 없을까요? 누구나 어린애같은 마음도 갖고 있습니다. 이타심은 이기심에서 비롯된다는 말이 있지요. 내 삶은 내가 중심입니다. 그건 누구나 똑같아요. 그 것을 얼마나 밖에 표출하냐에 따라 다릅니다. 밝은 척 성격 좋고 사교적인 척 잘 웃어대는 것 그러면서 어떻게 힘든가요? 애초에 이기적인 사람이라면 그런 척도 못할 겁니다. 자신이 이기적인 것을 감추지도 고치려고 하지도 않을지 모릅니다. 글쓴이가 힘들다는 것은 글쓴이에게 고민이 있는 것을 숨기느냐 그런 것이 아닌가요? 정말 자기중심적이고 어린애 같다면 이런 깊은 생각을 할 수 있을까요? 그 성격때문에 사랑받지 못할까봐 글쓴이는 일부로 척을 하는 것이죠. 타인에게 사랑받지 못할까봐. 그것이 고민 아닐까요? 지금 이렇게 밝고 잘 웃는 사교적인 사람을 연기하면서도 혹여나 사람들이 친구들이 떠나가지 않을까. 사랑응 못받지 않을까 걱정하는 것 같습니다. 순간 예전 성격이 늘어날 수도 아니면 현재 연기에서 떠나갈 수도 있기 때문에 불안해 하는 것 같아요. 친한 친구가 있나요? 지금 사귄 친구 중 마음을 털어 놓을 수 있는 친구에게 말해보세요. 사실 나는 자기중심적이고 어린애같아. 제가 그 친구라면 웃을 것 같아요! 글쓴이는 충분히 배려심있고 밝은 친구라 말해줄 겁니다. 친해지면 가까워진 만큼 긴장이 풀려 본래의 모습을 드러냅니다. 처음에는 다들 좀 더 예의있고 친절하게 행동하지요. 점점 친해지며 본래 모습이 나오고 농담이나 장난도 겁니다. 물론 지켜야 할 선은 있지요. 그건 부모님이나 형제자매 연인 모든 인간관계에서 마찬가지 입니다. 하지만 글쓴이가 그 선을 넘을 사람으로 보이지 않아요. 좀 더 긴장을 풀고 조금씩 본래의 모습을 보여주세요. 나 하고 싶은대로는 살 수 없습니다, 누구나. 하지만 나를 완전히 감추고도 살 수 없지요. 마음을 나누고 부담을 덜 수 있는 관계를 만들길 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