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년 알고 지내던 친구가 있는데 꽤 친하고 성격도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학업|고등학교|학생회]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8년 전
몇년 알고 지내던 친구가 있는데 꽤 친하고 성격도 잘 맞고해서 고등학교 올라와서도 친분을 유지하고 있어요. 그런데 이 친구가 유독 학업혹은 공부에대해서 자기말은 아끼면서 내 상황이 어떤지 알려고해요 예,물론 알아요 요즘 이런 친구들 꽤나 있다는거. 하지만 내 주변에 그 정도가 심한아이거든요 고등학교 올라와서 신경쓸것도 많아지고 더 힘들어졌잖아요 그 아이와 저는 성적과 주변 평판도 비슷했습니다 그런데 점점 그아이 주변에 사람들이 몰리고 모두 그아이를 좋아하고 선생님 까지 그래서 드는 생각은 그아이가 나였어도 사람들 반응이 저럴까.아주 사소한것 하나까지 생각하게 되고 자책해요.또 저번 학생회에 같은부서로 지원했는데 그아이는 붙고 난 떨어졌거든요 자꾸 길어지는데 이제 그아이가 뭘하든 싫고 짜증나고 질투가 나요 그래서 미안하기도 하고 무엇보다 이런내가 너무 싫어요 속좁고.사람들이 모두 그아이만 좋아하고 그아이는 나보다 더 앞서가고 그럴수록 더 자책하고 진짜 답답해요 정말 한심하죠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따옴표

당신이 적은 댓글 하나가
큰 힘이 될 수 있어요.
댓글을 한 번 남겨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