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교 3학년 방학을 집에서 별거 안하고 보내는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별거]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커피콩_레벨_아이콘byejin
·8년 전
대학교 3학년 방학을 집에서 별거 안하고 보내는 학생입니다 요즘 부모님은 인턴경험을 해보라고 하시는데 지금 저는 제 현재 능력이 충분하다고 느껴지지 않습니다. 학교 말고 제 전공과 관련된 일을 해본 적이 한번도 없는데 과연 그 회사에서 내가 뭘 할 수 있을까 의심스럽고 아직은 많이 부족한데 인턴이든 알바든 지원해 보기가 두렵습니다. 인턴하는 친구들 보면 부럽고 경험이 필요하다고 느끼지만 제가 더 업무능력을 스스로 키운 뒤에야 지원할 수 있을것같아요. 휴학을 해서라도 학원을 다니든 좀더 공부하고나서 일을 하고 싶은데 그러다보면 나이도 또 먹겠죠 안그래도 학교 늦게가서 많은데ㅠㅠ 아무튼 지금은 부족하고 또 자신도 없구요... 인턴이나 회사에서 알바하는게 왜이리 엄청난 일 같죠.... 제가 너무 완벽해지려고 하는건가요 아님 게으른건가요... 알려주세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2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liyul
· 8년 전
사실 인턴이나 알바한테 그리 큰걸 시키지않아요. 회사일을 시킬거면 있는 직원한테시키지 굳이 부족한 인턴에게 시키지 않죠. 인턴이든 알바든 남들 다할수있을만한 거고 배우는거니까 해보시는게낫죠. 업무능력이 시간 더 지난다고 향상되는 계단식이 아니니까요. 다 부족한 사람들입니다. 지원해보세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camo
· 8년 전
내가 부족한 것 같아 두렵고 용기가 나지 않지만 도전해보고도 싶은 마음 이해 가요. 좀 더 공부해서 일하는 게 낫겠다 하시는 거 보면 게으른 분 같지는 않고, 다만 완벽하길 바라서 평가를 두려워하는 것일 수도 있겠다 싶어요. 제가 그래서... 그런데 충분히 준비된 다음이라는 건 없는 것 같아요. 그 때는 이미 기회가 없어지기도 하고, 시간이 지나고 나이가 들면서 더욱 재고 따지게 되는 것도 많아지구요.. 저는 그럴 때 일단 질러놓고 봅니다. 그러면 다 하게 되더라구요. 그러면서 점차 적응해나가고요. 그리고 인턴이나 알바가 아니라 정식 신입사원에게도 처음부터 척척 다 해내고 뭔가 기여하길 바라지 않아요. 그럴 수가 없죠. 초심잔데. 일단 한 번 시도해 보세요. 그 다음은 생각보다 별 거 아닌데? 이럴 거예요. 충분히 해낼 힘이 있다는 걸 발견할 수 있으면 좋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