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 오늘 기분 많이 안 좋았네요... 저는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8년 전
와.... 오늘 기분 많이 안 좋았네요... 저는 초등부 교리교사인데 얼떨결에 중ㆍ고등부 아이들 간식 먹는데 같이 가게 되었습니다. (저희 교사중에 한분이 가서 먹고가라하시더라구요) 진짜.... 우리나 거기나 도움 받고 주는게 우리한테도 좋고 거기도 좋은게 편해서 그래서 제가 이렇게 가끔가서 인사도드리고 그러는건데 제 욕심인걸까요? 초등부도 우리끼리 그렇게 친하지도 않고 중고등부는 선생님도 없고 청년부랑은 친한사람 조차 없으니 ...... 이번 여름캠프를 최초로 초중고 같이 다녀왔다고 들었습니다. 중고등부는 같이 하긴 했지만 개인 사정들이 다 바쁘셔서 참석을 잘 못 하셨구요. 그때 진짜 다 힘들었는데 아무도 티내지 않았거든요.... 솔직히 저도 1년 정도 해보니까 제 시간 많이 뺐기고 힘들죠. 근데 이런 대우까지 받으니까 더 기분 안 좋네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4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hwjdhf
· 8년 전
늑0 ㅇ ㄱㄱㄷㄷㄴ00ㅋ . ㅇㄱ ㄱㅇ딕ㅈ. ㅅㄷㄲㄴㄱㅎㄱㄱ ㅇ ㅇ
커피콩_레벨_아이콘
namuamitable
· 8년 전
잘은 모르겠지만 일 도와주러 갔는데 힘들고 대접도 별로였던가 봅니다? 서로 돕고 일하믄 참 좋죠. 근데 내 기대대로 해주길 바라믄 괜히 실망하게 되더라구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bananakick
· 8년 전
ㅠ도와주러갔다가 기분상하셔서 기분나쁘시겠아여 ㅠㅠ 그래두 안좋은 기분은 빨리 떨쳐버리구 좋은 연말보내세요~!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
비공개 (글쓴이)
· 8년 전
감사합니다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