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아하는 오빠가 있어요. 근데 오빠는 절 친한 후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군대]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8년 전
좋아하는 오빠가 있어요. 근데 오빠는 절 친한 후베라고만 생각하고 저는 전남자친구랑 제가 먼저 고백하고 헤어질때 먼저 고백한거 가지고 꼬투리 잡아가면서 심하게 안좋게 끝나서 다가가기 두려워요. 근데 내년에 오빠가 군대를 간다는데 가기전에 고백을 해버려야 하는걸까요 너무 무섭네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4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megaman
· 8년 전
좋아한다면 다가가 보세요. 근데 군대를 가는 오빠에게 굳이 ㅎㅎ 기다리실 수 있으신겁니까?
커피콩_레벨_아이콘
huzee
· 8년 전
제 친구랑 비슷한 처지였어요. 고백도 못하고 걔는 군대가버렸는데 결국 포기했어요. 그 긴시간을 어느세월에 기다려요. 근데 고백해도 마찬가지일것 같아요. 군대가 죄네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roarling
· 8년 전
우선, 전남친과의 일은 상처받을 수 밖에 없었지만 트라우마가 되지는 않길 바래요. 당연히 호감이 생겨 먼저 고백한 일은 나쁜 일이 결코 될 수 없죠. 그 사람의 그릇이 작았다고 생각해요. 그런데 고백을 해서 좋게 성사된다고해도 그것이 문제될 수도 있다고 생각해요. 2년 간의 기다림 끝에 더 큰 상처로 돌아올 수 있죠. 정말로 그의 성격을 너무나도 잘 알지 않는 이상 위험이 있다고 생각해요. 사귄 후의 상처를 정리하는 것과 짝사랑의 마음을 정리하는 것은 차이가 크죠.. 이럴 때일수록 마음보다 이성에 기울이셨으면 해요. 아쉬움이 있을지언정 상처는 없을 거에요. 받은 상처가 다 낫지 않았는데 더해질까 걱정이네요. 기운 내서 일 잘 풀리시길 바랍니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
hopeyeon
· 8년 전
어차피 힘든거 조금만 더 힘드세요 군대는 기다리기 힘급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