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해봤는데 꽤나 저자신을 잘 맞추는거같네요..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8년 전
처음해봤는데 꽤나 저자신을 잘 맞추는거같네요.. 다른사람의 의견이나 말.행동에 신경쓰고싶지않은데.. 나도 모르게 자꾸 신경이쓰여서 조심하게되고 소심하게되고.. 휴.. 남들이 뭐라던 소신대로 행동하는 사람이 부럽기만하네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3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megaman
· 8년 전
저도 그렇습니다. 자기 소신대로 살고자 하지만 참새처럼 조잘거리는 사람이 워낙 많아 자주 흔들리네요. 제아무리 파도가 쳐도 자기중심 지키고 잘 견뎌냅시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
ahhaha
· 8년 전
저는 소심한 게 단점은 아니라고 생각해요! 그만큼 타인에게 상처주지 않으려고 배려하는 신중한 성격인 거니까요. 소신대로 행동하는 것도 타인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 것이라면 괜찮지만 지나치게 마이웨이로 자기만 알고 남은 하찮게 여기는 사람도 많은 세상이라 조심성을 갖춘 성격이 매우 장점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작성자님은 조심성을 갖추신 좋은 분이니 이제 좀 더 대담해지셔도 될 것 같아요! 솔직히 남의 눈치를 봐야할 때는 보는 거지만 그게 작성자님 본인이 손해보는 것이라면 굳이 볼 필요 없어요. 신중한 작성자님의 성격으로도 꼭 하고 싶은 일이 있다면 소신대로 하셔도 되어요. 사람들은 생각보다 남의 일에 관심이 없고 설령 욕을 한다고 해도 그게 남의 일이라면 한순간이거든요. 저도 엄청난 소심이였는데 대학 가서 스토커한테 시달리고 나서 할 말은 하게 되었네요. 좋으면 좋다고 말하고, 싫으면 싫다고 거절하는 건 나쁜 게 아니니까요. 제가 종종 느끼는 건 굳이 모두에게 착한 사람이 될 필요는 없다는 겁니다. 제 소중한 사람들, 잘 맞고 호감가는 사람들에게 좋은 사람이 되면 되는 거 아니겠어요? 안 맞는 사람들에게까지 굳이 성녀가 될 필요는 없으니까요! 지금 작성자님의 신중한 성격을 살리면서 소신대로 행동하시는 이점까지 생긴다면 정말 멋진 분이 될 것 같아요. 물론 지금도 충분히 배려 많고 사랑스러운 분이라는 거!
커피콩_레벨_아이콘
maka
· 8년 전
맞아요~저도 남의 생각하나하나에 신경쓰고싶지않은데 사실남눈치안보고사는사람은없고 그런것이필요하기도한것같아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