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워킹맘이예요.. 출산휴가 3개월 쓰고 복직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불안|이혼|맞벌이]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커피콩_레벨_아이콘clara
·8년 전
저는 워킹맘이예요.. 출산휴가 3개월 쓰고 복직했어요 백일도 안된 핏덩이를 도저히 어린이집에 맡길수가 없어 1시간반 떨어진 친정집에 맡기고 주말에만 아기를 보러 가고 있어요 저번주 주말 친정집에 갔더니 이제 아기가 낯을 가리기 시작하는거 같았어요 친정엄마가 엄마인줄 알고 아기의 눈은 친정엄마의 모든 행동을 따라가고 친정엄마가 이름만 불러줘도 너무나도 행복하게 웃더라고요 친정엄마가 너무 아기를 잘 봐주셔서 감사한데 마음이 시리도록 슬프네요 언제까지 워킹주말맘을 하며 살아야하는건지..아기를 데려와도 12시간 넘게 어린이집에 맡겨야하는 상황도 받아들이기 힘들고.. 맞벌이를 할 수밖에 없는 현실에 우울하고..아기한테 너무 미안해서 가슴 시리도록 슬퍼요 게다가 남편은 남의 자식 대하듯 데려와서 어린이집에 맡기자는데..어른도 회사에 12시간 있으면 미칠거 같은데 말도 못하는 아기가 누워서 하루종일 엄마오기를 기다릴거란 생각하면 그런 소리가 나오는지..남편이 야속하고 결혼 자체가 후회될때도 많아요 지금은 시댁근처에 사는데 친정근처로 이사가고 싶은데 남편이 반대하고 있어요 아기돌즈음에 데려와서 시댁근처 어린이집에 맡기면 오후에 시어머니가 데려와서 봐주신다는데..고령에 몸이 성치 않으신데 맡기지 불안해요 남편과 이혼까지 생각이 드는데 제가 예민한건가요? 아기만 생각하면 너무 가슴이 아파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6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mayo
· 8년 전
우리나라는 정말 아이 낳을 환경이 도저히 안되는것 같아요 이런 현실이 씁쓸하네요..ㅠ
커피콩_레벨_아이콘
december
· 8년 전
이렇게 아기를 생각하고 맘아파하시는 것 만으로도 사랑이 넘치고 충분히 엄마자격 있으세요 무엇이 아기와 님을 위한 선택일지 잘 생각하여 선택하세요 엄마가 우울하면 아기도 슬플거에요 화이팅!
커피콩_레벨_아이콘
ahhaha
· 8년 전
보통 부부갈등이 생기는 시기가 육아로 인해 힘든 때인 거 같아요. 애낳고 몸조리하랴 또 맞벌이라면 출산휴가 끝나면 아기와 떨어질 수밖에 없는데 엄마 입장에서는 걱정되고 일을 그만두자니 경단녀가 되고 고민이 많으시겠어요. 작성자님의 말씀대로 남편 분의 역할이 중요할 터인데 글에는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지 않는 것 같아 야속하게 느끼는 심정도 이해가 갑니다. 남편 분께서 작성자님을 배려하는 쪽으로 변해야 해결될 문제로 보이네요. 가정문제에 적극적이지 않은 사람이 가정을 이끌어가는 가장일 수는 없다고 생각해요. 그렇다고 해도 이혼은 최후의 보루라고 생각합니다. 작성자님의 남편 분과 대화를 진중하게 해보시고 홀로 서기할 수 있는 여건이 될 때 선택하는 그런 마지막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jackson
· 8년 전
핏덩어리 떼놓고 출근하시는 마음이 얼마나 아프실지. 아기가 눈에 밟히는건 당연한 일이죠. 지금 우리나라 현실에 수많은 맞벌이 부부들이 가슴앓이를 할 수 밖에 없죠. 참으로 답없는 고문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ㅠㅜ
커피콩_레벨_아이콘
beautifulcj
· 8년 전
지금 상황에선 친정근처로 이사가시는게 최선같은데...남편분은 어떻게 그럴수가있는지. 아내와 아이를 위해서라도 친정근처로 가시는게 좋을갓 같아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h0tshin
· 8년 전
남편분 말 야속하게 생각하지 마세요, 지금 글쓴이분께서는 한가지 간과하신것이 있거든요, 친정 부모님이든 시댁부모님이들, 아이를 도맏아 기르면 정말 힘들어 하십니다. 아무리 용돈을 드리고 보상을 해도 .. 힘드시긴 마찬가지입니다. 남편이 야속하지만 어린이집 보내자고 하는것은 이 생각이 강합니다. 시댁이 불편해서 친정에 간다고요? 친정 부모님도 힘드시긴 마찬가지일테니 남편분도 불편할것 입니다. 그런 이유로 매정하지만, 누구에게도 피해없이 어린이 집에 맏기자고 하는 것 입니다. 너무나 매정하지만, 가장 현실적이죠, 아이에게 사랑을 더 주고 싶으시다면, 그 외 나머지 시간에 많이 사랑해 주세요. 여력이 된다면 전업주부 하시면 좋겠지만, 결국 돈과 사랑에 저울질을 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