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을 보면 물어뜯고 싶다. 나도 포함이다.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사람을 보면 물어뜯고 싶다. 나도 포함이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유랑소년
·한 달 전
제가 이상해져가고 있는 느낌이에요. 자꾸 사람을 보면 물어뜯고 싶어지고, 제 몸이 너무 흉측해 보여요. 자꾸 저는 제 팔을 긁고 깨물고 있고. 다른 사이트에 올려보니 정신병이냐 좀비냐 등의 소리만 잔뜩 들었습니다. 저는 아직 중1. 정신병원에 가기엔 부모님이라는 장벽이 있습니다. 사실대로 말한다면 부모님이 절 무척 싫어하시겠죠? 전 어쩌면 좋을까요. 이대로 그냥 버텨야 할까요?
불안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전문답변 1가 달렸어요.
상담사 프로필
김영미 상담사
1급 심리상담사 ·
한 달 전
힘든 마음을 주변과 나누고 도움을 받는 것이 필요합니다.
#불안
#자아/성격
#대인관계
#이별/이혼
소개글
마카님 안녕하세요. 김영미 상담사입니다. 만나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 사연 요약
마카님, 요즘 불안감 때문에 많이 힘든 상황인 것 같습니다. 사람들을 보면 물어뜯고 싶고 자신의 몸이 흉측해 보이며 팔을 긁거나 깨무는 행동까지 하고 있지만, 부모님께 말하기 어려워서 어떻게 해야 할지 고민 중이군요. 뭔가 마음이 답답하고 어떻게 해야 할지 몰라 불안하고 힘든 마음일 듯합니다.
🔎 원인 분석
좀비냐 정신병이냐는 반응에 위축될 수도 있는데 어쩌면 그와 같은 반응보다도 마카님이 현재 지금의 상황이 힘들기 때문에 극복해보고 싶은 마음이 반영된 것은 아닐까 조심스레 유추해봅니다. 마카님이 느끼는 감정과 상황이 얼마나 어려운지 용기내어 말할 수 있다는 점을 지지하고 싶어요. 제가 마카님의 상태가 어떤 상태와 상황인지 알 수 없지만, 현재 느끼시는 불안과 자신을 부정적으로 바라보는 태도는 어쩌면 일상 생활의 스트레스나 감정적 어려움이 신체적인 증상으로 나타나고 있을 가능성을 고려해보아야 합니다. 중1이라는 시기는 신체적, 감정적으로 변화가 많은 시기이므로 이런 감정의 파도에 휩쓸리기 쉽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를 잘 다뤄내는 과정도 배워나가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에 지금의 상태를 객관적으로 평가해보고 조언을 들어보는 것이 필요해 보입니다.
💡 대처 방향 제시
마카님, 첫 번째로 자신을 다치게 하는 행동은 지양하고 스트레스를 해소 할 수 있는 자신만의 건강한 방법을 찾아보길 권합니다. 두 번째로는 믿을 수 있는 교사나 친한 친구에게 조심스레 이야기해보는 것도 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주변에 자신의 힘든 마음을 표현해보는 것만으로도 답답함이 해소되는 경험을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마지막으로, 이 어려운 감정을 표현해보는 시도도 필요합니다. 물거나 깨물고 싶다는 행동은 어쩌면 그런 행동을 하는 편이 말로 표현하는 것보다 낫다는 생각 때문일 수 있기 때문에 그 정도로 감정적인 어려움을 마카님이 겪고 있을 가능성도 고민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행동으로 불편감을 드러내기 보다는 그 상황에 잠시 머물러 상대방에게 서운하거나 하고 싶은 말이 있는지를 생각해보면서 자신을 조절해 나갔으면 합니다.
지금과 같은 상황이 오랜시간 지속되었고 혼자 해내기 어렵다면 반드시 담임교사, 부모님, 학교 상담교사에게 지금의 상태를 알리고 도움을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어려운 일을 말한다고 해서 부모님이 절대 마카님을 싫어하지 않습니다. 상담을 받을 상황이 여의치 않다면 청소년 전화 1388이나 1388 청소년사이버상담을 통해 전문상담 선생님에게 고민을 이야기해보고 도움을 받아보길 권합니다. 제 글이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