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댁 및 남편과의 문제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시댁 및 남편과의 문제
커피콩_레벨_아이콘니잘못내잘못
·한 달 전
결혼한지 몇달안된 부부입니다. 8살정도 나이차이가 나지만 서로 잘맞아서 11년 연애후 결혼했어요. 집구하는것부터 사실 결혼전반적인 진행은 거의 제가 했다고 보는데요. 그렇게 결혼준비하면서 결혼할 생각이있긴한건지 너는하는게뭐니 라는생각들면서 많이 싸우기도했던거같아요. 결혼을 앞두고 제생일도 있었고 음력으로 챙기는 시부모님 생신도 있었는데 솔직히 둘다 일하고 제거 전반적으로 결혼준비를 다하는 와중에 시부모님 생일까지 챙기가 사실 벅차더라구요. 걀혼하고 챙갸도되지않나라는 생각도잇엇어요. 어차피 연애중에도 챙기지않았었기때문에. 그런데 그생일때 남편한데 생일이니 주말에 오라고하셧었는데 안갔나봐요. 저는 당연히 몰랐죠.말을 안하니깐요.그리고 아들인 사람이 갔었어야한다고 생각하는데 궂이 결혼 몇일앞두고 제생일날축하전화한답시고 잔소리를 하시더라구요? 남편이 안챙걋으면 너라도 챙격어야지 내년부터는 잘챙겨라 이러시는데 아 시노릇 시작이구나 싶더라구요? 당장 일주일남은 결혼식에 준비하느라 힘들어죽겠는데 누굴위한 결혼이지싶더라구요? 그리고 그순간에는 그냥 네라고 대답햇지만 전화끊고 내생일날 그런소리를 왜들어야하지? 싶어서 남편 엄청 쪼았습니다. 그러고 나서 신행다녀오고 명절을 앞두고 저는 명절당일날 양가가까워서 왓다갓다 하려했늨데 남폌한테 궂이 전화해서 전날 얼굴비추라고 당일날 오라고하더라구요ㅡ? 저는 또 아무것도 안하는데 궂이 왜 전날가서 얼굴 비춰야하나ㅠ 싶은거예요 그거로도 또 둘이 싸우고 신행다녀와서 저희친정부모님이 밥사준다고 한정식 예약해서 갔었는데 다녀와서 저녁에 시댁 뵈도 되는데 궂이 또 아침에 얼굴 보러 가야하고 본인들보는게 먼저라고 말씀하시는게 ㅋㅋㅋㅋ너무어이없더라구요. 요즘그런게어딧나요? 왜시댁먼저 먼저 뵈러가야하는지도모르겠어요 저는 자기 갑자기 금반지.향수 갖고싶다라고하늨데 그건 알아서 사시구요ㅠ 아니면 아들이랑 가서 사시면되잖어요ㅠㅠ 결혼할때 뭐도와주신것도 업ㄹ으시면서 그렇게 대놓고 바라시눈것도 스트레스 명절당일날 남편도예상못한 시고모댁까지 들렷는데 결혼식당일날 제친구들 많은거보고 다돈이라고 돈나간다도 하시는말씀도 저한텐 할머니나이지만 하 내가 명절당일날 가지않아야할자리가서 왜그런소리둘어야하나싶고 최근에는 주말에 조부모님 제사엿는데 그집이 큰집이아닌데 갑자기 시부모님이 제사를 지내는것도 전 너무싫더라구요ㅡ 웡래대로면 큰집아들이 지내셔야하는게맞지않나요. 그리고 큰집으로ㅜ가샤야하는게맞죠.저는 가족이 제사로 사단낫던 집안이라 제사에 대해 안좋은 생각을 가지고있는데 조부모님 제사까지 제가 가야하나요.결혼햇다는 며느리라는이유로? 저 주변은 조부모제사까지 사위며느리 부르시지않던데;; 아침일찍부터 제사한다고 주말에 오라고하는것도 너무싫었어요.저는 주6일 직장을 다니는사람으로서요ㅠ 남편만 보냈고 아들이고 손자이니 어쩔수없이 가기싫어도 갔늨네 10시가넘어서 오더라구요. 고모들도 와서 커버치느라 힘들었다는데 막말로 조부모님제사면 그자싣들과 손주들 같이오셔야죠. 제사 아침7시부타가서 오후까지 연락 안하고 제가언제올거냐 전화 두어번이나햇을때 자다깬 목소리였는데 . 하루종일 제사지내는것도 아니고 적당히 하고와야지 아니면 저녁까지 먹고갈거같으니 알아서 먹어라고 연락한통 줄수잇는걱아닌가요ㅠ 연락도 제대로안하고 결국 또 싸움 ;;;; 내가 잘햇다 너는 못햇다라고 이야기하는게 아닌데 그런식으로 받아들이더라구요. 제거 결혼전에도 나보다 나이많은 사람이고 부모님 당연히 저희친정보다 나이많으시기땜에 옛날사상으로 200프로 부딪힐건데 그러면 중간으로 연결된 아들인 니가 잘 커벼처야한다 나 대리효도할생각없다. 라고 말햇었는데 똑바로 안한 본인탓아닌가요. 제가 잘못하고잇는건가요?
가족상담고부갈등며느라기시월드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따옴표

당신이 적은 댓글 하나가
큰 힘이 될 수 있어요.
댓글을 한 번 남겨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