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명하게 제 의사를 표현 못해서 너무 힘들어요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현명하게 제 의사를 표현 못해서 너무 힘들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뿌비030
·한 달 전
저희 회사가 10명 약간 넘는 작은 회사인데 그럼에도 그 안에서 팀이 2개로 나뉘어져 있어요 그 두 팀을 A,B라고 했을때 A팀은 회사 사람 반 이상이 있는 팀이고 저도 속해 있는 팀이고 B팀은 있던 팀원들이 다 오래 안 다니고 퇴사를 해서 지금은 2명 뿐이에요 근데 원래는 각자 팀이 일이 분리되어있었는데 이번년도에 회사 사정이 안좋아서 A팀 몇명은 파견 가고 B팀에 한명이 출산 휴가를 가게 되서 B팀엔 팀장님 뿐이라 당분간 일을 같이 공유 하고 같이 하기로 했어요 그래서 맡게된 첫 프로젝트를 하는데 저랑 B팀 팀장님이 같이 하게 됬고 처음 일을 하는거고 그 팀장님은 그냥 말을 필터 없이 하시는 분인데 그걸로도 예전에 좀 사람들이 불만을 얘기 했던적이 있었데요 근데 가만 보면 좀 .. 필터가 없이 말 한다는게 남을 배려를 전혀 안하고 그냥 내 뱉는다는게 얼마나 인생을 이제껏 살아왔으면 배려도 대화의 눈치도 없고 그 나이에 왜 그런 생각을 못할까 답답 하기도 해요 근데 이미 그 팀장님 성격을 들었으니까 같이 프로젝트를 한다 했을때 이미 머음에 준비는 했는데도 일 하던 스타일이 너무 ~ 달라서 같이 일을 하면서 짜증 날때가 있었어요 저가 그 팀장님 한테 불만이 있는데도 어떻게 말을 해야 제가 제 위치에서 선을 넘지 않고 그럼에도 제 의견을 정확히 전달하고 확고 하게 하고싶은데 잘못하면 요새 MZ들은 당돌하다 이런소리 들을거 같아서 방법을 모르겠는데 자꾸 생각을 하니까 너무 스트레스 받고 미칠거같아요 A팀은 회사 바깥쪽에 있고 B팀은 작은 방이 하나 있는데 어차피 2명 뿐이니까 자리 배치가 그렇게 되있고 제 자리에서 B팀에 가려면 그냥 4-5발자국 가면 닿을 정도로 멀지 않아요 사무실이 작아서 근데 이번에 출산휴가 가서 한명 빠지니까 저 보고 그 자리로 오라더라구요 전 거절 하고싶은데 현명한 방법이 안떠올라서 그자리에서 답답해서 싫다고만 했거든요 그러니까 아니라고 오는게 맞다 이러는데 너무 스트레스 받아요 안그래도 업무 스타일도 너무 다르고 저는 일 할때 제가 물어볼거 있으면가서 물어보고 아니면 회의 하면서 할 일 정리 하고 기간 정하고 하잖아요 그럼 그 외에는 또 가서 길게 말하지 않고 제 자리에서 업무를 진행 했어요 지금 껏 그렇게 일 해왔고요 근데 이 팀장님은 하루 종일 불러서 얘기를 하고 체크를 해요 심지어 그 팀장님은 출근이 늦어서 오후 1시에 점심 시간 이후에 오는데 그럼 6시간 정도 있는건데도 하루에 4-5번은 얘기를 하고 그것도 짧게 얘기 하는게 아니라 보통 앉았다 하면 30분은 기본 1시간도 기본이고 퇴근 하려하면 보고 안하냐며 또 얘기를 해요 얘기를 하다보면 자꾸 그 업무에 대해 얘기를 하다가도 옆으로 딴길로 세서 다른 얘기를 하다가 30-40분 후에야 다시 본론으로 왔다가 또 다시 이야기가 다른데로 가요 근데 이게 하루에 4-5번 이러니까 정말 미치겠어요 저가 어떤날은 기차표 예매 해둬서 50분에 나가야 한다고도 몇번을 말했는데 46분에 왜 50분에 간다면서 보고를 안하냐고 또 부르더라고요 15분 잡혀있다가 기차 놓칠뻔 했어요. 어쩜 사람이 저렇게 나이가 많고 팀장 직급에 있다지만 저렇게 배려 할줄 모르고 왜 저런 방식으로 일을 하는지 이해가 안갔어요 전 원래 성격도 그렇게 말을 많이 하는거 싫어 하기도 하고 너무 기빨리고 지치고 제발 좀 팩트만 본론만 말하고 업무 포인트만 얘기 하고 자리 가서 업무 하고 싶거든요 그래도 4월까지 같이 하는 프로젝트가 끝나니까 그때 까지만 참아보자 생각했죠 근데 앞으로도 할 프로젝트가 많다는걸 들었고 그게 또 같이 하게 될지 아닐진 모르지만 회사 사정도 어렵고 사람도 없어서 당분간 뭘 하든 같이 하게 될 것 같긴 해서 말을 해야 할 부분은 하고 넘어가고싶은데 안그러면 저가 너무 스트레스 받고 내채공 때문에 12월 까지는 버텨야하는데 그전에 진짜 퇴사 할거같아요 ,,. 자리를 이동 하면 지금은 앞뒤양옆이 다 뚤려있고 옆은 동기도 있고 저가 편한 자리고 썼던 자리고 팀 끼리 앉은 자리인데 왜 저가 B팀 자리에 가야하는지 이유를 모르겠고 팀을 옮긴것도 아니고 옮길 것도 아니고 자리를 옮기면 마치 팀이 나중에 자연스레 이동 될거같은 느낌이 들기도 했고 B팀 그 자리는 벽 보고 그 좁은 방에 팀장님이랑 둘 뿐인데 그 안에 있으면 더 많이 절 불러서 대화하고 하 ,,, 진짜 상상만 해도 숨막히고 스트레스 받고 답답해서 온몸이 굳는느낌이에요 그 팀장님이 오라고 하는 이유는 그냥 자기가 계속 절 불러야하는게 그게 귀찮고 싫은거 같아요 근데 전 이거 마저 이해가 안가는거죠 사무실이 크고 넓은 것도아니고 그냥 몇발자국 가면 되는거리에서 왜 자리 이동을 해야하는건지 이해도 안가고 팀장님이 자리 이동 하자 하면서 기존 자리에 있으면 놀꺼잖아 하는데 더 화가났어요 진짜 12월 까지 버티려니까 막막하고 답답하고 숨막히고 이 상황 아니여도 여러개가 많아서 더 힘들어요 제가 제 감정을 잘 컨*** 하고싶고 이건 아니다 싶을때 불만을 말하고 싶은디 그냥 감정으로 말을 하면 먹히지도 않고 저가 욕만 먹을테고 MZ 소리가 나오니까 ,,, 오히려 저가 욕 안먹을수 있도록 말을 좀 현명하게 잘 대처해서 얘기를 하고싶은데 방법을 모르겠고 그러다 보니 자꾸 스트레스와 불만만 쌓여있는데 진짜 어떻게 해야하나요,,, 그냥 월요일에 다른 프로젝트건으로 A팀 팀장님이랑 저랑 B팀 팀장님이 회의 한다는데 그 자리에서 얘길 할까 싶다가도 그냥 말이 안통 할거 같아서 A팀장님은 저가 좋아하는 팀장님이고 완전 반대의 성향의 팀장님이라 그 팀장님 한테만 저가 진짜 자리이동을 하는게 맞냐 물어보고 싫은 의사 표현을 할까 .. .. 근데 그 팀장님이 너무 바빠서 시간이 안날거 같고,, 사실 어찌 보면 그 두 팀장님은 자리가 뭐 그리 크게 상관이 있냐 B팀장님 옆에 있으면 그래도 많이 배우고 오히려 좋지 않냐 할거 같은데 저는 그게 아닌거고 이미 쌓여서 스트레스 받고있는게 있다보니 저한텐 중요한건데 이걸 말 함으로써 저의 이미지가 어떻게 보일지 모르겠고 전 이렇게 불만을 얘기 한적이 거의 없었어서 불만을 얘기 하는 상황 자체도 조금 불편해 하는거 같아요 근데 그래서 그냥 자꾸 이렇게 생각만 하니까 더 힘들고 쉬는 휴일인데도 회사 때매 스트레스 받는 이 상황이 너무 싫어요 이젠 두통도 올거같아요,,,.
퇴사직장상사사회생활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전문답변 1, 댓글 1가 달렸어요.
상담사 프로필
윤설희 코치
1급 코치 ·
한 달 전
배려가 없는 팀장과의 소통방법은?
#직장상사
#스트레스
#불만
#퇴사
소개글
안녕하세요? 배려가 없는 팀장과 일하면서 많은 스트레스를 받고 있는 마카님이네요.
📖 사연 요약
마카님, 그런 상황에서 스트레스받는 것 정말 이해해요. 서로 다른 업무 스타일로 인한 갈등은 직장 생활에서 정말 고민되는 부분이에요. 이런 어려움을 겪으면서도 더 나은 대처 방법을 찾으려는 마카님의 노력이 정말 대단하다고 생각해요. 마카님이 속해 계신 A팀과 B팀이 회사 사정으로 인해 일을 같이 하게 되셨어요. 그 과정에서 B팀 팀장님과의 업무 스타일 차이와 통신 방식이 달라 스트레스를 받고 계시네요. 그리고 자리 이동 문제로 불편함을 느끼시며, 이를 어떻게 잘 전달할지 고민하시는 마카님의 상황이 정말 어려워 보여요.
🔎 원인 분석
마카님께서 경험하고 계신 상황은, 팀 간 업무 분담과 인원 배치의 변화로 인해 생긴 업무 협력 과정에서의 의사소통 및 업무 스타일 차이에서 비롯된 듯해요. B팀 팀장님과의 업무 스타일 차이와 일대일로 많은 시간을 소통해야 하는 상황이 스트레스의 주요 원인으로 보여져요. 또한, 자리 이동 요구가 마카님의 업무 환경에 대한 선호 및 팀원 간의 유대감에 영향을 미치며, 이로 인해 발생하는 불편함과 스트레스가 쌓이고 있는 상황이에요.
💡 대처 방향 제시
회사생활은 크게 일과 사람(Work VS People)의 요소로 이루어져 있어요. 그런데 사람=관계의 문제가 더욱 크답니다. B팀장의 소통능력, 대인관계능력, 비효율적인 업무스타일에 매우 힘든 상황이네요. 차분하고 깨끗한 대화를 해보시는 것을 제안합니다. 대화의 기본틀은 마셜 로젠버그의 <비폭력대화>를 읽으시고 그 순서대로 소통해 보시기 바래요. B팀장에 대한 지적, 불만보다는 내 자신의 불편함, 답답함에 촛점을 맞추시고 이야기해 보세요. 이번건은 참고 버티는 것보다는 건강한 대화법을 연습한다는 차원에서 용기를 내어 대화하시기 바래요. 조직에서는 여러사람이 있답니다. 이런 분들은 다양한 현장에서 만날수 있지요. 나의 요구를 건강하게 표현하는 것은 앞으로의 직장생활에서도 필요하답니다. 내가 상대를 바꿀수는 없답니다. 그를 대하는 나의 행동, 소통에 변화를 줄 수밖에 없지요. 시도해 보세요. 그의 반응은 그이 몫이랍니다. B팀장의 그런 면을 제외하고 그는 어떤 사람인가요? 그에게서 배울 점은 무엇이 있을까요? 그는 나의 성장에 어떤 의미가 있는 사람일까요? 지금은 스트레스와 압박감으로 시야가 좁아져 있지만, 마음을 가라앉히고 다양한 관점에서도 생각해 보시기 바래요.
매우 힘들고 스트레스를 받는 상황이지만 같이 풀어나갈 파트너가 필요하면 코칭으로 도움을 드리겠습니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
namuh
· 한 달 전
저라면 원래 속해있는 A팀 팀장님께 면담 요청을 드릴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