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밖에 적을곳이 없네요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여기밖에 적을곳이 없네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키작은공룡
·3달 전
13살 입니다. 저희 가족은 조금 그래요 ... 제가 올해 2월에 이사를 했는데요 몇년전부터 계속 침대사달라고 아빠를 졸라 결국 이사하면서 침대를 샀습니다.원래는 바닥에서 엄마와 잤고요 그땐 5학년이었으니 다른 아이들은 휴대폰 바꿔달라 에어팟사달라 할 때였죠. 전 휴대폰을 4학년 생일때 받았늡니다. 1학년때부터 공기계를 썼지만 다들 전화하고 카톡할때 전 집에서 게임만 했습니다 데이터가 없기 때문이죠 다시 돌아가서 침대얘기로 갑니다 왜 침대를 원했느냐 ... 친구들이 집에 놀러올때 제가 엄마랑 잔다는게 그땐 수치스러웠습니다. 내방도 내방 같지 않았죠. 현재 전 4학년때에서 폰을 바꿨지만 그땐 오래된 공기계고 지금은 아빠가 쓰던 폰인데 아빠가 사셨을 때도 중고였습니다. 제 친구들은 다 아이폰 쓰는데요. 엄청 엄격한 집안에 사는 아이가 오늘 저한테 전화가 왔는데요. 걘 원래 엘지폰 썼는데 아이폰을 엄청 가지고 싶었답니다. 근데 어떤 영재윈 시험을 치고 아이폰을 다음주에 사러간대요. 전 12를 가지고 싶은데 저희가족은 다 갤럭시입니다 제가 아빠를 졸라도 될까요 아빠 월급 8백입니다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1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감기에걸렸다
· 3달 전
물어보세요 안될것 같긴 한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