높아지지 않는 자존감,,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높아지지 않는 자존감,,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youngchaan
·8달 전
중학생 때는 그저 남들보다 조금 겸손하고 나서지 않는 성격이라고만 생각했어요. 고등학생 때는 입시를 하기 위해 꿈을 선택하며 자존감이 많이 올라갔다고 생각했지만 입시를 시작하며 끊임없는 평가와 채찍질을 당하며 살면서 자존감이 많이 낮아졌습니다. 너무 어려웠던 수시를 합격하고 쉬면서 괜찮아진 줄 알았습니다. 대학교를 다니면서 힘든 일도 많았지만 꾸역꾸역해보려고 노력했고 처음보다는 많이 적응하고 버텨왔다고 생각해요. 졸업이라는 인생 제 2회차를 앞두고 하나의 프로젝트에 들어갔습니다. 저번 첫 글로 썼던 내용인데,,, 사실 잘 되진 않았어요. 팀원들은 제가 노력했다는 걸 보고 넘어갔지만 결과론적으로는 원하는 퀄리티만큼 나오지 않았으니까요. 거기서부터 문제였던걸까,, 최근에 비슷한 얘기를 또 들었고 과 사람들이 저에 대한 평가에 대해 말하는 걸 팀원들에게 들었어요. 그 사람들이 저 상처받으라고 말한 건 아니겠죠. 근데 그게 다 제가 이 길이 맞지 않고 잘못된 삶을 살아가고 있는 것 처럼 말하는 듯한 느낌이 들었어요. 모든 세상이 무너진 것 같아 눈물도 나오지 않았습니다. 다시 화이팅해보자고 하고 그 날의 자리가 끝났어요. 팀원들은 다시 힘을 찾아 노력하는 것 같은데 저는 왜 아무런 힘이 없을까요. 길을 건널 때면 차가 나를 쳐줬으면 좋겠고 높은 곳에 올라가면 여기서 떨어지면 죽을 수 있을까를 생각해요. 이 세상에서 나만 실패한 것 같아요. 이러는 것도 제가 다 책임감이 없어서 그런걸까 생각하는 것 조차 괴롭고 죽는다면 팀원들에게 민폐 끼쳐서 미안하다고 해야할까 이렇게만 생각이 빠집니다. 제가 노력하는 게 팀원들에게 만족이 되지 못한다면 전 여기서 뭘 더 해야할까요. 자존감이 높아지면 괜찮을까요? 가족들조차 내가 실패한다면 돌아설 것 같아 항상 너무 두려워요. 힘든 걸 보이고 싶지 않은데 알아줬으면 좋겠다가도 알아버리면 실망해서 다 떠나갈 것 같아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따옴표

당신이 적은 댓글 하나가
큰 힘이 될 수 있어요.
댓글을 한 번 남겨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