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가 서 있다 난 그녀를 부르면서 손을 흔든다 알지 못하는 흰색 차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뒤로가기
사연글
자유
커피콩_레벨_아이콘LuckyMan0418
3달 전
그녀가 서 있다 난 그녀를 부르면서 손을 흔든다 알지 못하는 흰색 차가 그녀 앞에 서서 그녀가 차 문을 열고 타려고 한다 본능적으로 나도모르게 달려가 그 차에 올라 탄다 다행히 그녀가 뒷자리에 타서 그녀 옆 자리에 앉을 수 있었다 그녀는 고개를 돌려 오빠 하였고 나는 그녀의 손을 꽉 쥐 었다 앞을 보니까 모르는 남자 둘이 있었다 운전석에 한명 조수석 한명 조수석에 있는 남자가 그녀에게 말한 건지 나에게 말한 건지 누구야라고 말을 하였다 나는 보호자라고 말을 하였다 남편입니다 그리곤 잠에서 깨다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0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