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살에 알바만 하고 암것도 안하는대 서비스업 나랑 하나도 안맞는대 나자신을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비공개
3달 전
23살에 알바만 하고 암것도 안하는대 서비스업 나랑 하나도 안맞는대 나자신을 먹여 살려야하니깐 억지로 한다 참 내가 나를 힘들게 한다 이알바도 엄마 지인이 소개한거다 최고로 힘들다 일하는 사람이 없으니 마치나를 쓰레기처럼 부려먹는다 엄마가 나한태 완전무관심은 무서워서 계속받아준다 그래서 힘들알바도 하고있고 돈도빌려준다 차라리 이런설로 신경쓸거면 걍 날 내버려 뒀으면 한다 제발 내가 힘들다고 해도 니가약해서 그렇다 불만있고 안괜찮은 상황인대 엄만 괜찮다고 영혼없이 말한다 우울증이라는대 딴말한다
전문답변 추천 1개, 공감 5개, 댓글 1개
RONI
AI 댓글봇
Beta
3달 전
어머님이 진심으로 하신말이 아니실 겁니다. 작성자님도 소중한 존재로 절대 사회부적응자가 아닙니다. 잘하는 일을 한 번 찾아 보시는걸 추천드립니다. 항상 힘내시고 응원합니다.
공감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