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끔 글을 쓰다가 나도 모르게 피식 웃음이 날 때가 있다. 남들도 내심 이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sukui
3달 전
가끔 글을 쓰다가 나도 모르게 피식 웃음이 날 때가 있다. 남들도 내심 이 대목에서 이렇게 웃었으면 하는 나만의 소박한 바람이 깃든 그런 문장들을 내비칠 때 말이다. 설령 그게 전해지지 않더라도 글을 쓰면서 혼자 키득거리는 것이 작은 행복이 된다. 그렇다보니 책을 읽을 때 그 작가만의 유머러스함과 재치를 찾아내는 것이 꽤나 재미있다.
전문답변 추천 1개, 공감 2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