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심심하면 유서를 썼다 지웠다를 반복해요. 쓰면서 내가 얼마나 한심하고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비공개
3달 전
요즘 심심하면 유서를 썼다 지웠다를 반복해요. 쓰면서 내가 얼마나 한심하고 미련이 많은지를 깨닫게 되는 것 같아요... 내가 이렇게 불안해 보이는구나 싶고 뭘 말하고 싶었는지 모르겠더라고요. 그게 유서인지도 잘 모르겠어요.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2개, 댓글 1개
ninisis
3달 전
저는 유서가 아니더라도 일기같은 건 필요하다 생각합니다. 글로 적음으로서 해소가 되고 위로가 되요, 유서다 라고 생각하지말고 오늘의 나는 이라고 생각하고 글을 써보는건 어떨 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