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을 자다가 동생이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비공개
한 달 전
잠을 자다가 동생이 내 성과물을 모욕하는 소리를 들었다. 난 화가 나서 뭐라도 해보고 싶은 마음에, 방문을 벌컥 열고 방문 앞 복도를 들여다보았다. 다행이다. 꿈이었나 보다. 나는 열병을 앓는 기분으로 다시 잠에 들았다.
, 공감 1개, 댓글 0개